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이 2달 앞서 가고 있다더니 연일 무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다.

아침에는 기온이 서늘하다가도 한낮이 되면 28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위가 계속되더니

23일엔 경상도 지방의 수은주가 30도에 육박할 것 같다는 기상청의 예보가 들려온다.

벌써부터 뙤약볕에 조금만 걸어다니다 보면 탈진할 듯 하고 시원한 그늘을 찾고픈 마음 간절하다.

이같이 더운 날엔 대나무를 스치는 바람 소리만 들어도 이마에 흐르는 땀이저절로 씻겨질 것 같은데......

 

 

 

 

울산 태화강변에 가면 시원하게 쭉쭉 뻗은 대나무밭이 강변을 떠라 길게 이어져 있어

도시의 생활에 찌들린 시민들에게 활력소가 되어 주고 있다.

 

 

 

 

태화강을 따라 조성된 이 대나무밭은 십리에 걸쳐 펼쳐져 있다고 해서 '십리대밭'이라고 불리운다.

 

 

 

 

본격적으로 대밭이 형성된 곳은 무거동 삼호교부터 태화동 동강병원까지인데

대밭의 폭은 2030m에 이르고  전체면적은 약 29m²에 이른다고 한다.

 

 

 

 

대나무밭의 역사가 뭐 그리 오래 되었을까 생각했는데 웬걸, 울산 십리대밭의 역사는 일제 강점기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일제시대에 큰 홍수로 인해 태화강변의 전답들이 소실되어 일대가 백사장으로 변했다고 하는데

그 당시 죽공예품의 가격이 오르게 되자 한 일본인이 헐값에 백사장을 사들여 인공적으 대밭을 조성하고

그 후 주민들도 앞다투어 대나무를 심음으로 오늘에 이르게 되었다고 한다.

 

 

 

 

한때 주택지로 개발될 뻔 하였으나 시민들의 반대로 대숲을 보존할 수 있었다고 한다.

고층 아파트 단지가 들어설뻔한 것을 시민들이 막아낸 것이다.

 

 

 

 

그후 간벌작업과 친환경호안 조성작업, 산책로 조성작업을 벌여

십리대밭은 현재 울산을 대표하는 멋진 생태공원으로 업그레이드되었다.

 

 

 

 

오밀조밀하게 들어선 대나무숲 사이로 난 산책로를 걸으면 대나무밭 사이로 소올솔 불어오는 바람이 저절로 느껴진다. 

대나무밭 사이 사이에는 정자도 있고 군데군데 쉬어갈 수 있는 벤치도 마련되어 있어 좋다.

사랑하는 사람끼리 손을 잡고 걸어도 좋고, 가족까리 자전거 하이킹을 떠나도 좋은 곳, 울산 태화강변 십리대밭이다.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태화강 2013.05.23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곳이네요..잘 보고 갑니다.

  2. BlogIcon *꽃집아가씨* 2013.05.23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나무 밭에 걸으면 시원하면서 뭔가 얻는 느낌이 있을꺼같아요.
    시원하게 뻗은 대나무 보니 참 보기 좋아요 ^^

  3. BlogIcon 복돌이 2013.05.23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대나무를 참 좋아하는데...울산에 가게되면 꼭 들러봐야 겠어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4. BlogIcon 소심한우주인 2013.05.23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나무 사이로 바람소리가 들릴 것 같습니다.

  5. BlogIcon 용작 2013.05.23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태화강에 한번 가볼까하는데 여기도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 .^^
    바람이 부는 날이면 더 좋겠어요. ㅎㅎ

  6.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3.05.23 1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곳 좋지요?
    ㅎㅎ 저도 두어번 갔었는데, 여름에 가도 시원한 그늘이 좋더군요.
    울산의 대표적 친환경 장소인것 같아요.

  7. BlogIcon 큐빅스™ 2013.05.23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더운날 산책하기 좋은곳 같네요..
    대나무 사이로 시원한 바람이 솔솔
    불어오는것 같습니다^^

  8. BlogIcon 라오니스 2013.05.23 1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대밭을 밀고 아파트를 지었다면 .. 상상도 하기 싫군요 ..
    시민들이 제대로 선택을 한 듯 합니다... ^^

  9. BlogIcon 무념이 2013.05.23 1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울산에도 이런 곳이 있었군요. 작년 이맘때쯤 담양 여행하던 생각이 나네요~ ㅎㅎㅎ

  10.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3.05.24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쯤이면 태화강 양귀비도 한창 예쁘게 피었을텐데
    꽃구경도 하고, 십리대밭도 걸어보고 싶네요.^^

  11. BlogIcon *저녁노을* 2013.05.24 1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죽은 태화강을 살리더니...
    십리 대밭길도 생겼나 보군요.

    잘 보고갑니다.

  12. BlogIcon pennpenn 2013.05.25 0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대밭도 대단하군요
    주말을 즐겁게 보내세요~

  13. 2013.05.26 23: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비바리 2013.06.06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태화걍변 참 좋더군요.
    저도 딱 한번 가봤더랬어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