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계절이 2달 앞서 가고 있다더니 연일 무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다.

아침에는 기온이 서늘하다가도 한낮이 되면 28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위가 계속되더니

23일엔 경상도 지방의 수은주가 30도에 육박할 것 같다는 기상청의 예보가 들려온다.

벌써부터 뙤약볕에 조금만 걸어다니다 보면 탈진할 듯 하고 시원한 그늘을 찾고픈 마음 간절하다.

이같이 더운 날엔 대나무를 스치는 바람 소리만 들어도 이마에 흐르는 땀이저절로 씻겨질 것 같은데......

 

 

 

 

울산 태화강변에 가면 시원하게 쭉쭉 뻗은 대나무밭이 강변을 떠라 길게 이어져 있어

도시의 생활에 찌들린 시민들에게 활력소가 되어 주고 있다.

 

 

 

 

태화강을 따라 조성된 이 대나무밭은 십리에 걸쳐 펼쳐져 있다고 해서 '십리대밭'이라고 불리운다.

 

 

 

 

본격적으로 대밭이 형성된 곳은 무거동 삼호교부터 태화동 동강병원까지인데

대밭의 폭은 2030m에 이르고  전체면적은 약 29m²에 이른다고 한다.

 

 

 

 

대나무밭의 역사가 뭐 그리 오래 되었을까 생각했는데 웬걸, 울산 십리대밭의 역사는 일제 강점기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일제시대에 큰 홍수로 인해 태화강변의 전답들이 소실되어 일대가 백사장으로 변했다고 하는데

그 당시 죽공예품의 가격이 오르게 되자 한 일본인이 헐값에 백사장을 사들여 인공적으 대밭을 조성하고

그 후 주민들도 앞다투어 대나무를 심음으로 오늘에 이르게 되었다고 한다.

 

 

 

 

한때 주택지로 개발될 뻔 하였으나 시민들의 반대로 대숲을 보존할 수 있었다고 한다.

고층 아파트 단지가 들어설뻔한 것을 시민들이 막아낸 것이다.

 

 

 

 

그후 간벌작업과 친환경호안 조성작업, 산책로 조성작업을 벌여

십리대밭은 현재 울산을 대표하는 멋진 생태공원으로 업그레이드되었다.

 

 

 

 

오밀조밀하게 들어선 대나무숲 사이로 난 산책로를 걸으면 대나무밭 사이로 소올솔 불어오는 바람이 저절로 느껴진다. 

대나무밭 사이 사이에는 정자도 있고 군데군데 쉬어갈 수 있는 벤치도 마련되어 있어 좋다.

사랑하는 사람끼리 손을 잡고 걸어도 좋고, 가족까리 자전거 하이킹을 떠나도 좋은 곳, 울산 태화강변 십리대밭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태화강 2013.05.23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곳이네요..잘 보고 갑니다.

  2. BlogIcon *꽃집아가씨* 2013.05.23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나무 밭에 걸으면 시원하면서 뭔가 얻는 느낌이 있을꺼같아요.
    시원하게 뻗은 대나무 보니 참 보기 좋아요 ^^

  3. BlogIcon 복돌이 2013.05.23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대나무를 참 좋아하는데...울산에 가게되면 꼭 들러봐야 겠어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4. BlogIcon 소심한우주인 2013.05.23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나무 사이로 바람소리가 들릴 것 같습니다.

  5. BlogIcon 용작가 2013.05.23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태화강에 한번 가볼까하는데 여기도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 .^^
    바람이 부는 날이면 더 좋겠어요. ㅎㅎ

  6.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3.05.23 1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곳 좋지요?
    ㅎㅎ 저도 두어번 갔었는데, 여름에 가도 시원한 그늘이 좋더군요.
    울산의 대표적 친환경 장소인것 같아요.

  7. BlogIcon 큐빅스™ 2013.05.23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더운날 산책하기 좋은곳 같네요..
    대나무 사이로 시원한 바람이 솔솔
    불어오는것 같습니다^^

  8. BlogIcon 라오니스 2013.05.23 1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대밭을 밀고 아파트를 지었다면 .. 상상도 하기 싫군요 ..
    시민들이 제대로 선택을 한 듯 합니다... ^^

  9. BlogIcon 무념이 2013.05.23 1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울산에도 이런 곳이 있었군요. 작년 이맘때쯤 담양 여행하던 생각이 나네요~ ㅎㅎㅎ

  10.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3.05.24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쯤이면 태화강 양귀비도 한창 예쁘게 피었을텐데
    꽃구경도 하고, 십리대밭도 걸어보고 싶네요.^^

  11. BlogIcon *저녁노을* 2013.05.24 1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죽은 태화강을 살리더니...
    십리 대밭길도 생겼나 보군요.

    잘 보고갑니다.

  12. BlogIcon pennpenn 2013.05.25 0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대밭도 대단하군요
    주말을 즐겁게 보내세요~

  13. 2013.05.26 23: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비바리 2013.06.06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태화걍변 참 좋더군요.
    저도 딱 한번 가봤더랬어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