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야의 찬란한 철기 문화를 자랑하는 고령은 조그만 읍에 불과하지만 의외로 볼거리가 많다.

지산동 고분군, 대가야 박물관, 대가야역사테마 관광지, 다산면 은행나무숲.....등

일전에는 KBS2 드라마'프로듀사' 가 대가야 역사테마관광지와 은행나무숲에서 이루어져 눈길을 끌었는데

고령장터 안에는 아직도 전통 방식으로 철물을 제작하는 대장간이 있다고 하는 소식을 듣고 고령으로 향했다.

남대구 IC에서 고령장까지는 약 30분 정도. 가는날이 장날이라고 고령장터에 내리니 마침 오늘이 장날이다.

시골장마당에 어떤 물건들이 나왔나 돌아보며 대장간이 있음직한 곳으로 찾아가 보았다.

 

 

 

 

골목 하나를 돌아서니 눈 앞에 나타나는 대장간. 요즘 진사들에게 핫한 사진 포인트인 고령대장간이다.

 


 

 

3대에 걸쳐 50여년간 고령장을 찾는 사람들에게 생활에 필요한 기구를 공급해 주고 있는 고령대장간.

대장간 한모퉁이에 앉아 대장간의 이모저모를 돌아보는 분은 이상철 할아버지이다.

 

 

 

 

장터 안에서 상당히 넓은 공간을 차지한 이곳에는 시골에서 필요한 철물은 없는게 없을 정도로 가득하다.

 

 

 

 

농사에 필요한 각종 낫, 호미, 괭이, 작두, 쇠스랑이 수없이 진열되어 있고

 

 

 

 

백주부도 보면 혹할만큼 다양한 크기의 칼들이 번듯이 진열되어 있다.

 

 

 

 

투박한 모양의 작은 다용도칼 하나에 2,000원이라니 가격도 너무 착하다.

 

 

 

 

점포가 작업실이고 작업실이 곧 점포인 이곳, 대장간 안의 작은 용광로에는 연신 뻘건 숲불이 피어오르고

 

 

 

 

철물을 제련하기 위한 여러가지 작업 도구들이 시선을 끈다.

 

 

 

 

땀을 흘리며 작업하고 게시는 이상철 할아버지의 아드님이신 이준희 씨. 

사진을 찍어도 되겠냐고 양해를 구하니 "낮에는 사진이 잘 안 나온다 하던데...."하고 엄청 수줍어하신다.

옆에 서신 이상철 할아버지, "사진을 찍으려면 말이야~ 새벽 4시쯤 전화를 하고 오라고~

 그때 용광로에 불이 확 오르고 벌건 쇠를 담그면 김이 물씬 나는 사진을 찍을 수 있어~ "하고 말씀하신다.


 


 

알고 보니 이곳 고령대장간에서의 철물 작업 모습을 담은 한 사진이 사진전에서 대상을 탄 후부터

사진동호회에서 수많은 사람이 이곳 고령대장간으로 몰려 들어 대장간이 더 유명해졌다고 한다.

 

비록 벌겋게 단 쇠를 식히고 망치질을 해서 멋진 농기구로 변모시키는 모습은 보지 못했지만

우리 주변에서 찾아보기 힘든 대장간의 모습을 이곳에서 확인했다는 것만 해도 기분좋은 날이다.

빠르게 변화하는 이 시대에 이미 도퇴되어 버린 대장간사업이지만

 장인정신을 3대까지 이어오신 고령대장간 사장님 3대에게 큰 박수를 보내드리고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방쌤』 2015.07.16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아직 이런 소규모의 대장간이 남아있군요
    정말 장인정신이 없이는 할 수 없는 일 같아요

  2. BlogIcon 정감이 2015.07.16 1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군요.. 담에 고령 가면 한번 들러야 겠군요...

  3. BlogIcon 영도나그네 2015.07.16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령에는 역시 대가야의 발상지 답게 아직도 이렇게 철기문화를 볼수 있는
    옛날방식의 대장간들이 있군요.,..
    지난번 지산동 고분군에 들렸을 때는 이곳을 보지 못했답니다.
    덕분에 좋은 자료 잘보고 갑니다..

  4. BlogIcon 울릉갈매기 2015.07.16 1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이렇게 어려운걸
    잘 안할려는데 3대가 이어져온다니
    앞으로도 계속 이어졌으면 좋겠어요~^^
    농촌에는 완죤 필요한 곳이잖아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5. BlogIcon 금정산 2015.07.17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고령장에 이런곳이 있군요
    지역마다 전통시장을 둘러보면 참 별게 다 있습니다.

  6. BlogIcon @파란연필@ 2015.07.17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인의 숨결이 느껴지는 곳 같군요... 멋집니다~

  7. BlogIcon 세이렌. 2015.07.17 14: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장간이 지금까지 남아있는게 신기하네요

  8. BlogIcon pennpenn 2015.07.17 16: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장간의 규모가 엄청 크군요
    이걸 해서 먹고 살만한지 모르겠어요

  9. BlogIcon 큐빅스™ 2015.07.17 1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 저런 옛날 방식을 유지하는 대장간이
    있다는 것이 신기한데요.
    더운데 뜨거운 불 옆에서 고생이
    많이신것 같네요.

  10. BlogIcon 맛있는여행 2015.07.17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포스팅을 보니 고령을 가보고 싶어지는군요.
    찬란했던 가야의 문화를 직접 느껴보고 싶다는 생각이 가득합니다. ㅎㅎ
    잘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십시요^^

  11. BlogIcon 스마트걸 2015.07.17 2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이런곳이있긴하네요..덕분에잘보고갑니다

  12. BlogIcon 마음을 적시는 달빛 2015.07.18 08: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엔 더워서 많이 힘드시겠어요
    그래도 저런분들이 있으셔서 한국문화가 숨쉬는듯합니다
    오래 오래 하셨으면좋겠네요

  13. BlogIcon 악랄가츠 2015.07.19 0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인정신이 고스란히 전해지네요! ㄷㄷㄷ

  14. BlogIcon 라오니스 2015.07.20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새벽 4시에 가보고 싶어지는데요 ..
    고령처럼 가야시대에는 융성했지만, 지금은 소읍이 된 그곳들을
    거닐어 보고 싶은 마음이 자주 듭니다 .. ^^

  15. BlogIcon kangdante 2015.07.20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의 전통 대장간이 하나둘 없어지는 것 같아
    안타깝고 아쉬워요..
    루비님!~
    활기찬 한주 시작하세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