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늘 소개해 드릴 경주 맛집은 경주시 노서동 54-4(경주시 봉황로 39-1)에 위치한 '가마솥 족발'.

경주 시내 유적지인 대릉원, 봉황대, 금관총에서 100미터도 안 되는 곳에 위치한 식당이다.

 

 

 

 

'족발은 배달시켜 먹는다'는 선입견을 가진 분들에게는 '모처럼 경주까지 여행가서 웬 족발?'하시겠지만

이 가마솥 족발은 경주에서 너무~~~ 유명한 족발 맛집이다.
시도 때도 없이 몰려드는 손님들 덕에 늦게 가면 족발이 다 떨어져 못 먹고 돌아서기도 한다는데......

 

 

 

 

소문을 증명이라도 하듯 필자가 있는 동안에도 홀과 내실을 비롯한 방들은 꽉꽉 들어차서 빈 자리가 없을 정도였다.

 

 

 

 

메뉴는 족발 * 보쌈, 족발, 보쌈, 쟁반국수....등인데 두사람이 먹기에 적당한 족발 소(小)자 22,000원 짜리를 주문했다.

차림표를 자세히 보니 원산지 표시가 특히 눈에 들어온다. 

일반적인 식당에서처럼 쌀 국내산, 김치 국내산......으로 적어둔게 아니고

쌀 국내산 성동동구미정미소, 배추, 성동시장내 충무상회, 복발, 보쌈 부산세원축산......처럼

구입처 상호까지 정확히 명기해 두었다. 품질에 자신이 있다는 것 같아 왠지 믿음이 간다.

 




 

 

 

메인 메뉴인 족발이 들어오기전에 베풀어진 기본 반찬들.

양파절임, 미역줄기 볶음, 풋고추, 검은 콩조림,마늘, 무말랭이 무침, 상추.......등 기본반찬은 여느 족발집과 다를 바가 없다.

 

 

 

 

이윽고 커다란 쟁반에 김치와 함께 담겨나온 족발. 대충 대충 썰어서 스윽 쟁반에 담았는지 담긴 모양이 삐뚤빼뚤하다.

 

 

 

 

22,000원짜리 소(小)자 치고는 양이 상당히 많아 보이는 양. 기분이 좋다.

 

 

 

 

그리고 족발은 전체적으로 윤기가 자르르 흐르는 것이 아주 먹음직스러워 보인다.

 

 


 

젓가락으로 족발 하나를 집어 들어 살펴보니 오오~~ 분홍빛 속살이 너무나 아름답다.

 


 

 

인간들의 식도락을 다리를 베이사 족발로 다시 태어나신 돼지님~ 감사하게 먹겠습니다!

쌈무에다 김치 하나 올리고 족발 한두개 얹어서 앙~ 하고 입안으로 넣고 조심스럽게 씹으며 맛을 음미해본다.

오~ 돼지 잡냄새가 거의 없고 향긋하다. 그리고 식감이 부드러우면서도 씹으면 기분좋게 쫄깃하다. 

족발도 맛있지만 곁들여진 김치는 정말 대박이다. 어떻게 김치가 이렇게 맛나지?


 

 

 

둘어서 순식간에 족발을 다 해치웠다. 이미 배가 많이 불러 그만 먹어도 될텐데......쟁반국수를 못 본 척 할 수는 없다!


 

 

 

쟁반국수 역시 7,000원짜리 소(小)자를 주문했다.

맛살이 너무 굵은게 좀 흠이었지만 쟁반국수 역시 쫄깃하고 새콤한 것이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다.

 


 

 

족발과 쟁반국수를 함께 시킨게 무리였나보다. 너무 배불러 쟁반국수는 다 먹어치우지를 못 했다.

주문한 음식을 싹싹 비우고 빈 그릇을 찍어야 뭔가 희열이 느껴지는데......^^;;

경주 최고의 족발집이라는 소문을 듣고 찾아온 가마솥 족발의 족발과 쟁반국수.

윤기와 부드러움, 쫄깃함이 느껴지는 가마솥 족발은 찾아간 사람을 실망시키지 않는 기분좋은 맛이다.

나중에 들어보니 이집의 보쌈 또한 참 인상적인 맛이라고 한다. 

다음에는 보쌈을 한번 먹어봐야지! 맘 속으로 기약하며 식당 문을 나선다.

 

 

 여기에 올려드린 맛집에 대한 평가는 필자의 개인적인 견해이며 

모든 리뷰는 전혀 댓가를 받지 않고 작성되었음을 밝혀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kangdante 2014.06.02 0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쫄깃하고 고소한 족발 향이
    아침 식욕을 자극합니다.. ^^

  2. BlogIcon 복돌이^^ 2014.06.02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비도 실실 오는데.....족발에 한잔 캬~~ 생각 간절해 지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4.06.02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아침부터 입맛을 자극하네요.ㅎㅎ
    아주 맛있게 보입니다.^^

  4. 2014.06.02 10: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BlogIcon 온누리49 2014.06.02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월 4일 선거 개표 완료까지 못 찾아뵙습니다
    페친분들은 페이스북에서 뵙도록 하겠습니다
    행복한 날들 되시기 바랍니다

  6. BlogIcon 용작가 2014.06.02 1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우 뿌뜻함!'이 팍팍 느껴집니다. ^^

  7. BlogIcon 토종감자 2014.06.03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억...
    제...제가 왜...
    이 밤중에 이 포스팅을 봤을까요. 위액이 솟구쳐 올라 속이 쓰릴 지경입니다.
    내일은 아침일찍 족발을 사다 먹는걸로! @_@ 츄릅...

  8. BlogIcon 악랄가츠 2014.06.03 0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홋! 다음 악랄패밀리 모임은 이곳으로 한번 추진해보아야겠어요! ㅋㅋ

  9. BlogIcon 워크뷰 2014.06.03 0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경주로 달려가고 싶어집니다^^

  10. BlogIcon 이노(inno) 2014.06.03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침이 마구도네요. 경주에 가보고 싶어지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