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부산과 거제를 직통으로 이어주는 거가대교가 개통되었다기에
2010년을 보내기 전에 새로운 거가대교를 달려보기 위해 길을 떠났다.

부산 강서구 천성동 가덕도와 경남 거제시 장목면 유호리 사이 8.2km 구간을
해저와 해상으로 연결하는 거가대교는 부산 - 거제간 140km의 거리를 60km로 단축했고
주행 시간도 2시간 10분에서 50분으로 단축해서 유류비나 물류 비용을 크게 경감시켰다.

거가대교를 지나는 통행료는 국내에서 가장 비싼 수준인데
이는 거가대교가 GK해상도로(주)에서 건설한 민자도로이기 때문이다.
승용차와 승합차, 소형트럭은 만원, 버스와 트럭은 2만5천원, 트레일러는 무려 3만원의 통행료를
향후 40년 동안 받는다고 하니 이들이 벌어들이는 통행료는 가히 천문학적인 숫자가 될 듯.....

하지만 개통 기념으로 12월 31일까지는 무료 통행 기간으로 통행료를 받지 않는다는 소식에 현혹되어 길을 나서고야 말았다.
주말에 관광 버스와 승용차 등 7만여대가 한꺼번에 몰리면서 거가대교 진입로 곳곳에서 병목 현상을 빚었다는 소식은 들었으나
주중이니까 별로 밀리지는 않겠지....하는 생각으로 길을 나선게 화근이었다.





전국의 차량이 다 거가대교로 몰렸는지 양산 분기점에서부터 밀리기 시작한 도로는 끝도 없이 지체, 서행을 반복하더니

부산 신항만 못 미쳐 녹산공단 입구부터는 아예 도로가 큰 주차장을 이루었다.
밀리다 서다를 반복하다 겨우 들어선 거가대교 입구, 역시 밀리기는 매한가지였다.





휴게소 진입 하는데도 얼마나 많은 시간이 걸리는지.....정말 무한한 인내심을 발휘하고야 휴게소에 도착할 수 있었다.





휴게소는 승용차와 관광 버스들로 혼잡을 이루어 주차 공간을 찾는데도 힘들 지경이고 휴게소 안은 사람으로 넘쳐났다.








휴게소에서 간단하게 식사를 하고 휴게소 옥상 전망대로 올라가 보았다.






전망대에서 거가대교의 전체 모습이 다 보이지는 않았지만 바다와 주변 섬들과 어우러진 다리의 풍경은 가히 한폭의 그림이었다.





휴게소에서 출발해서 조금 가니 드디어 해저 터널 부분이 나타났다.

부산과 거제를 해저와 해상으로 연결하는 거가대교는 해저 터널 구간과 사장교 구간으로 나뉘는데
거가대교 8.2km 가운데 해저 터널(가덕 해저 터널) 구간은 3.7km에 이른다.

이 해저 터널은 침매 터널 공법으로 만들었는데 침매터널이란 바다 밑을 파들어 가는 것이 아니고
지상에서 제작한 콘크리트 터널을 바다 밑 지반으로 가라앉혀 연결시켜 만든 터널을 말한다.
무려 길이 180m, 높이 10m에 무게만 5만 톤에 이르는 구조물 18개를 연결해서 만들었는데
가덕 해저 터널은 세계에서 가장 깊은 해저 수심 48m에 건설된 침매 터널이다.





서행 운전하면서 찍은 동영상을 보시면 터널의 구조를 조금 짐작하실 수 있을 듯....




                                                                                      이미지 출처 : http://www.gklink.com/

해저 터널을 지나니 드디어 거가대교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 사장교 부분이 나타났다.

다리의 모양은 3주탑 사장교로
국내 최초의 다이아몬드형 주탑이 5개 세워져 있다.





오랫동안 밀리다가 거가대교에 오르니 차들이 제 속도를 내기 시작했다.





서행 차선인 3차선에서 천천히 운행하면서 한손에 넥스 -5를 쥐고 몇장의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주탑 바로 아래서 위로 올려다보니 다리의 규모가 어마어마하다는게 새삼 피부로
느껴졌다.





두개의 주탑을 지나 터널을 지나면 세개의 주탑이 있는 다리 부분으로 향하게 된다.





세개의 주탑을 다 지나니 터널 앞에 'Welcome 환상의 섬'이라는환영 문구가 나타났다.
여기서부터 거제시인것이다. 거제에 오는 것이 이렇게 힘들다니....!
경주에서 2시간 걸려 올 수 있는 거리를 4시간 걸려 도착하고 나니 피곤하여 다리에 힘이 쭈욱 빠졌지만
다른 곳을 들리지 않고 거가대교를 가장 잘 살펴볼 수 있는 유호리로 향했다.





유호리 방파제를 지나 야산으로 한참 오르니 저멀리 거가대교가 그 아름다운 모습을 나타내었다.





가운데 섬을 사이에 두고 3개의 주탑과 2개의 주탑이 잘 어우러진 하얀 다리의 모습이 정말 아름다웠다.





푸른 바다 위에 떠 있는 하얀 다리....정말 낭만적인 모습이다.








이 다리 아래로 떠오르는 일출 풍경과 야경이 그리도 아름답다던데 시간이 없어 발길을 돌리려 하니 약간의 아쉬움이 앞섰다.







 밤의 거가대교는 조명을 받아 더욱 하얗게 빛이 났다. 멀리서 봤다면 정말 환상이었을텐데......






거가대교의 야경은 돌아오는 길에 주행 중 담은 사진으로 만족해야 했다.





동영상을 보시면 거가대교 야간 주행 상태를 짐작하실 듯....





