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스타벅스, 엔제리너스, 파스쿠찌, 할리스, 카페베네.....등
프랜차이즈 커피 전문점이 목하 성업 중인 요즈음.
가끔은 
중년을 넘긴 바리스타의 인생의 깊이가 느껴지는 커피 맛을 조용히 음미하고 싶을 때가 있다.
오랫동안 묵묵히 자리를 지켜오며 커피에 인생을 바쳐온 바리스타들이 내려주는 커피는
북적거리는 프랜차이즈 커피점에서 맛보는 커피와는 차원이 다른 향기로움을 맛볼 수 있다.

혹자는 이르기를 경상도를 대표하는 커피 명가에 포항의 '아라비카',
울산의 '빈스톡' 대구의 '커피명가'와 경주의 '슈만과 클라라' 를 꼽는다고 한다.


그중에서도 커피 애호가라면 누구나 한번은 들어보았을 ‘슈만과 클라라’는
경주에 본점을 두고 포항에 3개소, 거제에 1개소,  4개소의 커피 전문점을 운영하고 있는데

흔히 알고 있는 프랜차이즈 커피 전문점과는 달리  ‘도제식 수업’을 철저하게 거쳐
한국의 3대 바리스타 중 한 명인 경주 슈만과 클라라 대표인 최경남씨의 'OK' 사인이 떨어져야만
‘슈만과 클라라’의 이름으로 커피 전문점을 오픈 할 수 있다고 한다.

너무나 유명한 경주 '슈만과 클라라'와 최경남 대표에 대해서는 다음 기회에 자세하게 소개하기로 하고
오늘은 포항시 양덕동에 위치한 슈만과 클라라를 살짝 둘러보기로 한다.
  






포항 양덕동은 택지 개발 계획에 의해 지금 한창 개발 중인 지역으로
주변에 새로 들어선 고층 아파트들이 띄엄띄엄 있긴 하지만 아직은 주변이 많이 썰렁한 곳이다. 
넓은 간선 도로 바로 옆에 위치한 슈만과 클라라 주변도 약간은 썰렁함이 감돈다.






건물은 직사각형으로 반듯하게 지어져 단순하지만 아기자기한 인테리어가 건물의 지루함을 덜어주고





쵸크 아트로 꾸민 영업 시간 안내판도 찾아오는 손님들을 친근하게 맞아준다.




내부로 들어가보니 넓고 반듯한 실내에 별다른 가림막없이 의자들이 배치되어 있다.

의자의 배치는 다소 식상하지만 
전면을 장식하는 대형 그림과 함께 장식장에 빼곡이 들어찬 많은 찻잔들이 눈에 확 들어온다.





벽을 가득 메운 찻잔들과 그 위에 그려진 멋진 그림이 잘 어울려 
약간 썰렁할 수 있는 카페의 분위기를 아늑하게 만드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옆면에도 대형 그림들이 걸려 있는데 그림에 비추는 적당한 조명은 카페 안 분위기를 부드럽게 해주는데 일조를 하고 있다.




출입구쪽과 마찬가지로 동쪽 면도 유리창으로 되어 있는데
대형유리창을 쓰지 않고 세로로 길쭉한 모양의 창문이라 훨씬 더 분위기가 있다.


 


나무 데크로 된 테라스 위에는 빨간 시클라멘 화분이 줄지어 놓여 있어 화사한 느낌을 연출하고
철제로 된 테이블과 의자는 외부의 비바람에 노출된 테라스에는 아주 적절한 선택인 듯.......





벽에 짜여진 장식장에만 찻잔들이 있는 줄 알았더니 프론트 데스크에도 엄청나게 많은 찻잔들이 진열되어 있다.

사장님의 콜렉션인 이 수많은 찻잔들은 대부분 영국제 본 차이나라고 하는데 정말 화려하고 고급스럽다.
이런 찻잔에 커피를 담아서 마신다면 커피 향이 더욱 향기롭지 않을까?
하나하나가 다 개성있는 아름다움을 뽐내고 있는 찻잔! 하나 집어서 집으로 살포시 업어가고 싶은 충동이 든다.

