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터키 여행을 하는 동안, 길거리나 바자르에서 심심찮게 만나게 되는 풍경이 있는데
다름 아니고 체중계를 길에다 내어놓고 앉아 있는 부녀자나 노인들의 모습이다.

우리나라에는 사우나, 찜질방이 한 동네에도 몇 군데씩 있어서 갈 때마다 체중을 잴 뿐만 아니라
많은 가정이 체중계를 구비하고 있어서 하루에도 몇번 씩 자기 체중을 재곤 하는데
터키의 가정에는 체중계가 없는 집이 많다보니 길거리 체중계에 올라 자기 체중을 확인하는 사람이 많다.

오토가르(버스 터미널)같이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곳에서는
덩치가 아주 크고 화려하기까지한 전자식 체중계가 놓여 있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너무나 간단한 가정용 구식 체중계를 놓고 하염없이 앉아 있는 모습이 눈에 뜨인다.


체중계를 지키고 앉아 있는 사람들은 아이나 부녀자, 노인들이 많은데
저렇게 하루종일 지키고 앉아 있으면 대체 얼마나 벌까.....하는 생각이 들만큼
사람들은 대부분 체중계 앞을 스쳐 지나가기만 할 뿐 체중계에 올라가는 모습을 쉽게 볼 수는 없었다.


이스탄불에서 야경을 구경하러 술탄 아흐멧 지구로 나갔던 적이 있었는데
트램길 바로 옆에서 손뜨개 용품을 늘어놓고 파는 아주머니 앞에 저울이 놓여 있는 것을 보았다.
이미 밤이 깊었고 거리에는 다니는 사람도 한산해지는 시간이라
뜨게용품을 사는 사람도 몸무게를 재는 사람도 없이 모두가 그 앞을 스쳐 지나가길래
체중 재는 장면을 기념사진으로 남기기로 하고 
사용료를 물어보니 두명에 1달러란다.
일행이 세 명이니 세 명에 1달러 해달라고 하니 아주 근엄한 표정으로 "No!"라고....ㅠㅠ
그래도 물러서지 않고 계속 깎아달라고 조르니 마지못하는 듯 허락을 한다.

 
K가 먼저 체중계에 올라가고 필자가 체중 재기 인증 샷을 남기기기 위해 카메라를 들이대니
히잡을 쓴 이 아주머니는
화들짝 놀라며 강경한 어조로 "No photos !"라고 외친다.

대부분의 터키 사람들은 사진 찍히는걸 매우 좋아해서 카메라를 들이대면 서로 찍으려고 포즈를 잡기도 한다.
찍은
사진을 모니터로 보여주면 너무나 즐거워 하며 크게 웃고 고맙다고 하는데 이처럼 거부하는 케이스는 처음이었다.
사진 찍히기를 거부하는 이 아주머니는 다른 이슬람권에서 왔거나 콘야 지방에서 온 수피파 교도가 아닐까..짐작해 보았다.
그런데 체중 재는 K의 인증샷을 찍다보니 아주머니의 모습도 '자연스럽게' 같이 찍히게 되었다.
이 사진을 히잡 쓴 아주머니가 보면 자기 영혼이 빠져 나갔다고 싫어하실까....?

 K가 올라가서 체중계 눈금을 보니 원피스에 샌들까지 다 신고 올라갔는데 몸무게가 2kg나 덜 나간다.
그 다음 S가 올라가도 -2kg, 필자가 올라갔는데도 마찬가지로 체중이 -2kg이다!
와우~! 팬태스틱.....! 너무 착한 저울이에요~!

