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박 2일의 63번째 여행지 안동편에서 소개되었던 도산서원은
1574년(선조 7년)에 퇴계 이황 선생의 학문과 덕행을 추모하기 위해 세운 서원이다. 

선생이 제자들을 가르치던 도산서당의 뒤편에 창건하여 이황의 위패를 모신 이 서원은 
1575년 선조로부터 한석봉이 쓴 '도산'(陶山)'이라는 사액을 받아서 도산서원이라고 불리운다.
이후 도산서원은 수백년 동안 영남 유림의 정신적 지주 역할을 했으며
흥선대원군의 서원 철폐 때에도 훼철되지 않고 존속되어 현재 사적 제170호로 지정되었다.  

도산서원의 자세한 소개와 사진은 지난번 포스트에서 언급하였으니 참고하시기 바라고
오늘은 도산서원 경내에 위치한 전시관 옥진각에 전시된 퇴계 선생의 유품에 대해서 소개해 드리고자 한다.

도산서원 관련 포스트 : 1박 2일 촬영지 안동 도산서원

 

 

 도산 서원의 경내에는 유물 전시관이 한귀퉁이에 자리잡고 있는데
옥진각이라 이름하는 유물 전시관에 전시되어 있는 퇴계 선생의 유품들을 하나 하나 살펴 보기로 한다.  

1585년 나주에서 간행한 목판본인 '퇴도선생 자성록(退陶先生自省錄-퇴계 선생의 호는 퇴도라고도 한다)'은
선생께서 타인에게 보낸 서간 중에서 거듭 음미하고 반성하여 엮은 책으로 58세 때 만들어졌다. 

 '성학십도(聖學十圖)'는 유교 철학의 주요 체계 10가지를 도식으로 나타낸 것으로 선생 68세에 작성하여
선조대왕께 올렸는데 선조께서는 성학십도를 병풍으로 만들어 좌우에 두고 보셨다고 한다. 

'사문수간(師問手簡)'은 제자 월천 조목이 평소 선생으로부터 받은 서간 106통,시 16편,잡서 7편을 손수 책으로 만든 것으로 모두 8권이다. 

 '어제발문(御製跋文)'은 평소 퇴계 선생을 흠모하던 정조 임금이 1794년에 사문수간을 열람하고서
그 소감으로 발문을 지어 하사한 것인데 선생의 천인합일(天人合一)의 경지를 칭송하는 내용이다. 

 '도산십이곡(陶山十二曲)'은 퇴계선생이 도산의 산수를 소요하며 읊은 시조로써 친필 목판본이다.
언지 편인 전 6곡과 언학 편인 후 6곡을 합하여 도산십이곡이라 부른다. 

'고경중마방(古鏡重磨方)'은 퇴계 선생이 옛 학자,명인들이 좌우명을 뽑아 편하여
심성수양의 자료로 삼아왔던 것을 제자 정구에 의해 책으로 간행되었다. 

 '이퇴계서초(李退溪書抄)'는 10권 10책으로 되어 있다.
선생의 학문은 일본에도 많은 영향을 끼쳐 퇴계학파가 형성되었는데
스구리 교쿠수이가 선생의 서한을 뽑아 엮은 것으로 1811년 일본에서 간행한 원본을
선생의 8대손 초초암이 일본에 사신갔던 김이교에게 빌려 복사한 것이다. 

'혼천의'는 천체의 운행과 그 위치를 측정하던 기구로 이것은 선생이 교육용으로 제작한 것이다.
구면에는 성좌의 위치가 그려져 있는데 왕궁이 아닌 민간 교육 기관에서 만든 것이라는데 의의가 있다. 

그외에 퇴계 선생의 유품으로써 '등경'이 있고.....

흑단연. 단계산 흑색 돌로 만든 '벼루'도 쓰던 유품이다. 

글을 쓸 때 종이의 양 쪽을 누르던 '옥서진'과 '세지(細枝)'가 있는데 세지의 용도는 미상이나 선생의 유품으로 전해 온다.
말 안 듣는 제자들의 종아리를 치기 위한 회초리는 아닌지....^^ 

매화연. 단계산 자색돌로 만든 '벼루'는 선생의 문인 김북애의 증정품이다. 

선생이 침을 뱉을 때 사용하던 도구인 '백자타호'인데 받침 접시 밑에는 '山'자가 묵서되어 있다.
오른 쪽은 선생이 사용하던 '장추(긴 빗자루)'로써 의이미라는 일년초로 만들었다.  
직접 마당을 쓰시는 퇴계 선생이라니....그 모습을 잠시 유추해본다.

'청려장'이라고 부르는 이 특이한 모양의 지팡이는 푸른 명아주로 만든 것이고

책을 읽을 때 사용한 검은색의 '목조 책상'은 낡을대로 낡아 귀퉁이가 다 헤어졌다. 

병을 놓고 일정한 거리에서 청,홍의 대화살을 병가운데나 귀구멍에 던져 넣는 놀이기구인 투호도 있고 

 매화를 특히 좋아하던 선생이 앉으시던 매화 무늬의 '청자 걸상' 도 눈에 쏙 들어오는 유품이다.

  기대는 방석인 '안석'은 가는 왕골로 짠 길이 80cm정도 되는 유품이고 

왕골로 짠 '완석' 3개 중 한 개의 뒤에는 '이첨지댁 퇴계'라는 자필 글씨가 쓰여 있다. 

