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그 어느 계절이든 경주에서 아름답지 않은 계절은 없다.

새싹이 파릇파릇 돋아나고 벚꽃, 유채꽃, 이팝나무꽃들이 다투어 피어나는 화사한 봄,
푸르른 신록과 함께 붉고 흰 연꽃들의 자태로 정신 못 차리게 하는 여름,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와 붉게 타오르는 단풍들의 사열로 환희에 젖어드는 가을,
그리고 앙상한 나뭇가지 위에 눈이라도 쌓이게 되면 새로운 모습으로 태어나는 겨울.

어느 한계절이라도 아름답지 않은 계절은 없지만

그 중에서도 경주를 찾는 여행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계절은 뭐니뭐니 해도 봄철이다.

앙상하던 가지에는 파릇파릇 새순이 돋고 화사한 꽃들이 폭죽 터지듯 만발하는 요즈음.....

낮시간의 경주도 아름답지만 밤시간에 돌아보는 경주는 낮보다 더욱 아름답게 보인다.


대부분 짧은 시간을 쪼개서 경주를 방문하시는지라 저녁이 되면 서둘러 집으로 돌아가지만

경주의 화려한 봄날은 해가 지면서부터 시작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안압지, 첨성대, 반월성, 서출지, 대릉원......

가는 곳마다 환한 불을 밝히며 어서 오라고 손짓하는

경주의 찬란한 봄밤을 몇장의 사진으로 소개해 드린다.




경주에 오시는 분들은 누구나 빠뜨리지 않는 첨성대,
밤에 본 자태는 한마디로 '무지 섹시하다'.

 



벚꽃이 만개한 반월성, 너무 넓어서 앵글에 다 잡히지도 않는다.

밤중에 올라가 보면 엄청 무섭기는 하지만 전혀 새로운 기분을 맛볼 수 있다.




반월성 앞 유채밭. 벚꽃과 유채가 같이 피는 풍경은 환상 그 자체이다.
 작년과 올해는 아쉽게도 벚꽃이 지고 나서야 유채가 피었다.





물왕릉 옆에 있는 동부사적지구 고분들.
밤이 되면 등골이 오싹할 것 같지만 의외로 데이트하기에 아주 딱인 곳이다.





계림의 멋들어진 나무들. 파릇파릇 새싹이 돋아나온 모습은 꽃보다 더 아름답다.





경주 야경의 백미, 안압지 야경. 모든 진사들이 가장 선호하는 장소에서 찍었다.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었던 어느 고요한 봄밤. 안압지 연못에 비친 나무들.

어느것이 실경인지 어느 것이 반영인지 구분 안 될 정도이다.





연못물이 미동도 않지 않아 마치 거울 같은 반영에
보는 이들마다 탄식을 금치 못했던 어느 봄밤의 안압지이다.
  




안압지에도 벚꽃은 핀다. 아름드리 벚꽃 나무 아래서 본 안압지 전각의 아름다운 자태.





진사들이 추천하는 보문단지 최고의 사진 포인트 보문정. 언제 가든지 진사들이 진치고 있는 곳이다.





보문단지 입구의 벚꽃길. 오색찬란한 조명이 벚꽃의 색깔을 더욱 화려하게 만들어준다.





보문호숫가의 능수벚꽃.

일반적인 벚꽃에 비해 꽃이 작고 성기지만 물가로 뻗어 자라는 그녀의 자태는 너무나 우아하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벚꽃 터널이 이어진 산책로로 걸어다니지만 이렇게 물가로 걸어다녀야 보문 벚꽃의 진수를 맛볼 수 있다.





그리고 김유신 장군묘로 들어가는 진입로인 흥무로도 경주 야간 벚꽃의 명소.
이곳은 오색조명이라 더욱 야경이 화려하다.





그리고 고요한 야경을 원하시는 분은 통일전 앞에 위치한 서출지를 가보시길 권한다.

서출지는 신라 소지왕 때부터 있던 작은 저수지로 정월대보름 풍습의 기원이 된 저수지이다.





아름드리 벚나무와 소나무들이 둘러싸 운치를 더하는 서출지는
연잎이 자라기전인 봄날에 가야 정자의 반영을 즐길 수 있다.





마지막으로 감은사지를 환상적인 야경 명소로 추천한다.

시내에서 많이 떨어지긴 했지만 감은사지의 일몰과 야경은 빠뜨려서는 섭섭한 곳이다.


간략하나마 허접한 사진 몇 장으로 경주의 봄날 야경을 소개해 드렸다.

