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울 시청 근처에 볼 일이 있어서 들렸을 때의 일이다. 
일을 마치니 식사 시간이 훌쩍 넘은지라 청사 뒤 쪽으로 식당을 찾아 무작정 발걸음을 옮기다가
무교동 코오롱 빌딩 뒷편 작은 골목의 북어국집 앞에 사람들이 줄을 지어 늘어선 것을 보게 되었다.

평소에 북어국을 좋아하는터라 더 이상 주저하지 않고 그 사람들 뒤에 나도 줄을 섰는데
그제서야 그 집이 42년 대를 이어 북어국만을 끓여온 인터넷에서 소문난 맛집인 것을 알게 되었다.


  


점심 시간에는 식사를 기다리는 사람들의 줄이 골목에 길게 늘어선다는 무교동 북어국집.
이미 식사 시간이 조금 지났지만 그래도 문 앞에서 기다려야 했다.
손님 회전은 예상 외로 빨라서 문 앞에 서서 잠시 기다리니 종업원이 합석하는 자리로 인도해 주었다.
휘..둘러보니 넓은 식당 안은 사람으로 가득 차 있었는데
사무실 밀집 지역이라서 그런진 몰라도 손님은 7~80%가 남자들이고
혼자 식사하러 온 사람들이 많아서 합석은 기본이었다. 
 

 


간판이 북어국집이라서 들어왔지만 정말로 메뉴라곤 달랑 북어국 하나 뿐이었다.
무엇을 드시겠어요...물어보는 절차도 없이 앉으니 앉으면 바로 따끈따끈한 밥그릇이 나온다.
금방 밥솥에서 퍼내어 고슬고슬한 밥은 윤기가 자르르하니 절로 침이 넘어간다.

그리고 달랑 물김치 한그릇.
한숟갈 떠먹어보니 정말 시원하고 달콤한 것이 숟가락질을 멈추지 못하게 한다. 


 




바로 옆에 있는 스테인리스 뚜껑을 열어보니 오이지 무침, 김치,부추 겉절이가 들어 있었다.
빈 접시에 반찬을 먹을 만큼 덜어서 먹으면 되는 것이다.

 


곧이어 북어국 한사발이 나왔다.
깊고 넓은 놋사발에 북어국이 한가득이다.
진부령 덕장에서 공수해 온 북어국 건지를 많이 넣고 두부 ,계란,파등을 넣어 끓인 전형적인 북어국인데
국물도 12시간 이상을 푹 고은 사골 국물이라 구수하고 깊은 맛이 있다.

종업원이 더 맛나게 먹는 팁을 알려주었다.
이 북어국에다 곁들여 나온 새우젓과 부추 겉절이를 많이 넣어서 먹으란 것이다.





시키는대로 북어국에다 새우젓 넣어 간을 맞추고 부추 겉절이를 듬뿍 넣고는
밥을 그릇 채로 투하해서 휘휘 저어 한숟갈 퍼 먹으니
뱃 속 가득히 행복감이 피어 오른다.
"와...진짜 맛있다.....^^"  

밥이고 북어국이고 무한 리필해주는 인심 또한 입가에 미소를 띄게 하는데
계산하니 음식값도 의외로 싸서 더 기분이 좋다. 

다음날도 북어국을 먹으러 갔다.
시청 옆에 아무런 볼 일도 없었는데도 불구하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무릉도원 2010.09.30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장에는 북어국만큼 시원하고 구수한 것이 없죠...
    양이 푸짐해서 내게 딱일 것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행복한 하루 되세요...*^*

  3.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9.30 1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곳 소개시켜주셔서 감사 (__)

  4. BlogIcon Jorba 2010.09.30 1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교동 북어국집이라 해서 혹시 하고 봤는데 역시나 이 집이었군요. ^^
    코앞에 있는 회사 다닐 때 자주 들렀던 곳이에요. ^^

  5. BlogIcon 실버스톤 2010.09.30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사골국물을 쓴다니 정~말 구수~하면서 시원하겠습니다!!!
    이런건 얼마나 하나요???
    해장으로 아~주 좋겠습니다!!!

