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마카오를 대표하는 관광지인 성 바울 성당의 유적을 돌아보고 성당 오른쪽으로 돌아드니

마카오 박물관과 몬테 요새(Fortaleza do Monte)로 가는 안내판이 여행자를 맞이한다.

 

 

 

 

왼쪽은 마카오 박물관, 오른쪽으로 가면 마카오 방어를 위해 세워진 몬테 요새.

몬테 요새에 올라 마카오 전경을 보기로 정하고 오른쪽으로 난 싱그러운 숲길로 접어들어본다.

 

 

 

 

숲길 입구에  중국 옷을 입은 서양인 신부의 동상이 자리잡고 있는게 보인다.

안내판을 읽어보니 동상의 주인공은 바로 이탈리아 예수회 선교사 마테오 리치(Matteo Ricci, 1552~1610).

중국에 카톨릭을 전파하는데 많은 공헌을 한 선교사이다.

복음을 전파하는 마테오 리치 동상 앞에 서니 갑자기 "마테오 리치 - 천주실의, 곤여만국전도......" 

하면서 내용도 모르고 역사책을 달달 외우던 여고시절 필자의 모습이 문득 떠오른다.

 

 

 

 

몬테 요새로 올라가는 길은 아름드리 나무가 가득 들어차있어 시민들의 휴식처로 손색이 없는데

늘어진 나뭇가지 사이로 내려다 보이는 성 바울 성당의 모습은 정면에서 보는 것보다 또 다른 운치가 있다.

 

 

 

 

길지 않은 산책로를 지나니 자연석으로 된 가파른 계단이 눈 앞을 가로막는다.

 

 

 

 

급경사로 된 가파른 계단을 헉헉거리며 조금 올라가니 견고한 성벽 아래 커다란 대포가 떡하니 버티고 서 있다. 

 

 

 

 

성벽의 높이는 크게 높지 않으나 오랜 세월의 풍상이 성벽에서 그대로 나타나보인다.

 

 

 

 

1617년부터 10년에 걸쳐 마카오 방어를 위해 세워진 몬테 요새는

1622년 네덜란드의 침입에 맞서 싸우기도 했던 역사의 현장이다.

본래는 제단으로 사용되었으나 포르투갈인들이 요새로 만들었다고 한다.

한때는 마카오 총독의 관저와 감옥, 관측소 등 다양한 용도로 쓰였던 몬테 요새는

현재는 마카오의 전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전망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세계문화유산임을 알리는 표지옆으로 난 입구를 통하여 요새 안으로 들어가 본다.

 

 

 

 

요새의 가운데 마카오의 문화와 풍습 등을 보여주는 마카오 박물관이 자리잡고 있는데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마침 휴관일이라 내부를 구경할 수 없는 점이 너무나 아쉬웠다.

 

 

 

 

요새의 성벽 사이로는 커다란 대포들이 일렬로 쭈욱 줄지어 놓여있는 것이 보인다.

 

 

 

 

오랫동안 제 구실을 하지 못하고 있는 대포지만 포신에 적혀 있는 문자와 연도도 아직 생생하기만 하다.

 

 

 

 

귀퉁이에 자리잡고 있는 경사로는 대포를 끌고 올라가는 용도로 쓰였으리라.

 

 

 

 

종루에 달려 있는 자그마한 종 하나도 오랜 역사의 숨결을 그 안에 감추고 있을 것 같다.

 

 

 

 

한때는 마카오를 지키기 위해 불을 뿜었었지만

이제는 본연의 임무를 잊고 관광객들의 사진 배경이 되어 버린 대포들.

 

 

 

 

코 앞에 가득 찬 적국의 배를 겨누었던 포신이

 지금은 시내 한복판의 건물들을 겨누고 있는 모습이 아이러니하게 느껴진다.

 

 

 

 

몬테요새는 성벽 주변을 한 바퀴 돌며 아래에 펼쳐지는 마카오 전경을 살펴 보기에도 좋은 곳이다.

 

 

 

 

성벽 아래로 내려다보니 우거진 수풀 아래로 성 바울 성당의 유적지가 그림처럼 펼쳐지고

마카오 외항과 강 건너편 중국 주하이(珠海)시도 한눈에 들어온다.

 

 

 

 

몬테 요새를 한 바퀴 돌다보면 몬테 언덕 바로 앞에 자리잡은 자그마한 빌라들로부터 

 

  

 

 

멀리 빽빽이 들어선 빌딩 숲까지 한눈에 조망할 수 있으니 마카오를 일괄할 수 있는 천혜의 전망대라고 할 수 있겠다.