이번에 미쳐 소개해 드리지 못한 경주 야경은 다음 기회에 한번 더 올려 드릴 것을 약속드리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mike kim 2011.04.29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홀하다는 말 밖에 안나옵니다^^

  3. BlogIcon mami5 2011.04.29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월성의 야경과 첨성대 정말 멋지네요..
    야경 볼려면 남아기다려야되니 그게 안되더라구요..
    루비님 덕분에 잘 보고갑니다..^^

  4.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04.29 1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열정이 정말 대단하세요.
    경주의 야경, 종합선물셋트로군요.ㅎㅎ
    덕분에 즐감하였습니다.^^

  5. BlogIcon pennpenn 2011.04.29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토록 아름다운 첨성대 처음 보았어요~!
    벌써 금요일~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6. BlogIcon 디콤마 2011.04.29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사진인지 그림인지 안믿겨질만큼 야경 정말 멋지네요~^^
    정말 말 그대로 환상적이예요~!
    어릴 때 수학여행으로 경주다녀오고 못가봤는데 다시 가봐야겠네요.
    즐거운 금요일 되시고, 점심식사도 맛있게 하세요~:)

  7. 칼스버그 2011.04.29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건 허접한 사진 몇 장이 아니구요..
    완전 탄성이 절루 나오는 너무나 아름다운 사진들입니다.
    마치 동화의 나라같은 느낌도 들구요....
    루비님 멋진 주말계획 세우시구요..

  8. BlogIcon 한성민 2011.04.29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경 너무 아름다워요....^^
    안압지는 출사까지 올 정도로 멋지죠...
    눈이 환히 반짝반짝 빛나는 것 같은데요...ㅎㅎ
    주말 잘 보내세요...~~~

  9. BlogIcon 아이미슈 2011.04.29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아름다운 야경이군요..
    환상적입니다.

  10. BlogIcon 풀칠아비 2011.04.29 1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의 멋진 야경 너무 멋지게 담아주셨네요.
    당장 가보고 싶어집니다.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11. BlogIcon 로렌씨 2011.04.29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경죽이네요..특히 노오란 유채꽃들^^

  12. BlogIcon 라떼향기 2011.04.29 2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역시... 루비님의 촬영수준은 입을 벌어지게 하네요 ㅋㅋ
    반월성쪽.. 정말 예전엔 밤에 가기 무서운 곳이었죠. ㅋㅋ 분황사도요 ㅋㅋㅋ
    그래도 요즘은 조명시설을 잘해놔서... ㅋ 저곳.. 정말 은밀히 데이트하기 너무나
    좋은곳 같습니다...
    반월성이 앵글에 다 안들어온다는 말 너무나 공감되네요..

  13. BlogIcon 바람될래 2011.04.29 2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는 몇번갔지만
    야경은 제대로 본적이 없네요..
    나중에 가게되면 일부러라도
    밖으로 나와
    야경을 봐야겠습니다

  14. BlogIcon 더공 2011.04.29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치 꿈결같네요.
    노란 유채꽃이 가득 피어 있는 노란 물결 속에 하얀 벚꽃~~
    예쁘고,,, 저런 꿈 꾸고 싶네요. ^^

  15. 울릉갈매기 2011.04.30 0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많이도 다니셨네요~^^
    저는 포항에서 출퇴근을 하다보니
    그게 제일 문제네요~^^
    언젠가는 저도 한번 도전을 해야겠어요~^^

  16. BlogIcon moreworld™ 2011.05.01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습니다. 경주가 아름답지 않은 계절은 없습니다. ^^
    너무 멋진 사진들입니다. 감탄에 또, 감탄입니다.

  17. BlogIcon 석천 2011.05.01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섹시한 첨성대라~음~^^
    날이 포근해지니 경주로 슬슬 야경 담으러 가 보고 싶네요~

  18. BlogIcon 비바리 2011.05.02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대단합니다
    특히 저기 고분야경..넘 신비스러워요.
    이제 사진카테고리 하나 더 늘리세요..
    유채는 요즘 절정인가요?
    벚꽃이랑 함께 피었으면 더 좋았을것을
    올해는 짝꿍이 안맞았네요..

    환상적인 경주 야경들
    뿅뿅 갑니다.

  19. BlogIcon 주영이아빠 2011.05.03 1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낮에 보는 경주도 좋습니다만 이렇게 사진으로 보는 야경도 엄청 좋은데요 ㅎㅎ
    잘 봤습니다~ ^^

  20. BlogIcon 악의축 2011.05.03 2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야경은 따로 설명하지 않아도 환상 그 자체죠...

    자전거와 함께라면 더더욱..

  21. 숙진 2011.05.25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비가 내리던 그날!
    경주에 있는 한화호텔에 머물렀다. 쫓빛하늘에 드리워진 경주 그리고 단아하고 그윽한 향이 배어있는 그곳이 무척아름다웠다.
    머물고 싶은 그곳, 아직도 기억이 생생하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