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부도는 승려의 사리나 유골을 모셔 놓은 일종의 승탑이라고 할 수 있다.
전남 화순 쌍봉사 경내 북쪽에 있는 이 탑은 팔각 원당형의 기본형을 잘 나타낸 부도인데
신라의 여러 부도 가운데서도 조각과 장식이 가장 화려한 걸작품이다. 

 
 이 부도의 주인 철감 선사(798~868)는
통일 신라 시대의 승려로 장보고와 같은 시대의 사람이다.
성은 박씨요,이름은 도윤이며 법호가 쌍봉이다.
나이 28세,헌덕왕 7년(825)에 당나라에 들어가 유학하고
문성왕 9년(847)에 범일 국사와 함깨 돌아와 쌍봉사를 창건하였다.  


철감 선사는 경문왕을 불법에 귀의하게 하기도 하였는데
71세의 나이로 쌍봉사에서 입적하니 왕은 시호를 '철감'이라 내리었다.
 

 

 조각과 장식이 극도로 화려한 이 부도는  하대석, 중대석과 상대석, 몸돌, 지붕돌로 모두 4매의 석재로 이루어졌는데 
 목조 건물에서 볼 수 있는 양식으로 정교하게 조각되어 우리 나라 석조 건축물 중 최고의 극치를 보이고 있다. 

 지붕 돌위의 상륜부는 모두 소실되어 사라졌으며 부분 부분 깨어져 나간 지붕돌 추녀의 모습이 여기 저기 보인다.
1957년, 도굴꾼들이 사리 장치를 빼내기위해 탑을 무너뜨려 아름다운 지붕 추녀들이 조금씩 상해 있다. 

지붕은 팔각이며 낙수면이 묵직하게 흘러 내렸고 기왓골은 정연하다.
기와 끝에는 암막새와 수막새 기와가 사실적으로 잘 표현되었는데 지름이 2cm남짓한 막새기와 안에
8엽의 연꽃무늬를 새겨넣고
처마밑에는 목조건축물처럼 서까래와 부연을 만들었다. 
특히 막새 기와 안에 연꽃 무늬를 새긴 솜씨는 조각공의 필생의 작업으로 누구도 근접할 수 없는 경지에 이르는 작품이다.  

몸돌에서 부터는 목조 건축의 모습을 뚜렷이 드러내기 시작하는데 팔각 몸돌의 귀퉁이에는 배흘림 기둥이 세워져 있으며
자물쇠 달린 문,사천왕상,비천상을 새겼다. 

 몸돌(탑신)의 앞뒤면에는 자물쇠달린 문이 새겨져 있으며
양 옆에 비천상과 그 사이에 조각된 4천왕상의 모습이 생생하다.  

 부도의 몸돌에 새겨진 사천왕상과 비천상.  사천왕상의 갑옷과 무기는 사실감 있게 표현하고 있고 옷주름까지 섬세하게 그려 넣었다.
비천상은 비파를 연주하고 있고 다른 하나는 두 손을 모으고 천상에서 방금 내려온 모습을 하고 있다.  

 꿈틀거리는 옷자락이 하늘을 수놓고 있으며 연기처럼 피어오르는 문양과 고개를 살며시 돌린 머리는 살아 움직이는 듯하다.  

 기단에는 가릉빈가, 앙련, 8마리의 사자장,구름 문 , 2마리의 용이 조각되어 있다. 

  상대석에는 나팔, 장구등 저마다 다른 악기를 연주하는 가릉빈가(伽陵頻迦)를 하나씩 새겨 넣었다. 

  가릉빈가(伽陵頻迦)는 극락 정토에 산다는 상상의 새인데 사람의 머리와 팔을 가졌고, 새의 몸을 하고 있다.   

 상대석에는 연꽃이 활짝 피어 있는데 꽃이 중첩되어 있고 내부에도 꽃을 가득 심어 놓았다.  

중대석에는 특이하게도 게 문양이 새겨져 있다.  

 하대석 8면에는 사자가 한 마리씩 새겨져 있는데 그 꿈틀거리는 모습이 볼만하다. 
 고개를 젖힌 모습, 웅크린 모습, 갈기를 세운 모습 등 매우 다양한 모습을 하고 있는데
 그 중에 특히 고기를 물고 있는 사자의 표정이 너무나 생생하다.
사자는 백수의 제왕으로 불법을 수호하고 부처를 상징한다고...  