 

 

 

 

바로 아래 성 바울 성당의 유적지는 몰려드는 사람들로 발 디딜 곳이 없이 북적이지만

이곳 몬테 요새는 상대적으로 너무나 한가롭다.

간간이 불러오는 바람도 너무나 시원한 요새의 벤치 위에 다리를 뻗고 한참을 쉬니

여행으로 쌓였던 피로가 어디론지 말끔히 사라지는걸 느낄 수가 있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금정산 2012.06.11 07: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덕분에 마카오 몬테요새 편안하게 구경잘했습니다.
    덥다합니다. 시원한 월요일 되세요.

  2. BlogIcon meryamun 2012.06.11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지노로 유명한 마카오지만..이렇게 돌아보면 예전 포르투칼의 모습이 살짝 보이네요..

  3.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2.06.11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몬테 요새.
    룹님이 발품 팔아 담아오신 낯선 풍경들.
    너무 편안히 보는것 같아 잠시 미안해 지는데요.ㅎㅎ
    잘 지내시죠? 덕분에 해외구경했습니다.ㅎㅎ

  4. BlogIcon 모피우스 2012.06.11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집니다. 낮 풍경도 좋지만 밤 야경 사진도 볼만할 것 같습니다.

  5. BlogIcon mami5 2012.06.11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옷을 입은 신부님이 참 인산적이네요..
    그러고보니 우리나라에서 보는 외국 스님 같으네요..^^
    성위의 대포도 위엄있어 보입니다.
    귀한 풍경들 루비님 덕분에 즐기고갑니다..^^

  6. BlogIcon *꽃집아가씨* 2012.06.11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나 아름답네요 이렇게 아름다울수가..
    저도 한번 발아래 마카오를 두고 싶어요 ^^

  7. BlogIcon 이재석 2012.06.11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 마카오 갔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ㅋ 몬테요새가 덥지만 않다면 걸어서 올라가기 좋은데.. 아니면 자동계단타고 바로 슉~~~ ㅋ

  8.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2.06.11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멀리 내려다 보는 풍경도 정말 아름답네요.
    즐거운 한주일 보내세요.^^

  9.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2.06.11 1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느낌은 좀 다르지만 서울성곽 같은 분위기내요. 멀리서 내려다보는 마카오의 모습도 참 멋집니다.

  10. BlogIcon 용작가 2012.06.11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전망대네요 ^^ ㅎㅎ
    역시 위에서 내려다보는 풍경은 멋집니다~!! `-`bb

  11. BlogIcon 러브곰이 2012.06.11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카오는 정말 구석구석이 그림이군요!!
    덕분에 멋진 풍경들 보며 눈 호강 하고 갑니다 :)
    루비님~ 기분 좋은 월요일 되세요^^

  12. BlogIcon 아미누리 2012.06.11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카오의 풍경은 봐도봐도 질리지 않네요ㅋㅋ
    한 주를 시작하는 월요일입니다, 오늘 하루도 힘차게 보내세요^^

  13. BlogIcon 주리니 2012.06.11 16: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울성당은 참 많이 봤지만...
    이 요새는 처음 봅니다.
    대폭 겨누고 있으니... 움찔한데요?
    물론... 발사할 수 없다는 걸 알면서도 말이죠^^

  14. BlogIcon 오세완 2012.06.11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카오의 바울성당과 요새
    참 인상깊은 유적지 입니다....
    여전히 좋은 포스팅과 많은 활동을 하시는 루비님...
    부럽습니다~~`

  15. BlogIcon 잉여토기 2012.06.11 1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눈에 내려다본 전경을 보니
    도시가 참 넓어보이네요.

    그리고 성바오르성당
    건물 앞쪽은 온전해보이지만
    뒤쪽이 텅 비어 얇은 저 모습,
    오래된 역사라는 것을 방증해주는 것 같네요.

  16. BlogIcon *저녁노을* 2012.06.11 2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경 잘 하고 가요.
    가 보고 싶어지네요.ㅎㅎ

  17. BlogIcon 워크뷰 2012.06.12 0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바울성당의 옆모습을 보니 이게 현재의 모습이란걸 알수가 있습니다
    예전엔 정면사진만 보아서 인지 이런모습을 상상 못하였거든요^^

  18. BlogIcon 김천령 2012.06.12 0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적한 요새 유적이군요.
    마카오 여행,, 덕분에 잘 보았습니다.

  19. BlogIcon 라오니스 2012.06.12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테오 리치.. 저도 생각납니다... ㅎㅎ
    불을 뿜었을 대포.. 그리고 몬테 요새 ..
    마카오의 또 다른 면을 만나게 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