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마카오 여행에서 머무를 호텔을 정하기 위해 인터넷 검색을 하던 중
눈에 들어온 호텔이 있었으니 바로 리베라 호텔이다.
한 블로거가 올려 놓은 호텔 객실에서의 전망 사진을 보는 순간,
베네시안 마카오에 머무르며 구경해볼까 생각했던 당초 계획과는 달리
펜하힐에 있다는 리베라 호텔에 자꾸만 마음이 가기 시작했다.
베네시안 마카오 숙박에 비해 가격도 합리적이라 더욱 마음에 들었다.



펜하 성당 바로 아래에 위치한 리베라 호텔(리비에라 호텔)은 리츠 호텔에서 이름을 변경한 5성급 호텔인데
언덕위에 자리하고 있어 객실에서 사이반 호수와 사이반 대교, 마카오 타워 등의 수려한 경관을 조망할 수 있어 좋다.


펜하 언덕 바로 아래 펼쳐진 사이반 호수 주변엔 아름드리 가로수가 심져겨 있어 산책하기엔 그만이고
호수 주변으로 마카오 타워, 사이반 대교와 함께 중심가의 그랜드 리스보아, 윈 마카오, MGM 마카오 등이 한눈에 보인다.


호텔 바로 앞길은 '고가령신사가(高可寧紳士街)'란 멋진 이름을 가지고 있는데
'Rua do Comendador(Comendador:고위 성직자)'란 도로명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이곳은 마카오에서도 손꼽히는 고급주택가라고 한다.
바로 앞에 보이는 예쁜 건물은 바로 구 포르투갈 총독 관저!


주변에는 으리으리한 고급 빌라 들이 줄지어 있는데 도로 사방에는 CCTV가 설치되어 있고
경찰관과 사설 경비원이 건물마다 지키고 있어서 야간 산책을 하는데도 전혀 무리가 없는 곳이다.


마카오 국제 공항에서 택시를 타고 리베라 호텔까지 오니 미터키에 61파타카(MOP)가 찍혔다.
트렁크에 캐리어를 두개 실었기 때문에 짐 한개당 3파타카를 쳐서 70파타카가 요금으로 나왔다.
한국에서는 마카오 돈으로 환전이 안 되어 홍콩달러를 가지고 갔기 때문에 70홍콩달러(HKD)를 요금으로 지급했는데
홍콩달러((HKD)와 파타카(MOP)는 1:1의 환율이어서 마카오 전역에서는 홍콩달러가 다 통용된다.
심지어는 물건 값을 홍콩달러로 지불하면 홍콩달러로 거스름을 내어줄 정도이다.
한화로 1HKD는 150원 정도이므로 10,500원을 택시비로 지불한 셈이다.


리베라 호텔의 마카오식 표기는 호경주점(濠璟酒店)이다.
주점이라고 하면 술집인가 오해하실 수 있지만 중국에서 주점이란 식당이 딸려있는 고급 호텔을 말한다.
중국에서 반점(飯店)이나 주점(酒店)은 4,5성급 호텔을 지칭하는 말이고
빈관(賓館)이나 대하(大廈)는 보통 2,3성급 호텔을 이르는 명칭이라고 한다.


5성급이라는 리베라 호텔은  5성급 호텔이라고 하기엔 호텔 규모도 작고 전체적으로 낡은 느낌이다. 4성 정도로 보면 알맞은 듯......


로비도 작고 로비에 있는 소파들도 사람들이 앉을 공간은 넉넉치 않다.

 

다만 호텔 로비에 있는 샹들리에는 작지만 세련되고 깔끔한 느낌을 준다.  

 

들려오는 소식으로 리베라 호텔의 레스토랑은 음식 수준이 높고 아주 맛이 있다는데 
여행 일정 동안 호텔 조식을 일체 먹지 않고 외부에서 사먹는 것을 목표로 했기 때문에
음식 맛이 좋다는 리베라 호텔 조식을 경험해 보지는 못했다.


호텔은 5층 규모이라 투숙객도 그다지 많지 않고 내부에는 카지노나 나이트 클럽도 없기 때문에
조용하게 숙박하기를 원하는 사람들에겐 상대적으로 좋은 조건이라고 생각이 된다.


