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드라마 참 좋은 시절은 다른 주말 드라마에 비해 전개가 너무 느리다.

그리고 등장 인물들은 한결 같이 우울하고 속이 뒤집어질 정도로 답답한 성격들을 가지고 있다.

이런 캐릭터 때문에 자칫하면 우울 모드로 빠지기 쉬운 드라마 전개 속에서 미소를 띄게 하는 이들이 있으니

바로 깜찍한 사투리 연기와 함께 톡톡 튀는 재미를 보여주는 아역들의 등장이다.

 

극중 강동희(옥택연)의 쌍둥이 딸과 아들로 나오는 강동주(홍화리), 강동원(최권수)는 

육십이 넘은 장소심(윤여정)을 엄마로 알고 강동탁(류승수), 강동옥(김지호), 강동석(이서진), 강동희(옥택연)을

언니, 오빠로 알고 8년을 지내다가 자기들이 주워온 아이들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가출했다 돌아온다.

이 쌍둥이들이 다니는 학교가 바로 신라초등학교. 드라마 속 학교 이름과 실제 학교 이름이 똑 같다.

 

 

 

 

드라마에서 신라초등학교는 상당히 많은 부분을 차지 하는데 강동주, 강동원은 신라초등학교 2학년이고

엄친딸이지만 연애만 서투른 26차원 선생 김마리(이엘리야)는 강동주, 강동원의 담임이다.

 보조 연기자 생활 속에서도 언제나 허세 가득한 아버지 강동탁의 이혼으로 인해 경주로 내려와

나이 어린 동주, 동원을 삼촌, 고모라 불러야 하는 강물(김단율)도 신라초등학교 학생이다.

거기다 강동석의 쌍둥이 삼촌인 강쌍호(김상호)는 신라초등 학교 행정실 직원인데

(이 드라마에는 왜 이렇게 쌍둥이가 많은지......!)

새로 부임해온 노처녀 교감 선생님 조명란(윤유선)과는 부임 첫날부터 티격태격한다.

 

 

 

 

사랑하면서도 서로를 받아들이지 못하는 차해원(김희선), 강동석(이서진)을 보며 속이 터질 것 같다가도

학교 장면들은 언제나 밝고 톡톡 튀고 신선한 장면이라 극에서 보면서 절로 입가에 미소가 띄어진다.

너무 순수하고 소녀 같은 감성의 노처녀 교감 선생님 조명란(윤유선)도 극의 재미를 더해주고

앙숙으로 마주쳤던 강동희(옥택연)와 김마리(이엘리야)의 좌충우돌 러브라인도 기대되는 부분이다.

 

 

 

 

이렇듯 드라마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신라초등학교는 1989년에 세워진 학교로 기와집으로 지은게 특징이다.

신라초등이 위치한 사정동은 예전에는 경주의 중심이었지만 7,80년대 이후 황성동, 동천동 일원에 주거단지가 지어지면서

인구가 모두 아파트로 빠져 나가고 지금은 젊은 사람들이 많이 살지 않는 동네가 되어 학교 입학생은 많이 줄어 들었다.

현재는 6학급 밖에 없는 소규모 학교인데 한 학급 당 인원수는 10여명 정도이고 전교생은 총 66명이다.

동주, 동원이가 다니고 있는 2학년 1반은  현재 남학생 2명, 여학생 4명으로 학급 인원은 달랑 6명이라고......

 

 

 

 

필자가 살고 있는 아파트 단지 앞 초등학교는 학급 수가 40학급에 이르고 전교생이 1,200명이 넘는다.

쉬는 시간이 되어도 축구는 커녕 마음대로 뛰어 놀 공간도 없을 뿐 아니라 복도를 걸어도 어깨가 부딪히며

점심 한번 먹으려면 급식소 앞에 긴줄을 늘어서서 한참을 기다린 후에야 식사를 할 수 있다고 아이들은 투덜거린다.

 

하지만 이곳 신라초등학교 아이들은 한교실에 10명 내외의 아이들이 앉아 오순도순 공부하기 때문에

넓고 쾌적한 공간에서 신나게 뛰놀며 공부하며 교구도 남아돌아 우리나라 교육의 혜택을 마음껏 누리고 있다.

거기다 어디에서도 보기 힘드는 아름다운 한옥 교실에서 공부하는 남다른 경험이야말로 

 강남 8학군 명문교의 아이들도 결코 흉내낼 수 없는

경주 최고의 학군 <신라초등학교 아이들만이 누릴 수 있는 가장 큰 혜택>이 아닐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온누리49 2014.04.17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훌륭한 학교네요
    진도 여객선 침몰사고로 우울한 날입니다
    실종자들의 무사귀환을 기원합니다

  2. BlogIcon kangdante 2014.04.17 0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등학교는 아무래도
    서울보다 지방이 더 좋을 것 같아요.. ^^
    마음껏 뛰놀 수 있는 공간이 아무래도 많을테니깐.. ^^

  3. BlogIcon 아톰양 2014.04.17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보니 경주갔을때 초등학교를 안갔네요 ㅎ;

  4. BlogIcon 보시니 2014.04.17 0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기와 지붕의 학교가 경주의 느낌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네요.
    여유로운 공간 속에서 공부하고 뛰어놀수 있는 이곳 아이들은 정말 어느 학교 부럽지 않을 것 같습니다.
    좋은 하루 되십시오.

  5. BlogIcon 겨울뵤올 2014.04.17 2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의 초등학교는 모두 기와지붕에 낮은 단층 건물이 특색인가봐요.
    양동마을 초입에 있던 양동초도 저런 모양이었는데~ 참 인상깊었거든요.^^

  6. 2014.04.18 1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BlogIcon 아디오스(adios) 2014.04.19 0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분위기도 좋은곳이군요

  8. BlogIcon pennpenn 2014.04.19 0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동장이 엄청 넓군요~
    주말 잘 보내세요~

  9. BlogIcon 삐떠팬 2014.04.20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넹^^ 그렇군요~^^
    이렇게 오늘도 좋은 정보 얻어가네요~
    진심으로 고마워요~ㅎㅎㅎ

  10. BlogIcon 오세완 2014.04.22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좋은 초등학교 입니다....
    오랜만에 즐거운 맘으로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아름답고 행복한 봄되세요~~~~ 루비님!!!

  11.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4.04.22 2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좋은 시절이 경주에서 촬영 되고 있으니까
    루비의 정원님 본토군요. ㅋㅋ

  12. BlogIcon 이상환 2014.05.05 1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모교입니다ㅎ

  13. BlogIcon 고두현 2015.08.10 1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신라초등학교 26회 졸업생이데요 제가 최권수라는 강동원 역을 맡은 아이를 봤는데 전화번호까지 땄다는사실^^ 그리고 제가 졸업할당시 여학생과 남학생이 여학생이 9명이고 남학생이6명이 었는데 애들이 그리워 지내요. 다음에는 제가 진학한 월성중학교를 포스팅 부탁드려요^^

  14. BlogIcon cjsdnthf 2016.06.04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찬우 않하세요

  15. BlogIcon 김찬우 2016.06.04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모교입다

  16. BlogIcon 김찬우 2016.06.04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모교입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