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도가도 산이고 가도가도 하늘뿐인 산속마을인 경주시 산내면.

특별한 관광지도 유적지도 없는 산내면의 자랑을 굳이 꼽아본다면

오염되지 않은 맑은 공기와 맑고 깨끗한 계곡물,

곤드레나물을 비롯한 각종 산나물이 고작인데

이곳 산내면 의곡리와 대현리를 지나다보면

유난히 많은 한우식육식당이 늘어서 있는 것이 눈에 뜨인다.

 

변변한 위락시설 하나 없는 시골 마을 양쪽길에 

40여개의 한우식육식당이 늘어서 있는 것은 참 특이할만한 점인데

이곳 산내면 청정지역에서 길러진 질 좋은 한우암소갈비살, 육회 등은

경주에서도 한참 떨어진 오지인 이곳으로 사람들을 불러모으는 요인이 되었다.

 

지난번 직원들과 함께 청도에 다녀오는 도중에 산내면을 지나게 되었는데

길가에 늘어선 한우식당 간판들은 지나는 이의 발걸음을 멈추기에 충분했다.

그중에서 필자와 일행이 들어간 집은 경주시 산내면 의곡리에 위치한 산내대일식육식당이다.

 

 

 

 

한우암소갈비살, 육회 등을 주문하고 자리에 앉으니 여러가지 기본 메뉴가 금새 상 위에 펼쳐진다.

둥글고 커다란 테이블은 여러 사람이 한꺼번에 앉을 수 있어 좋은 상차림이다.

 

 

 

 

요즘 일부 갈비집에서 폐목을 잘게 썰어 집성한 값싼 중국산숯을 많이 쓰는데 이 숯은 진짜 국산숯으로 보인다.

갑자기 찾아든 초겨울 추위에 싸늘하게 차가워진 손을 잠시 숯 위로 뻗어 따스함을 온몸으로 느껴본다.

 

 

 

 

기본으로 차려진 반찬들은 특별한 것이 별로 없다. 통통한 풋고추와 생마늘......파와 양파 절임, 상추 등등이다.

 

 

 

 

 

 

고기가 들어오기 전에 먼저 목을 축이는 일행들....^^

 

 

 

 

이윽고 들어온 고기 접시. 일행들이 "와~~ 고기 좋다~!"하고 감탄을 한다.

선홍빛 육색에 지방이 골고루 퍼져 있는 갈비살과 그 위에 흩뿌려진 왕소금. 보기만 해도 침이 꼴깍 넘어간다.

 

 

 

 

고기가 들어오자마라 충분히 잘 달궈진 석쇠 위에 고기 몇점을 적당히 올려놓아본다.

 

 

 

 

고기가 익으면서 고기 속의 육즙이 살며시 고기의 표면으로 올라오기 시작한다. 침이 꼴까닥......

 

 

 

 

살짝 익혀진 고기를 한점 집어 입안으로 가져가보니 질기지 않고 육질이 상당히 부드러워 목으로 살살 잘 넘어간다.

고기가 익기를 기다면서 빨리 젓가락을 대지를 못하고 있던 일행들도 너도나도 젓가락으로 고기를 집어든다.

 

이날 고기와 함께 육회, 간, 천엽 등도 배불리 먹었지만 죄송하게도 인증샷은 전혀 남기지 못 했다.

사진 찍느라고 렌즈를 이리 저리 돌리다보면 어느새 필자가 먹을 고기는 없어질 것이 뻔하기 때문에....^^;;

 

블로거로서의 본분(?)을 망각하고 먹는데만 집중하게 만들었던 경주 산내면의 한우암소갈비살.

경주에서 건천을 거쳐 운문사로 가시는 길에 들리면 알맞은 청정 한우 숯불구이 단지를 간단히 소개해 드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2.12.06 08: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BlogIcon *꽃집아가씨* 2012.12.06 08: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진짜 맛있겠어요 제가 좋아하는 고기를 올리시다니 ^^
    고기한점 먹어보고 싶어집니다 ^^

  4. BlogIcon 파르르  2012.12.06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마블링이 쥑입니다...
    아침부터 군침이...ㅎ

  5. BlogIcon 금정산 2012.12.06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내 한우 암소 완전 사람 뽕 하게 만드네요. 맛있는 고기에 군침만 흘리다 갑니다. ㅎㅎ' 즐거운 시간 되세요

  6.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2.12.06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아침부터 군침 흘리게 되네요.ㅎㅎ
    산내에는 가끔 가는데, 꼭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

  7. BlogIcon 용작가 2012.12.06 1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 정말 맛있겠네요~ ^^
    산내면, 반가운 지명입니다~ ㅎㅎㅎ

  8. BlogIcon 라오니스 2012.12.06 1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맛있는 고기집에서는 사진 찍을 시간도 없지요 .. ㅎㅎ
    아우 .. 완전 맛있어 보이는 고기입니다... ^^

  9. BlogIcon 아미누리 2012.12.06 1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회 한번 보고싶었는데 아쉽네요ㅜㅋㅋ
    고기도 너무 맛있어 보여요, 배고파서 생으로도 먹을 기세네요ㅜㅎㅎ

  10. BlogIcon 울릉갈매기 2012.12.06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저도 경주있을때
    산내 소고기가 그렇게 유명하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근데 매운탕이 더 좋아서 늘 그리 가는바람에요~ㅎㅎㅎ
    행복한 시간 되세요~^^

  11. BlogIcon 주리니 2012.12.06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가는 술잔에 정이 쌓이고
    오가는 살점에... ㅋㅋ
    맛있어 보입니다. 이번달은 거의 이런 분위기가 아닐까 싶네요.

  12.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2.12.07 06: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기가 보기에도 아주 맛나 보입니다.ㅎㅎ


    익기전에 제가 다 먹을듯~~~

  13. BlogIcon 초록샘스케치 2012.12.07 1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에 이런곳이 있다니 놀랍네요.
    은근하게 달은 숯불에 구워먹는 고기...보기만 해도 배에서 신호가 옵니다.

  14. BlogIcon *저녁노을* 2012.12.08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어 보입니다.ㅎㅎ

    잘 ㅏ보고가요

  15. BlogIcon +요롱이+ 2012.12.09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허~ 정말 맛있어보이네요 ㅎ
    너무 잘 보고 갑니닷..^^

  16. BlogIcon 오세완 2012.12.09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산내면의 한우마을
    청정지역이고
    정말 멋진곳입니다......
    바쁘신 가운데
    늘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17. BlogIcon 모르세 2012.12.09 1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이 내리고 많이 추워집니다.오랜만에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행복한 시간이 되세요.

  18. 백인대장 2012.12.11 1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원초등학교 GS마켓근처에 '시골부뚜막'이라고 숨은 맛집 있어요. 한번가보삼.

  19. BlogIcon 악랄가츠 2012.12.14 0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대간 친구들이 휴가를 나오면 자주 먹으러 다녔는데!
    역시 한우는 건천이 싸고 좋더라고요! ㅎㅎ

  20. BlogIcon 아쌤수학 2013.01.02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도 맛있게 보이고 좋네요. 맛있어보이는 사진들이 많아서 그런지 갑자기 배가 고파오네요. 잘 보고 갑니다.

  21. BlogIcon 기요미맘 2013.09.04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꼬기꼬기 꼬기가 땡기는밤.ㅋㅋ잘보고갑니다.ㅋㅋㅋㅋ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