프론트에 호텔 바우처(Voucher, 숙박권)를 제시하고 예약을 확인한 후 객실을 배정받았다.
2층 객실을 배정해 주기에 4층으로 달라고 했더니 3,4층은 흡연실이라고 한다.
들려오는 소식에 의하면 마카오의 호텔 흡연실은 마카오 특유의 습기로 인해 객실 전체에 담배 냄새가 많이 배어 있다고 한다.
4층이 전망은 훨씬 좋겠지만 여행 일정 동안 담배 냄새가 찌든 방에서 여독을 풀 수는 없기 때문에 2층으로 객실을 배정받아 올라갔다.


객실에 들어가 보니 방을 둘러보기에 앞서 창 밖으로 먼저 시선이 간다.


창가로 가서 보니 발 아래는 사이반 호수가 펼쳐지고 바로 앞에 마카오 타워가 떡 하니 버티고 있는데
타워 바로 옆으로는 마카오 반도와 타이파 섬을 연결하는 사이반 대교가 길에 드러누워 조화를 이룬다.
날이 흐려 맞은 편 타이파섬이 희미하게 보이는데 날이 맑으면 중국 본토 주하이((珠海)까지 쉽게 눈에 들어온다.


객실은 국내 여느 특급 호텔과 비슷한 구조이며 편안하고 정갈한 편이다. 금연룸이라 담배 냄새도 없어 좋다.
겨울 기온이 15~18도 정도인 마카오는 대부분의 건물이나 호텔 실내에 난방 장치를 가동하지 않으므로 밤에는 많이 추운 편이다.
우리 같으면 늦가을 날씨이지만 건물 내부 난방이 금지된 중국 남부의 겨울은 습기까지 더하여 뼛속까지 시리다고 한다.
벽에 히터 겸용인 에어 컨디셔너가 붙어 있기에 혹시나 하고 히터를 가동해보았는데 30분 정도를 켜 두어도 계속 찬 바람만 나온다.
지금이 마카오에서는 <겨울>인데 도대체 히터는 언제 틀려고 만들어 놓은거야? 갑자기 화가 버럭 난다.
대신 이불은 두텁고 포근하다. 잘 때 미리 준비해 간 히트텍 티셔츠와 수면 바지, 양말까지 신고 누우니 춥지 않았는데
필자는 자그마한 전기 방석을 가지고 가서 발 아래 깔고 잤기 때문에 아주 따스하게 숙면할 수 있었다.


욕실 안도 아주 깨끗하고 정갈하다. 특히 세면대가 두개 놓여 있어 두사람이 함께 쓰기에 불편함이 없고
벽에 걸려 있는 드라이기는 진공 청소기같은 굉음을 내며 머리를 신속하게 말려준다.


샴푸, 린스, 치약,칫솔을 안 주는 많은 호텔과는 달리 마카오의 호텔은 일회용품이 거의 다 구비되어 있어 좋다.
린스 겸용 샴푸에 바디 클렌져, 면도기, 면도 크림, 빗, 치약, 칫솔, 샤워 캡이 모두 정갈한 상태로 구비되어 있다.  
비치된 치약이나 칫솔, 샴푸, 클렌저는 품질이 그다지 좋지 않으니 여성분들은 따로 챙겨와도 좋을 듯......


유리문을 열고 닫을 수 있는 형태의 샤워 부스는 넓고 비교적 쾌적한 편이다.


호텔 셔틀 버스는 9시 부터 30분 마다 운행하는데  시내에 위치한 호텔들을 순회하여 마카오 페리터미널까지 운행한다.
마카오 페리터미널에서는 밤 10시 30분까지 셔틀 버스가 대기하고 있어서 홍콩을 다녀오거나 시내 관광을 하기에 좋다.
 


리베라 호텔에서 셔틀 버스로 한정거장만 가면 메트로폴리탄 호텔에 내리게 되는데
호텔에서 마카오 시내 중심인 세나도 광장까지는 걸어서 5분 정도 걸리는 거리이므로  
마카오에 머무르는 동안 버스비나 택시비를 절약할 수 있어서  좋았다.


마카오 시내를 돌아본 후 밤에 호텔로 돌아오니 창 밖의 야경이 장관이다.

건너편 섬의 야경과 함께 마카오 타워, 사이반 대교의 경관조명이 한눈에 훤히 다 들어온다.
2층이라 건너편 건물 때문에 사이반 대교의 날렵한 허리가 살짝 가리워진 것이 흠이라면 흠이다.
4층에 숙박했더라면 더 멋진 야경을 즐길 수 있었을텐데.....살짝 아쉬운 느낌도 든다.
 

