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항구도시 부산을 대표하는 먹거리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다양성의 시대에 특정 음식을 대표 먹거리로 지목한다는게 좀 그렇긴 하지만
부산 밀면, 동래파전, 돼지국밥, 냉채족발, 부산어묵, 조개구이, 곰장어구이 등을 들 수 있을 것이다.





오늘은 그 중에서도 해운대 시장 대표 먹거리인 곰장어 시식기를 소개할까 하는데 
해운대 시장은 해수욕장 중앙 광장에서 도로를 건너 50m 쯤 가면 오른쪽에 위치해 있는 재래시장이다.(아래 Daum 지도 참고)





재래시장이지만 시장 도로는 색색의 보도 블럭으로 깔끔하게 포장되어 있고
시장길 양쪽의 간판들도 모두가 단정하게 통일되어 있어 보기가 좋다.





의류, 부식, 주방 용품, 분식 가게.....등 생활에 필요한 모든 것이 다 있는 해운대시장에는
해변에 위치한 동네 특성 상 횟집도 눈에 많이 뜨이는데 그 중에서 가장 많은 식당은 단연 곰장어구이집이다.





곰장어구이집에 대한 사전 지식 없이 해운대 시장에 왔기 때문에 우선 시장을 한바퀴 돌아보기로 한다.
대부분 식당들이  "아지매~~ 꼼장어 먹고 가이소~ 많이 드릴께요~"하고 호객행위를 하고 있는데 반해
호객 행위를 하지는 않지만 식당 안에 손님들이 바글거리는  한 집을 발견하고 문을 밀고 들어가 본다.





수족관 앞에 선 주인 아주머니는 잠시도 쉴새없이 곰장어의 껍질을 벗기고 있는데
곰장어 한마리의 껍질을 벗기는데 3초도 걸리지 않을 정도이니 가히 신기에 가까운 솜씨이다.





부산 사람들이 곰장어, 또는 꼼장어라고 부르는 먹장어는 바다 장어를 이르는 말이다.
비타민 A가 소고기보다 200 배나 많다고 알려진 곰장어는 일제시대 일본인들이 곰장어 가죽으로
나막신 끈과 모자의 테를 만든 것이 시초가 되어 부산에 자리잡게 된 음식이다.
흔히 술도둑이라 할만큼 술안주로 각광받는 음식이 바로 곰장어라고......




곰장어구이 가격은 7,000원이다.
요즘 모든 식자재가 올라 7,000원짜리 정식도 만나 보기가 힘든데 곰장어 구이 1인분에 7,000원이라니.....!

기분 좋게 주문을 하고 자리에 앉자마자 금방 기본 반찬들이 베풀어진다. 
반찬이라야 상추, 마늘, 고추, 당근, 된장 뿐이라 미리 집어먹을 것도 없다.






곁들여 나온 시래기국을 한 수저 떠서 먹어보니 시래기는 부드럽기 그지없고 들깨를 푼 국물은 정말 고소하다.
시래기국 하나 만으로도 최고점을 주고 싶을 정도이다.

  



기본 반찬들이 베풀어지자 마자 금방 알루미늄 포일을 얹은 불판 위에 뻘겋게 양념 범벅이 된 곰장어가 올려진다.
그런데......! 뻘건 양념 범벅을 뒤집어 쓴 곰장어가......모두 살아 있다!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꿈틀 ~~~~~~
으아아~~~무셔라.....뜨거운 불판 위에서 뻘건 양념을 뒤집어 쓴 곰장어가 미친 듯이 몸부림을 친다.





갑자기 식욕이 뚝 떨어지면서 이렇게 살려고 몸부림치는 녀석들을 먹어야 하나......하는 심각한 고민이 스쳐지나간다.
이렇게 불쌍한 놈들을 어떨게 먹어치우지?