거제에서 돌아오는 길은 더욱 기막혔다.
오는 길이 엄청나게 막혔지만 돌아가는 길은 그나마 좀 나아지겠지...하는 기대도 한 순간.
거가대교 입구에서부터 대동 IC 까지 정말 끔찍한 지체와 정체를 반복하다
양산분기점까지 와서야 겨우 제 속도를 내어 경주로 돌아올 수가 있었다.

경주에서 거제까지 2시간에 주파할 수 있다는 거가대교.
이 날은 4시간 40분이 걸려 경주 톨게이트에 도착했다.
거가대교 개통 전 먼 길을 돌아서 갈 때는 3시간 30분 걸렸는데.....!

2011년 1월 1일부터는 통행료를 징수하기 때문에 30% 정도 교통량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고는 하지만
그래도 한동안 거가대교 인근 교통 상황은 나아질 것 같이 보이지 않는다.
앞으로 거가대교를 통해서 거제도를 가실 분은 이런 교통 상황을 참고하셔서
GK 해상도로 교통 정보 안내 센터(1644-0082)로 문의하시면 실시간 교통 상황을 안내받으실 수 있으니 참고하시길......

이상은 통행료 2만원 아끼려다 길에다 기름값 더 내버리고 온 루비™의 거가대교 통행 체험기였습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유리동물원 2011.01.03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평일에는 밀리는건 나아질꺼에요. ^^
    저도 목요일 거가대교 탈 예정이에요 ㅋ

  3. BlogIcon 유머114 2011.01.03 2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가봐야겠어요.
    평일에..

  4. 쿄쿄 2011.01.03 2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휴게소입구까지 안막히는 길 아는데 ㅎㅎ

  5. BlogIcon 하늬바람 2011.01.03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 몇주 전에 저도 다녀왔습니다.
    녹산 공단에서 장목까지 거의 3시간 걸렸다는 ㅠㅠ
    수고하셨습니다^^

    새해에도 늘 즐겁고 행복한 여행 하시길 바래봅니다.
    편안한 밤 되십시오^^

  6. 2011.01.04 0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BlogIcon e_bowoo 2011.01.04 1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 가보고 싶은 곳 1위가 가거대교 랍니다..ㅎㅎ
    일단 루비님의 사진으로 맛 만 살짝 느끼고 갑니다.
    나머지는 올 봄에 아내랑 여행을 하면서 느끼겠습니다..^^

  8. BlogIcon 보시니 2011.01.04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아... 이거 통행량 잘못 예측해서 막히게 되면 정말 쓸데 없는 길이 될 수도 있겠네요.
    하긴,,, 막히면 통행비 올리면 되겠지만...
    쉽지 않은 공사였던 만큼 많은 분들게 도움이 되는 도로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9. BlogIcon 석천 2011.01.04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나중에 돈 주고 조용하게 갔다올랍니다.^^
    루비님! 새해에도 늘 건강과 행운이 가득하길 빕니다.

  10. BlogIcon 바람될래 2011.01.04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회사그만두면 바로 거가대교 건너러 갈건데
    평일에도 이처럼 밀리겠죠..?
    밀리지 않을러나..^^
    암튼
    제가 좋아하는 부산과 거제도.
    이번에 꼭 다녀올러구요

  11. BlogIcon 이바구™ 2011.01.04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행료 엄청나군요.
    초기에 반짝하고 통행 인구가 없을지도 모르겠네요.
    워낙 비싸서....

  12. BlogIcon 포그린 2011.01.04 1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가 대교 건설이 발전하고 있습니다. 다리들이 넘 멋집니다.

    성수대교 부실 건축은 옛이야기가 됐습니다.

    멋진 거가대교 잘 보고갑니다 ^^

    새 해 복 많이 받으세요~~~

  13. BlogIcon 라오니스 2011.01.04 1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과 거제도가 더욱 가깝게 되긴 했는데... 차가 엄청 많군요..
    이달말에.. 거제도 가려는데.. 막혀도.. 저 다리위를 건너보고 싶습니다.. .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4. BlogIcon 달이  2011.01.05 0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말로만 듣던, 가거대교군요....
    담에 부산갈때 꼭 한번 가봐야겠군요..
    오래전 가덕도에 배타고 들어갔던 기억이 새록새록~~~
    (올해도 좋은일만 가득하세요~)

  15. BlogIcon 해피아름드리 2011.01.05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1년후에 가겠습니다...ㅠㅠ
    새해 복 많이 받고 계시죠???

  16. 살구나무 2011.01.07 1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욕 봣심더 ㅎㅎ

  17. BlogIcon 목단 2011.01.09 0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차장을 방불케 햇다는 뉴스를 접하고 엄두를 못내고 있는데
    그 자체를 즐기고(?) 돌아오니 프로와 다름이 전연 없습니다.
    루비님 덕분에 앉아서 거가교와 침매터널등 거제도 가는길을 훑고 나니 안가도 될듯..ㅎ

  18. BlogIcon Cornwolf 2011.02.13 0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얼마전에 다녀왔습니다. 가덕 휴게소 보니깐 바로 어제 다녀온 듯 한 기분이네요! 거가대교 통행료가 비싼 편이긴 하지만, 멋지고 위용 있더군요,,,잘 봤습니다. ^^

  19. BlogIcon royal 2011.09.07 0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답고 멋진 것은 맞지만...세계 최저 수심 48미터는 틀린 정보입니다..ㅎㅎ

  20. seog 2012.09.17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손으로 운전하면서 한 손으로 사진 찍었다는 말은 아니죠?

    설마 운전하면서 사진 찍으시는 그런 x같은 행동을 하셨을 리가 없을 거에요.

    제가 오해했던 거 같아 죄송합니다

  21. BlogIcon 엔터 2014.09.17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대체 카메라를 뭘 쓰시길래 이렇게도 깨끗하고 선명하게 잘 나오는 건가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