 

거의 국보급이라 할 수 있는 귀한 목판본도 귀중하게 느껴지지만
선생이 평소에 쓰던  벼루며 서진, 책상, 걸상 등 일상 용품과
침을 뱉던 타구, 기대앉던 안석, 아침 저녁으로 마당을 쓸던 긴빗자루까지 전시되어 있는 이곳은
퇴계선생의 소박하고도 고고한 향기를 피부로 느끼기에 충분한 곳인 듯....



퇴계 선생은 늦은 나이인 34세에 과거에 급제하여
단양 군수,풍기군수,공조판서,예조판서,우찬성,대제학을 지냈으며 사후에 영의정으로 추대되었다.
그는 조선의 교육 및 사상의 큰 줄기를 이루었으며 조선의 정신적 사표가 되었다.

어떻게 하면 공천 한번 받아서 출사해보나...어떻게 하면 막강한 권력을 내 손에 쥐고 흔들어보나...
궁리에 궁리를 거듭하는 권력지향성 나으리들은 70여 회나 벼슬을 사양하고
학문 연구,인격도야,후진 양성에 힘쓴  퇴계 이황 선생의 유품을 보며 깨닫는 것은 없을른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나인식스 2010.02.08 1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우리나라의 살아숨쉬는 전통,
    한템포 쉬어갑니다.^^

  3. BlogIcon 모피우스 2010.02.08 1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꼼꼼하게 잘 정리하셨습니다. 역시 루비님이십니다...

    예전에 둘러보았던 기억이 새록 새록 떠오르게 합니다.

  4. BlogIcon 이바구™ 2010.02.08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통 이런 곳에는 사진 촬영이 금지되지 않나요?
    루비님은 특별한 신분(?)이라서 괜찮은가요?

    • BlogIcon 루비™ 2010.02.10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특별한 신분..ㅋㅋ
      보통 우리나라 대부분의 박물관에서는
      삼각대와 플래쉬 사용은 금지되었지만 사진 촬영은 다 할 수 있어요~

  5. BlogIcon 바람꽃과 솔나리 2010.02.08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한 유물인 '혼천의' '등경' 등 ...
    도산서원 .. 루비님 글에서 미리 답사해 봅니다^^*

  6. BlogIcon mami5 2010.02.08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운날에도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찾아주는군요..
    도산서원은 두번 가본 곳이라 눈에 익습니다..
    루비님 잘 보고갑니다.^^
    한주도 행복하시길요..^^

  7. BlogIcon 큐빅스™ 2010.02.08 1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학과가 아닌한 이렇게 꼼꼼하게 살펴보기 힘든데..
    대단합니다^^
    실제 방문한거 보다 더 자세히 알고 갑니다. ^^

    • BlogIcon 루비™ 2010.02.10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사학을 공부하고 싶었지만...
      형편상 다른 공부를 한지라...
      그래서 모르는 것을 찾아 보느라 항상 애를 먹는답니다.

  8. BlogIcon 레오 ™ 2010.02.08 1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공하고 출세를 했더라도 ..'진정한 일류'가 되지 못하는 사람들 ..요즘 많이 볼 수 있죠 ..
    '진정한 일류'를 다시금 생각해봄니다 ..즐거운 일주일 되세요 ^^

  9. BlogIcon 보시니 2010.02.08 1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세세히 알려주시 절로 역사 공부가 되는 것 같습니다.
    항상 소중한 우리 역시 기행, 잘 보고 있습니다.^^

  10. BlogIcon 풀칠아비 2010.02.08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혼천의 사진이 제일 관심이 가네요.
    그동안 보던 것과는 많이 다르네요.
    소중한 유물들 잘 보고 갑니다.

  11. 2010.02.08 13: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2. BlogIcon *저녁노을* 2010.02.08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중한 자료 잘 보고 갑니다. 지기님덕분에...ㅎㅎ

    즐거운 한 주 되세요.

  13. BlogIcon pennpenn 2010.02.08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퇴계의 유물을 잘 보존했네요~
    수고 하셨어요~

  14. BlogIcon 피아랑 2010.02.08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혹시 경주사시나요? 저와 가까운곳 사시는거 같은데..
    볼게 많은 블로그군요. 앞으로 자주 들러서 구경하고 댓글남기고 가겠습니다.
    ^^

  15. BlogIcon 티런 2010.02.08 1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아랑님은 울산쪽,루비님은 경주쪽
    가까운데 사시는군요.^^

  16.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2.08 1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을 관광하면서 들르는 도산서원은
    마치 피렌체에서 르네상스 천재들의 발자취를 밟아보는 것 같은 기분일 것 같습니다.

  17. BlogIcon 『토토』 2010.02.08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만간에 저도 안동을 댕겨오게 만드시는군요^^

  18. BlogIcon 털보아찌 2010.02.08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퇴계 이황선생의 숨결이 그대로 전해지는듯 합니다.

  19. BlogIcon 바람될래 2010.02.08 2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가게되면 두루두루 역사도 알게될거같아요..

  20.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0.02.09 0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으로 귀한사진과 더불어 좋은공부하고 갑니다.^^
    루비님 덕분에 많은걸 알게 되네요. 고맙습니다.^^

  21. 꽃향기 2010.08.16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위에 있는 세지를 보는 순간 웬지 제 종아리가 아파오는데요 ^^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제가 보니 딱 종아리 때리는 회초리같이 생겼는데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