잠시 고민하는 동안 앞에 앉은 동료가 나무 주걱으로 열심히 곰장어를 뒤적거리니
미친 듯이 몸을 흔들어대던 곰장어들의 움직임이 점점 둔화되기 시작한다.






얼마 되지 않아 처절한 몸부림을 하던 곰장어는 모두 장렬한 전사를 하고 불판 위에는 고요만이 감돈다.




잠시전에는 살아 움직이는 생물체였는데 이제는 잘 볶아진 곰장어 고기가 되어 입에 들어가기만 기다리고 있는 것이다.





"사람들이란 참 잔인한 것이여....곰장어야, 널 죽여서 정말 미안하데이......"




잠시 마음 속으로 묵념(?)을 한 뒤 상추 위에 곰장어, 양파, 마늘을 얹고 살며시 입 속으로 가져가 본다.
오......입 안에서 퍼지는 매콤하고 쫄깃한 식감이 아주 그만이다.
꿈틀대는 곰장어를 보고 "엄마야.....세상에.....징그럽게......살아 있는 걸 어케 먹어....."했던 말은 어디로 가버렸는지
"와....맛 괜찮은데? 곰장어가 비타민C가 소고기보다 200배는 많단다.....몸에 좋다니 많이 먹자."
하며 허겁지겁 열심히 먹어대는 자신이 놀랍기만 하다.





어느새 불판 위의 곰장어가 다 비워지고 이젠 밥을 비벼 먹을 차례이다.
공깃밥은 1,000원인데 밥의 양은 제법 많은 편이다.




밥공기 하나를 불판 위에 엎고는 참기름, 김가루를 그 위에 얹는다.




주인 아저씨가 직접 와서 불판에 남아 있던 곰장어 양념과 밥을 숙련된 솜씨로 열심히 볶아주신다.




슥슥슥.....슥슥슥......나무 주걱으로 열심히 비비니 이윽고 비빔밥의 형태가 갖추어진다.



다 볶아진 밥은 정말 먹음직스러워보인다.



상추 한 소쿠리를 더 부탁해서 잘 비벼진 밥을 상추에 싸서 먹으니 몇 수저 먹지도 않아서 금방 배가 부르다.
개인적으로는 곰장어 구이보다 곰장어 양념 비빔밥에다 더 많은 점수를 주고 싶을 정도이다.


생전 처음 먹어본 부산의 명물 먹거리 살아있는 곰장어 구이.
곰장어가 살아서 움직이는모습은 정말 그로테스크했지만 맛 하나 만큼은 기가 막혔다.
거기다 영양까지 듬뿍이라니......
맛과 영양이 고루 갖춰진 곰장어를 저렴한 가격으로 맛보고 돌아 나오는 발걸음도 유난히 가볍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트레이너"강" 2011.07.27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어 보입니다...^^ 부산에 가면 꼭 한번 먹어봐야겠습니다.
    건강한 하루되세요^^

  3. BlogIcon 꽃집아가씨 2011.07.27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렇게 꿈틀거리는 꼼장어를 본다면 못먹을꺼같지만
    막상 나오면 먹을꺼같아요~ 해운대.. 저도 부산가면 꼭 맛봐야겠어요^^

  4. 2011.07.27 09: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BlogIcon mikekim 2011.07.27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에 뽁아주는 저 밥때문에 자주 먹게 됩니다...^^

  6. BlogIcon 하늘을달려라 2011.07.27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꿈틀거리는 동영상 보고 놀랐습니다...
    예전에는 가끔 싼맛에 꼼장어집에가서 술도 먹고 했는데....
    언젠가부터는 잘 안가지더군요~
    그래도 저 꿈틀대는 꼼장어는 맛있어 보입니다...^^

  7. BlogIcon 워크뷰 2011.07.27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으 지금 해운대로 갈까바요^^

  8. BlogIcon 새라새 2011.07.27 1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콤하니 맛은 있어보이는데..
    처음 먹을려면 좀 거부감이 있을 수 있겠어요...