 하대석에서는 구름 문양에 꿈틀거리는 용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정면에 보면 두 용머리가 서로 마주보고 있으며 가운데 발로 여의주를 받치고 있다.  

 

            

 

(이미지 제공 : 솔뫼님)

우리나라 3개 부도는 지리산 연곡사 동부도, 여주 고달사지 부도, 철감 선사 부도라고 할 수 있는데
그 중에서도 이 철감 선사 부도는 하나하나 석재를 다듬어낸 세부적인 모습이 
놀라울 정도로 정밀하고도 아름다우며  전체적으로 빈틈이 없는  짜임새와 균형감있는 모습으로
당대 최고의 부도로 손꼽히기에 부족함이 없어 국보 제 57호로 지정되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옥이(김진옥) 2010.06.03 0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ㅡ와~~ 1등입니다..
    집에서 여유롭게 컴을 하니..너무좋습니다..
    부도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주셨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6.03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부도 곳곳에 조각이 선명하게 남아있네요!!
    쉽게 지나칠수 있는 모습을 잘 봤어요~~
    게다가 부도에 대한 설명까지~~ ㅎㅎ

  3. BlogIcon JiNi 2010.06.03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양이 정말 정교하고 아름답네요.
    지붕을 보니 세월의 흔적이 느껴집니다.

  4.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0.06.03 1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각과 장식이 정말 화려하군요...
    오랜세월이 흘렀지만, 그 아름다움은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듯 합니다.^^

  5. BlogIcon 배리본즈 2010.06.03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6. BlogIcon 큐빅스 2010.06.03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보고 그냥 스쳐지나갈꺼 같은 작은 탑인데
    자세한 설명이네요.
    자세한 설명을 보니 정성이 많이 담긴듯함이 느껴집니다.

  7.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0.06.03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때의 문명의 흔적이 곳곳에 기록되어 있군요~ 특히 지붕부분이 인상적이예요~ 잘 보고 갑니다 ^^

  8. BlogIcon 풀칠아비 2010.06.03 1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섬세하고 화려한 조각들이 많은 부도인 것 같습니다.
    조각 하나하나에 많은 의미들을 담았을텐데...
    마치 돌이 아닌 것 같습니다.
    멋진 부도 잘 보고 갑니다.

  9. BlogIcon 바람꽃과 솔나리 2010.06.03 1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절한 설명과 함께 더욱 많은 공부가 되었습니다^^*
    작년 봄에 다녀 온 쌍봉사가 반갑습니다.

  10.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6.03 1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사진도 걸작이에요 ^^;;;

  11. BlogIcon Sun'A 2010.06.03 12: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봤습니다..
    점심식사 맛있게 하시고
    좋은시간 보내세요..^^

  12. BlogIcon 배리본즈 2010.06.03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랫만에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3. BlogIcon 바람될래 2010.06.03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도를 이렇게 섬세하게 조각까지 넣은건 보기 드물었는데요
    정교하게 새겨진 조각들이
    대단합니다..

  14. 화랑 2010.06.03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문화재를 이렇게 심도있게 살펴봐야 하는데 저는 그냥 대충 대충 흘려봐서 큰일이에요.. 부도가 참 아름답네요.. 기계도 없을 예전에 이걸 만들려면 석공의 엄청난 정성과 긴 시간이 필요 했을텐데.. 인내심도...
    요즘 부도들도 예쁘고 개성있긴한데 전 왜 옛날 부도가 더 마음에 드는 걸까요.. ㅋ

  15. BlogIcon 더공 2010.06.03 1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탑 하나에도 이렇게 많은 설명과 글이 필요하다니..
    그냥 한장으로 사진 찍고 "탑"이라고 쓰는 저는 반성해야겠습니다. ^^
    정말 물고기를 물고 있는 사자의 모습은 생생하기까지하네요.
    다음부터는 비석 하나라도 꼼꼼하게 관찰하고 기록에 남겨 놔야 겠습니다.

  16. BlogIcon leedam 2010.06.03 2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에 놀라고 자세한 설명에도 놀라고 갑니다 ^^

  17. BlogIcon BlueRoad 2010.06.04 0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섬세하고 아름다운 조형물이군요..
    저렇게 꼼꼼한 설명도 인상깊군요.. 여행을 하면 이렇게 해야할텐데 하면서 반성도 됩니다..^^

  18. BlogIcon 비바리 2010.06.07 0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아름답네요..
    부도가 이렇게 아름다운 줄은 몰랐어요.
    몰랐던 부도에 대해 루비님 설명글 읽고 많이 알게 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