 

 



카푸치노, 에스포레소 등과 함께 주문한 빵이 나왔다.
적당하게 칼집을 넣어 노릇노릇하게 잘 구워진 빵은 보기만 해도 "와~~ 진짜 맛있겠다!"하는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손으로 잡고 뜯으면 금방 구워져 나온 빵이라 손끝으로 전해지는 감촉이 정말 따스하다.





유기농 포도잼과 크림을 살짝 발라 입안으로 쏘옥 가져가보니 음......정말 고소한 맛이다.
커피 전문점이 아니라 베이커리를 오픈해도 될 정도이다.




동료가 시킨 카푸치노......맛은 보지 못하고 사진만 찍었다.




이윽고 필자가 주문한 에스프레소가 나왔다.
에스프레소 잔에 끼어있는 금빛 크레마는 언제 봐도 색감이 너무나 곱다.
에스프레소 잔을 본 동료들은 그렇게 쓴 커피를 무슨 맛으로 먹나....
그렇게 커피가 진하면 카페인이 너무 많이 함유되어 있지 않느냐고 앞다투어 걱정을 한다.




작은 잔에 25ml 정도 농축돼 나오는 에스프레소는 색깔부터 진한 데다 진한 향을 풍기니 독한 커피인 것으로 오해할 수 있지만
다른 커피종류보다 상대적으로 오래 볶는 에스프레소는 볶는 과정에서 되려 카페인이 줄어든다고 한다.
그리고 커피에서 카페인 성분이 빠져나오는 것은 뜨거운 물과 얼마나 오래 접촉하느냐에 달렸다고 하는데
커피 가루와 물이 접하는 시간이 3분 정도인 일반 드립식 커피에 반해
에스프레소는 9기압의 압력을 가하면서 뜨거운 물을 30초 정도 접촉시키면서 커피 성분을 추출하기 때문에
한컵에 65~120mg의 카페인을 함유하고 있는 드립 커피에 반해
에스프레소 한잔에는 30~50mg의 카페인이 들어 있는 정도라니 오히려 카페인 함량이 가장 낮은 커피일 것이다.


앗....커피 전문점 리뷰에 사족이 너무 길었다.
맛본 에스프레소는 원두에서 풍기는 향도 진하고 뒷맛도 깔끔하고 훌륭하다.
과연 한국 3대 바리스타인 최경남씨에게서 사사한 도제의 솜씨답다.

혹독한 수련 과정을 거쳐 OK 싸인이 떨어진 후에야 개점할 수 있다는 커피 전문점 '슈만과 클라라'.
역시 '슈만과 클라라'라는 상호는 아무나 쓸 수 있는게 아닌가 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09.23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위기도 좋고... 아주 멋진곳을 소개해주셨네요.
    저도 꼭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ㅎㅎ

  3. BlogIcon 테리우스원 2011.09.23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너무 오랫만에 인사드리죠?
    그동안 평안하셨나요 ㅎㅎㅎㅎ
    커피향기가 코끝에 가득합니다
    좋은 해설까지 잘 감상하고 갑니다
    즐거우시고 행복하세요 파이팅 !~~~~~~

  4. BlogIcon 바람될래 2011.09.23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크림이 가득올라간 카푸치노..
    아..
    달콤함이 입안에 가득입니다

  5. BlogIcon 박씨아저씨 2011.09.23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 양덕동 회사 현장이 그곳에 몇곳 있어서 종종 갑니다~ 도로변에서 본듯하네요~~~

  6. BlogIcon 용작가 2011.09.23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구운 빵과 에스프레소..
    기분 좋은 사진입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7. BlogIcon 굴뚝 토끼 2011.09.23 1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호는 예전부터 알고 있었는데 들려볼 기회가 없었던 곳이네요.
    '슈만과 클라라'라라는 상호에서부터
    클래식한 분위기와 커피가 떠오릅니다.^^