  6.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9.30 1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값도 착하고...
    밥과 국이 무한리필이라니 +.+
    제가 가면 사장님이 좋아하시지 않겠군요 ㅋㅋ

  7. BlogIcon 꿈꾸던 시절을 찾아서 2010.09.30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그 근처에서 1년정도 일을 한 적이 있는데 안 가본 것 같습니다.
    조만간 그 쪽으로 출사를 갈 예정이니 꼭 들려봐야겠네요.^^
    참, 예전 일할때 그 근처에 유명한 대구뽈탕집이 있었는데 지금도 있는지 모르겠네요.

  8. BlogIcon 아하라한 2010.09.30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보다가 딱 해장에 전용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어제도 술을 마셨더니 더 간절하네요...
    게다가 밥, 국이 무한 리필이라는 점이 확...다가오는데요 ^^

  9. BlogIcon 국제옥수수재단 2010.09.30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미 입안 가득 침이 고여버렸습니다.
    꼴따꼴딱 침만 삼키고 있네요.ㅠ,.ㅠ

  10. BlogIcon 보시니 2010.09.30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여기~! 점심 시간 때면 사람들 거의 10미터 이상 줄서서 있는 곳이라 가볼 엄두도 내지 못하던 곳이네요.
    (점심시간이 1시간이라 줄서다 시간 다 보낼 것 같아서 ㅠㅜ.)
    루비님의 글을 보니 사람들 줄서 있는 이유가 있나 봅니다.

  11. BlogIcon 온누리 2010.09.30 1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한잔 했는데
    정말로 그리운 북어국입니다^^
    감기 조심하시고요

  12. BlogIcon 건강천사 2010.09.30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어에 부추 겉절이라...
    깔끔한 새우젖과 먹는 맛이 상당히 궁금해 지네요~
    물김치도 깔끔하니 저녁식욕을 자극하네요~~~ ㅠ

  13. BlogIcon Sun'A 2010.09.30 1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치도 먹을만큼 덜어 먹는 식당이 너무 마음에 들어요~^^
    밥과 국도 무한리필이에 가격도 싸고..좋네요
    저녁식사 맛있게 하세요^^

  14. BlogIcon 둔필승총 2010.09.30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둔필의 간을 엄청 위로해 준 식당입니다. ^^;;;

  15. BlogIcon pennpenn 2010.09.30 2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촌 사람이 서울 한복판 북어국을 소개하다니요~
    서울 사는 사람으로서 부끄럽습니다. ㅋ ㅋ ㅋ

  16. BlogIcon @파란연필@ 2010.09.30 2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교동이면 낙지가 유명한 곳 아닌가요?
    북어국이 맛있는 곳도 있네요... 회식 다음날 가면 좋을것 같습니다. ^^

  17. BlogIcon 라떼향기 2010.09.30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북어국으 별로 안좋아해서 아직 그 맛을 모른답니다..
    참 속풀이용으로 그렇게 좋다고 하는데... 저도 언젠간 알게 되겠지요..
    사골국물에 북어국을 하디니 참 구수할거 같습니다...
    원래 메뉴가 한가지 있는 곳이 정말 맛집인 경우가 많더라구요

  18. BlogIcon kangdante 2010.10.01 07: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집 북어국..
    그 맛이 장난이 아니죠?..
    정말 맛있습니다.. ^.^

  19. BlogIcon 해피아름드리 2010.10.01 1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ㅠㅠㅠ...
    요기 울 삼실 부근인데요...
    줄 서는 게 장난 아니예요 ㅠㅠ....
    근디...맛은 쥑인다죠...ㅎㅎ
    가을 잘 보내고 계시죵???

  20. BlogIcon 달이  2010.10.02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기 자주 갔어요 ㅎㅎ
    여기가 아마 무한리필도 되었을꺼에요~~ 그래서 늘 두그릇을 ㅋㅋ

  21. BlogIcon pandora charms 2010.10.12 1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기 자주 갔어요 ㅎㅎ
    여기가 아마 무한리필도 되었을꺼에요~~ 그래서 늘 두그릇을 ㅋ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