  9. 그린레이크 2011.07.27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는 순간 입안 가득고이는 침을 우찌 하면 좋을까요~~
    매톰하니 쐬주가 그냥 친구하자고 하겠어요~~

  10. BlogIcon Shain 2011.07.27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아직도 곰장어를 먹어본 적이 없답니다
    그런데 맛있게 드시는 걸 보니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바닷가에서 먹는 음식이라면 더웃 입맛이 살 거 같아요..

  11. BlogIcon Tong 2011.07.27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재래시장은 간판색을 통일해서
    깨끗한 느낌을 주는군요?
    곰장어... 그 색감과 나머지는 비벼먹는..
    침이 안고일수가 없네요~^^

  12. BlogIcon 동글이 2011.07.27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곰장어를 첨 드셔보셨군요ㅎㅎ...얼마나 맛있는데^^
    저도 오래전 첨 먹을때는 꿈틀거리는거 보고는 징그러워서ㅋㅋ
    어느 정도 익을때까지는 은박지로 덮어놓고 움직임이 안느껴지면ㅎㅎ
    뒤집어서 먹었거든요...^^

  13.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07.27 14: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사진만 보아도 맛있게 보입니다.
    좋은사람들과 소주한잔 곁들이면 정말 좋겠는걸요.ㅎㅎ

  14. BlogIcon 굴뚝 토끼 2011.07.27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숯불구이 보다는 덜 쇼킹하네요..ㅎㅎㅎ
    숯불 석쇠 위에 던져놓고 가위로 토막치고,
    몸부림치는 놈들 보면 머리 속에 아무 생각도 안나더라구요.

    죄송한데 곰장어가 소고기보다 200배 많은게 비타민 A인가요 C인가요?..^^

  15. BlogIcon 용작가 2011.07.27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곰장어 좋아하시는 분들이 의외로 많으시더라구요^^ ㅎㅎㅎ
    자갈치시장에서도 제법 많은 식당들이 있어요...
    전 곰장어를 즐기진 않아서 일부러 찾아가진 않지만요..ㅋ
    경주쪽은 비피해 없으신가요?

  16. BlogIcon 금정산 2011.07.27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미...
    맛있는거.
    꼼장어와 소주의 만남.
    궁합이 아주 잘 맞는 것 같습니다.
    그기다가 밥까지 비벼서....
    군침 넘어 가네요.
    비도 너무 많이 오네요.
    편안한 수욜 되세요.

  17.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1.07.27 2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홋~ 저것도 저 못먹는 메뉴네요.
    ㅋㅋ 보기엔 맛있어 보입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도전!!

  18. BlogIcon 라오니스 2011.07.28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꿈틀거리는 녀석들 보면... 저도 멈칫 할 것 같습니다...
    그래도.. 싹싹.. 맛있게 먹고 있는 저를 발견하겠지요? ㅋㅋ
    꼼장어 보니.. 소주 한 잔.. 진하게 생각나네요...

  19. BlogIcon 라떼향기 2011.07.29 1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곰장어 구이... 시뻘건 양념이 입맛을 돋구는데요....
    원래 양념에 비비는 비빔밥이 더 맛있는거 같습니다 ㅋㅋ
    예전에 곰장어 먹어봤는데 그 쫄깃함이 잊혀지지가 않네요..

  20. BlogIcon 악의축 2011.07.29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익숙한 동네네요..ㅎㅎㅎㅎ

    저건 자갈치 포장마차에서 쇄주한잔에 먹어야하는데..ㅋ

  21. 타바스코 2011.08.03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을 것 앞에 강인한지라 영상을 보면서도 그저 침만 꼴딱 꼴딱 삼킬 뿐...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거기다 저 양념에 밥을 볶아 먹으면......후덜덜...
    ㅠㅠ 자려고 누우면 더 곰장어 생각이 간절해질 것 같아 두렵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