  8. BlogIcon 하늘을달려라 2011.09.23 1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가보고 잡네요~
    근데 저 찻잔들...어마어마하게 비쌀듯..ㅋㅋ

  9. BlogIcon 자 운 영 2011.09.23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항 명소가 될듯 ㅎㅎ
    분위기 참 좋네요^ 커피맛은 옵션으로 더 좋을듯 ㅎㅎ^

  10. 타바스코 2011.09.23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흑...ㅠㅠ 감탄사가 절로 나옵니다. 카페 안 분위기며, 찻잔이며 할 것 없이 멋집니다.
    특히 분필로 저런 안내판을 그릴 수 있다니 상당한 실력인데요?
    요즘은 카페 홍수라고 할 정도로 자리 좋은 곳마다 카페가 있고,
    '인테리어에 신경 좀 썼음'이라고 써붙인 듯한 카페들도 많지만
    정말로 가고 싶어지는 카페는 별로 없었는데, 당장 가서 커피 맛을 보고 싶네요.

  11. BlogIcon Tong 2011.09.23 1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멋지다~ 하고 보고 있다가
    포항이라는 걸 잊고 있었네요... ㅠㅠ 아쉽다

  12. BlogIcon *저녁노을* 2011.09.23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위기가 좋아 한 맛 더 날 것 같습니다.

    주말 행복하세요.

  13. 2011.09.23 2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안달레 2011.09.24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형만 살찌우려는 대형 프랜차이즈들 보다. 훨씬 친근하게 다가옵니다.!!!
    역시 요사이 카페는 커피맛도 커피맛이지만 컨셉을 잘 잡고 가야한다는걸 느껴요

  15. BlogIcon +자작나무+ 2011.09.24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급스럽고..

    적절 맛이 끝내 줄것 같다는 느낌이 드는군요. 남쪽동네에만 있는지 궁금해지는 군요.

  16. BlogIcon 오세완 2011.09.25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정말 오랜만에 찾습니다.
    저도 바빴었고 일이 많았는데,
    루비님은 여전 하십니다.

    슈만과 클라라
    역시 루비님의 포스팅은 남다르군요
    멋집니다~~~

  17. BlogIcon Linetour 2011.09.25 2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클래식한 분위기 가득합니다. 활기찬 한 주 시작하십시요.

  18. BlogIcon 비바리 2011.09.26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저도 에스프레소를 시켜 먹어봅니다.
    허나.워낙 아메리카노의 심심한 맛에 길들여져 있어서인지
    찬물 번갈아가며 마셔야 했어요
    ㅎㅎㅎㅎ

  19. BlogIcon 석천 2011.09.26 2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커피 관련 포스팅을 보고 있자니
    그냥 기분이 좋습니다.
    저도 언젠가 이렇게 멋진 커피전문점 하나 차리고 싶습니다.

  20. BlogIcon 라떼향기 2011.09.28 0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루비님은 커피에 조예가 깊으신것 같네요.. 에스프레소를 드시군요....
    ㅋ 예전에 뭣도 모르고 웬지 이름에 끌려서 에스프레소를 시킨적이 있는데 그양에 너무나 실망했고
    그 맛에 좌절을 했던 기억이 나네요 ㅋㅋㅋ
    슈만과 클라라... 왜 저는 잘 모르고 있었던 걸까요.....
    당장 가봐야겠네요... 음식점과는 달리 혼자서도 갈수 있으니깐요 ㅋㅋㅋ 당장 가봐야겠어요

  21. 이락 2012.11.30 16: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좋았어요~ㅎ
    예전에 지인의 소개로 찾아갔었는데
    새련된 분위기와 예술적 풍취,,, 풍요로운 깊은 맛
    어디서도 맛볼 수 없는 독창적인 맛이었지요
    기회 된다면 꼭 다시 가봐야 겠어요 강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