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경주 보문단지 입구 북군동에 들어선 새로운 볼거리, 동궁원과 버드파크(Bird Park).

동궁원은 '동궁과 월지(東宮月池=안압지)에 진기하고 기이한 새와 짐승을 길렀다'는

문무왕 14년 삼국유사의 기록을 현대적으로 스토리 텔링한 경주 최초의 동식물원으로

현재 동궁식물원과, 경주 버드파크, 농업연구체험시설 등으로 구성되어 있는 곳이다.

 

 

 

 

새의 깃털을 형상으로 한 조형물이 특징인 버드 파크는 희귀한 뱀같은 파충휴, 어류, 기타 소동물 등도 있지만

전체의 90%는 새종류이고 새중에서도 ' 진기하고 희귀한 새'에 속하는 앵무새가 압도적으로 많이 전시되어 있다.

 

 

 

 

넓고 환한 새장이 특색인 경주 버드파크. 

 

 

 

 

하나의 새장으로 된 것이 아니라 종류에 따라 여러개의 새장으로 나누어져 있고

그중의 많은 새장은 관람객들이 직접 들어가 새들을 어깨에 앉히고 가까이서 보며 교감할 수 있어 좋다.

 

 

 

 

관람동선을 따라 들어가면 제일 먼저 만날 수 있는 새는 태양황금앵무.

호기심 많은 태양황금앵무는 관람객들의 머리나 어깨에 앉아 재롱을 떨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는다.

 

 

 

다른 새장으로 문을 열고 옮겨가면 색깔이 지극히 화려한 각종 앵무새들이 즐비하다.

덩치가 큰 대부분의 앵무새들은 날아다니기보다 가만히 앉아 있기 때문에 카메라의 피사체로도 안성맞춤이다.

 

 

 

 

이 새의 이름은 큰장수앵무.

붉은색,노란색,초록색의 깃털이 정말 화려하다.

 

 

 

 

화려하고 고운빛깔의 조화가 전혀 촌스럽지 않고 화사하다.

 

 

 

 

앵그리버드게임 중 날려보내면 다시 슝 하고 날아오는 리버시브 투칸의 모델이 된 채널빌드 투칸(Channel-billed toucan).

먹이 하나를 획득한 후 즐거운 마음으로 그네타기를 즐기고 있다.

 

 

 

 

 

회색앵무. 몸집이 엄청 크다.

 사람이 바로 옆에서 쳐다봐도 꿈쩍도 안하고 사진을 찍으면 물끄러미 사람을 쳐다본다.

 

 

 

 

먹이로 받은 거봉 포도를 한쪽 발로 잡고는 돌돌 돌려 속의 알멩이만 꺼내 먹는 모습이 신기하다.

 

 

 

 

뮤직비디오 옆길로새의 주인공 유황앵무. 대세인 유황앵무는 이곳에서도 귀하신 몸인 듯.

 

 

 

 

 

 

 

청금강앵무새(유리매커우). 덩치가 정말 크다.

 

 

 

 

길이가 거의 1m가 넘는 몸집인데 날아다니는 모습은 못 보았고

대부분 봉 위에 앉아 있거나 봉을 타고 여기저기 옮겨다닌다.

 

 

 

 

사육사의 몸집과 비교해도 전혀 꿀리지 않는 대단한 크기의 청금강앵무.

 

 

 

 

사이좋게 머리를 맞대고 지저귀는 이 새들은 오색앵무.

 

 

 

 

색깔이 너무 화려하지도 않고 은근한 그라데이션이 아름다웠던 녀석.

 

 

 

 

버드파크에는 새 뿐만 아니라 어류, 파충류, 설치류 등도 제법 많이 전시되어 있는데

한번 물면 먹이의 뼈만 남기는 무시무시한 피라니아도 만날 수 있다.

 

 

 

 

정지한건지 움직이는건지 구분이 안 되는 장수거북.

 

 

 

 

족제비과에서 유일하게 가축화된 패럿(Ferret).

너무 귀여워 아이들이 떠날줄 모르고 앉아 있게 하는 귀여운 동물이다.

 

 

 

 

몸집이 너무 커서 실내에 들어갈 수 없는 슬픈 타조를 제외하고는

대부분의 동물들은 따뜻한 실내 새장에서 안락한 생활을 하고 있다.

추운날이나 비오는 날 등 기상이 좋지 않은 날 경주에 방문한 가족 단위 관람객들에게

꼭 한번 들려보라고 권하고 싶은 곳, 경주 버드파크를 몇장의 사진으로 소개해 보았다.



Copyright 루비™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라이너스™ 2014.02.28 0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곳이네요. 한번쯤 가보고싶어져요^^

  2. BlogIcon 온누리49 2014.02.28 07: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올 3월 날이 풀리면 경주에 내려가
    한 3일 정도 남산을 돌아보려고 갑니다
    매년 간다고 했는데 올 해는 꼭 가보려고요^^
    좋은 날 되시고요

  3. BlogIcon kangdante 2014.02.28 0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버드파크 이름에 걸맞게 다양한 새들을 만날 수 있군요?..
    아이들이 무척 좋아하겠어요.. ^^

  4.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4.02.28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볼거리가 많으네요.
    가족들과 들려보면 좋을것 같아요.^^

  5. BlogIcon 용작가 2014.02.28 1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이 정말 화려하네요~~~ :)

  6. BlogIcon 아톰양 2014.02.28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입구에 거대한 깃털이 대박인데요 ㅎ

  7.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4.02.28 1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이 어쩜 저렇게 선명한지요~
    자연이 색이 경이로워요~
    버드파크, 아이들이 참 좋아 하겠어요.

  8. BlogIcon *저녁노을* 2014.03.01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들이 좋아할 것 같아요.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주말 도ㅣ세요^^

  9. BlogIcon YJT(사진여행) 2014.03.02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정말 아이들이 좋아할 것 같네요.
    새똥 맞을것도 걱정ㅇ르 해야 할지도...^^ 농담이었습니다.
    각양각색의 새 사진을 찍는 재미도 있을거 같네요.

  10. 2014.03.03 1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BlogIcon 비바리 2014.03.05 1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올만입니다.
    조카와 함게 여기 가봐야겠군요
    제주도 여동생네 딸램이
    대구 대가대 올해 입학했어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