이 엉터리 길거리 체중계는 하나도 힘들이지 않고 이스탄불을 방문한 세 여자에게 <다이어트>를 시켜준 것이다.
너무나 쉽게 다이어트 시켜준 이 <착한> 저울에게 우리는 기분좋게 1달러를 지불하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옥이(김진옥) 2010.07.29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정말요??
    아응...체중계에 올라가기 너무 겁날듯해요..ㅋㅋ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3. BlogIcon 이바구™ 2010.07.29 1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밑천 안드는 장사이지만 돈이 벌릴 것 같진 않네요.^^

  4. BlogIcon *저녁노을* 2010.07.29 1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재밌네요.

  5. BlogIcon 지후니(심종열) 2010.07.29 1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도 돈을 버는군요.
    그런데 주인 분들의 표정이 그리 밝지는 못한데요.~~~ ^^

  6. BlogIcon 홍도갈매기 2010.07.29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에 저런거 있으면 이상할것 같고
    터키의 길거리에 체중계라 이색풍경이내요~
    제가 올라서면 바늘이 두바퀴는 돌것같습니다~^^

  7.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0.07.29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중계로 돈을 벌다니....
    지구촌 곳곳에는 평소 생각하지도 못한 장면이 많군요~~
    오늘도 무척 덥네요, 모쪼록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8. BlogIcon 테리우스원 2010.07.29 1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울위에 올라선 기분 짱이죠
    다이어트를 시켜주신다니 말입니다 ㅎㅎㅎㅎ
    오늘이 중복 더위가 기승을 부립니다
    즐거움으로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9. BlogIcon 꿈꾸던 시절을 찾아서 2010.07.29 1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착한 체중계입니다.
    우리집 저울 착하게 만들방법을 좀 고민해봐야겠습니다.ㅎㅎ

  10. 라떼향기 2010.07.29 14: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봉이 김선달이 울고 가겠네요..

  11. BlogIcon 레오 ™ 2010.07.29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성전용 다이어트 체중계군요 ...아 이거 아이디어감입니다 ^^

  12. BlogIcon Yujin 2010.07.29 1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중계...이장사~ 아무데서나 괜찮겠어요^^ 한국도...?

  13. BlogIcon White Rain 2010.07.29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길거리에서 체중을 재는 것도 낯선 풍경이지만
    늘 -2키로그램씩 감량을 해주니 내심 뿌듯할 수도 있겠군요...
    이 사실을 전혀 몰랐다면...음, 여행하느라 살이 빠졌나? 할 수도 있을 테고욤.^^

  14. BlogIcon 비바리 2010.07.29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감량체중으로..ㅎㅎㅎㅎ
    재미삼아..해보면 좋을듯 하네요..

  15. BlogIcon 털보아찌 2010.07.29 2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동네는 다이어트에 관심이 상당히 많은 곳인가봐요.
    참 재미있겠어요.

  16. BlogIcon 큐빅스™ 2010.07.30 0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리에서 저는 체중계를 못 본듯한데 자세히 보셨네요.
    돈도 받는다니 독특합니다^^
    저곳에서 체중계 장사하면 잘될것도 같네요.

  17. BlogIcon 바람될래 2010.07.30 0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점 입구에 저 저울을 설치해둔다면..
    어찌될까 하는 생각이 갑자기 떠오르는데요...ㅎㅎㅎ

  18. BlogIcon 원영.. 2010.07.30 07: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털썩..
    저에게 여행이라는 것은 먹는 즐거움도 큰데..
    여행 가서도, 체중을 달아야 한다면..ㅠ.ㅠ

    오늘도 즐거운 여행하고 가요.

    • BlogIcon 루비™ 2010.07.30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먹는 즐거움...맞아요.
      저도 여행 다녀오면 도리어 살이 쪄 있는 상태랍니다.
      그런데도 저 저울은 다이어트를 시켜주더군요.

  19. BlogIcon 더공 2010.07.31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한국 명동에서 자판 벌이면 돈이 될 것 같은 아이템입니다.

  20. BlogIcon 애쉬™ 2010.08.03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 체중계라~ 재밌네요...저기는 그게 귀한가봐요~
    그나저나, 같이 가신 K양 옆모습이 참하시네요~ ㅋ

  21. BlogIcon 그린 데이 2010.08.19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터키여행하면서 저런 풍경을 보기는 했는데, 직접 올러서볼 생각은 하지 못했습니다.
    루비님 기분 좋으셨겠어요. ㅋ (그런데 친구분이 정말 날씬하신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