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만다린 하우스에서 아마 사원을 가기 위해 서쪽으로 난 일방통행로로 걸어가본다.
마카오의 이면도로는 도로 폭이 너무나 좁고 일방통행인 곳이 대부분인데
이는 마카오 시내 전역에 퍼져 있는  옛 건물들과 세계문화유산을 원형 그대로 보존하기 위한 노력이다.





노폭이 조금 넓은 길을 가다 보면 느닷없이 길이 좁아지고 심지어는 보행자도로조차 끊기어버리는 경우가 많아
차라도 지나가면 건물에 바싹 붙어 서서 차가 지나가기를 기다려야 할 정도이다.
우리 같으면 도로를 넓히기 위해 건물을 철거하거나 이전하고 도로를 낼텐데.....
전통 건물과 문화재를 보존하기 위해 생활의 불편함도 감수하는 마카오 사람들이 참 대단하다는 생각도 든다.





이면도로 양옆에는 이렇게 건물과 건물이 다닥다닥 붙은 서민 아파트가 대부분이다.
좁은 도로와 건물도 답답해 보이는데 베란다조차 모두 창살로 가려져 있어 숨이 막히는 느낌이다.





일요일 오후시간이라 대부분의 사무실과 가게들이 문을 닫은 가운데서
간혹 가다 문을 연 동네 구멍가게가 보이길래 한장 살짝 찍어보았다.
우리나라 시골 점방처럼 가게 안에는 갖추어진 물건들도 얼마 없어보이지만 친근감이 드는 것은 웬 일인지......





조금 걸어가니 느닷없이 근처 서민아파트들과는 전혀 어울리지 않는 독톡특한 모양의 건물이 눈 앞에 나타난다.
마카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포르투갈풍도 아니고 중국풍도 아닌 이슬람 양식으로 지어진 이 건물의 이름은
'무어리쉬 배럭(Moorish Barracks, Quartel dos Mouros, 港務局大樓)'라고...... 






1874년에 이탈리아 건축가인 카슈토(Cassuto)의 설계로 지어졌다는 무어리쉬 배럭은 
무굴제국의 요소가 가미된 신 고전주의 양식이 돋보이는 건물이다.
 




본래는 인도 고아(Goa)에서 파견된 용병을 위해 지어진 이 건물은
현재는 마카오 해상청으로 쓰이고 있는지라 관광객들에게는 건물의
테라스만 공개하고 있다고 한다.
일요일인지라 테라스 참관도 하지 못 하고 바깥에서 한바퀴 돌면서 사진만 담았다.
아마 사원으로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야경 사진을 한번 담아보려고 마음을 먹었으나
그것 또한 시간대가 잘 맞지 않아 아쉬운 발걸음을 돌려야했다.

필자가 찍은 야경 사진 대신에 마카오 가이드북에 실려 있는 '무어리쉬 배럭'의 야경 사진을 올려드리니 즐감하시기 바라며.....

 

                            이미지 출처 : http://kr.macautourism.gov.mo/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티런 2012.02.13 0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십여년전에 걷다다 들어선 마카오의 뒷골목이 생각나네요.
    사는 냄새 물씬 풍기던... ^^

  3.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2.02.13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일 잘 보내셨죠?
    오늘도 덕분에 좋은 구경 했습니다.^^

  4.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2.02.13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랄까.. 독특한 매력이 있네요.
    배럭하니깐 스타크래프트 테란의 배럭짓기가 생각납니다.
    아마 의미가 비슷하겠지요^^

  5. BlogIcon 주리니 2012.02.13 1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닥다닥 붙은 집과는 참 대조적인 무어리쉬 배럭이네요.
    야경이 참 멋지지만...

  6. BlogIcon 무념이 2012.02.13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뭔가 현지 분위기가 물씬 풍겨서 직접 와 있는 것 같아요~ ㅎㅎ

  7. BlogIcon 용작가 2012.02.13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구멍가게 내부에 있는 커다란 '福' 자에 유독 눈길이 가네요 ^^
    행복을 염원하는 우리네 삶과 다르지않음을 느껴봅니다 ㅎㅎ
    행복한 하루 되세요~*

  8. BlogIcon pennpenn 2012.02.13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들의 건축물은 형식이 매우 특이해요
    월요일을 상큼하게 시작하세요~

  9. BlogIcon Yujin Hwang 2012.02.13 1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축물의 개성이 강하게 드러나는
    건물이 골목에 있지만 웅장해 보입니다.

  10. BlogIcon 여 울 2012.02.13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국적인 느낌이 참 묘한 기분을 주네요.
    근데 좀 무섭기도 하고..^^
    역시 해외여행은 대담한 성격이신분들이..저같이 소심한 사람은...^^

  11. BlogIcon 울릉갈매기 2012.02.13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국을 갔을때
    저런골목이 아온다면 저는 아마도
    둘러 갈것 같은데요~
    유네스코라니 참 아이러니 합니다~
    행복한 한주 되세요~^^

  12.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2.02.13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목에서 찍은 사진이 정말 느낌이 좋네요.

    문화재를 지키기 위해서 도로를 포기하다니, 멋집니다.
    세상에는 그저 편리한 것 보다 더 중요한 게 있게 마련이죠.
    ㅋㅋ 점심먹고 잠시 졸음도 깨고 마카오 구경도 하고 잘 보고 갑니다.
    감사해요:-)

  13. BlogIcon 라오니스 2012.02.13 1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물이 아름답습니다...
    문화재를 사랑하는 마카오 사람들이 보기 좋습니다. ^^

  14. BlogIcon *저녁노을* 2012.02.13 2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경 잘 하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15. BlogIcon 풀칠아비 2012.02.14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돌축대위에 지어진 밝은 색의 건물이 묘한 분위기를 내뿜고 있네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16. BlogIcon @파란연필@ 2012.02.14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 홍콩여행 갈일이 있으면 마카오는 꼭한번 들러보고 싶네요.
    잘보구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7. BlogIcon 신기한별 2012.02.14 14: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카오여행 한번 가보고 싶네요

  18. BlogIcon 바람처럼~ 2012.02.14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아마 사원을 향해 달리고 있어서 이 배럭을 보자마자 '어! 이거 그건데...' 하고 지나쳤죠 ㅋㅋㅋㅋ

  19. BlogIcon 레오 ™ 2012.02.14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콩여행이 무척 땡기는군요
    중국식 건물에다 회교도 식이 같이 있군요

  20. BlogIcon 석천 2012.02.15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국적 퓨전풍의 건축양식이네요
    그게 곧 마카오풍이 되겠지요~^^

  21. BlogIcon 목단 2012.02.16 0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민적인 풍이 일반 여행사진과는 엄연히 다르군요.
    정감이 와닿기는 한데
    사진도 좋지만 뒷골목 외진곳 같은 곳은 좀 걱정 되네요.
    루비님의 열정 덕분에 소탈한 마음도 가져 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