 

저녁 늦게까지 시내 구경을 하고 호텔로 돌아오는 길에 셔틀버스가 마카오 대교를 돌아서 사이반 호숫가로 커브를 틀면
갑자기 우리 동네에라도 도착한 듯 갑자기 포근하고 편안한 느낌이 들어서 "와! 집에 다 왔다~!"하며 즐겁게 외치곤 했는데
침대에 누워서도 눈에 들어오는 환상적인 야경으로 인해 쉽게 잠들 수 없었던 리베라 호텔에서의 며칠간이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트레브 2012.01.25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인데도 난방은 잘 안되나 보군요. 겨울 여행때 신경써야 겠네요.

  3. BlogIcon 금정산 2012.01.25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림같은 풍경입니다.ㅎㅎ
    그랴말로 마카오타워가 장관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명절 되셨는지요.
    편안한 시간 되세요.

  4.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2.01.25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잔 홍콩의 호텔이 넘 초라하게 느껴집니다 ^^;
    이정도만 되어도 아주 굿입니다~!

  5. BlogIcon 아톰양 2012.01.25 1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마카오타워도 멋진걸요 ㅎ

  6. BlogIcon 용작가 2012.01.25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야경은 언제봐도 좋은 것 같아요 ^^
    친구분과 함께 하셨군요~ 즐거운 여행기 잘 보았습니다~*

  7. BlogIcon 풀칠아비 2012.01.25 1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절 잘 보내셨지요?
    마카오 가는 행운이 있으면, 저도 여기 묵어야겠습니다.
    ^^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8.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2.01.25 14: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야경이 정말 기가 막히네요, 저도 마카오 가게되면 여기에 묵고 싶네요.
    개인적으로는 담배 냄새보다는 그냥 2층이 탁월한 선택이셨던 것 같네요. ㅋㅋㅋ

  9. BlogIcon 울릉갈매기 2012.01.25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깔끔한데요~
    전망이 일단 좋아서 최곱니다~ㅎㅎㅎ
    명절은 잘 보내셨는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0. BlogIcon 레오 ™ 2012.01.25 2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기방석을 꼭 갖고 가야 겠군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1. BlogIcon 쥬르날 2012.01.25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분위기 좋아보이네요 ...
    저런 곳에 가보고 싶네요 ㅠ_ㅠ

  12. BlogIcon e_bowoo 2012.01.26 0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름답고 멋진 곳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13. BlogIcon 석천 2012.01.26 0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절 잘 보내셨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시애틀이 아니라 마카오에서의 잠 못 드는 밤이로군요~^^
    멋진 야경이에요~

  14. BlogIcon 주리니 2012.01.26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내도 깔끔하게 잘 꾸며져 있네요?
    내다보는 바깥 풍경이 참 멋집니다.

  15. BlogIcon 목단 2012.01.26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텔 이름이 이쁩니다.
    성당다녀서 인가요 리베라란 이름에 이끌린듯 해요?ㅎㅎ
    우아한 침대며.. 방 분위기와 바깥 배경이 너무 좋습니다.
    루비님께서 아늑한 여행을 떠나도록 맹그네유~~~^^

  16. BlogIcon 호호줌마 2012.01.26 17: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밖으로 보이는 마카오타워가 넘 멋집니다.
    잘보고 갑니다


  17. BlogIcon 워크뷰 2012.01.26 1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덕분에 좋은 구경을 하고 있습니다^^
    이 글을 보고 나니 저도 한번 떠나고 싶어집니다^^

  18. BlogIcon 바람될래 2012.01.27 0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내만 돌다보니
    외국에도 살짝 귀가 열리는듯..ㅎㅎ
    올해는 한군데 정도 다녀올까 싶어서요..
    야경이 끝내줍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19. BlogIcon 나와유(I&You)의 五感滿足 이야기 2012.01.31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지네요. 한번 꼭 가보고 싶습니다.ㅎㅎ행복한 하루되세요~^^

  20. BlogIcon 바람처럼~ 2012.02.23 2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리터미널과 가까운 곳 같네요? ^^
    전 마카오에서는 숙박을 하지 않아서 어떤지 모르겠지만...
    다음에는 좀 천천히 머물고 싶네요.
    근데... 저 리베라 호텔이라고 하셔서 대전에 있는 리베라 호텔인 줄 알았어요 ㅋㅋㅋ

  21. BlogIcon JINJIN43 2012.02.25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경 정말 작품이네요~ 깔끔하고 멋진... ^^;;
    한때 야경을 넘넘 좋아해서 야경사진을 한참 모았던 적이 있어요.. 그때 기억들이 새록새록~ ㅎ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