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리나라의 전통 가옥인 초가집이나 기와집을 볼 수 있는 곳은...?

정답은 '민속촌'이다.
우리 민족의 전통 가옥인 초가집이나 기와집을 내가 지금 살고 있는 동네에서 보기란 그리 쉽지 않은 일이다.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가옥은 이제 '아파트'라는 주거 형태라고 말하는게 더 합당할 듯 하다.

그럼 몽골을 대표하는 전통 가옥, 유목민의 이동식 천막집은 뭐라고 하는지 아시는 분.....?
학교다닐 때 사회책에선 '파오'라고 배웠던 기억이 나는데 이것은 중국어 'bao(包)'에서 기인된 말이고
영어로는 유르트(Yurt), 몽골어로는 게르(Ger)라고 한다.

우리나라의 도시에 초가집이 없는거나 마찬가지로
아무리 몽골이라도 도시에는 현대식 건물이 있고 멀리 떨어진 초원에 가면 게르를 볼 수 있겠거니.....
하고 생각하고 갔었는데 나의 예상은 완전 어긋나버렸다.

몽골의 수도인 울란바타르......시내 한복판에 게르가 즐비하다.

울란바타르를 둘러선 나즈막한 야산에 온통 게르 천지다.
현대적인 아파트 앞에도 게르, 차들이 분주하게 다니는 길가에도 게르, 심지어는 빌딩의 옥상에도 게르가 올라 앉아 있다.
수도 울란바타르 주민의 반이 게르에 산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몽골은 온통 게르천지여서
처음 방문하는 여행객의 호기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오늘은 울란바타르 인근에서 돌아다니며 찍은 <게르 풍경>을 소개해 드린다.
게르 짓는 과정과 게르의 내부 구조....등 게르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다음 기회에 다시 자세히 설명드리기로 하고...



울란바타르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자이승 전망대에 올라서 시내를 본 풍경이다.
저 멀리 울란바타르를 둘러싼 산중턱까지 집들이 들어찬 모습이 보인다.



자세히 보니 집들의모양이 예사롭지 않다.



카메라의 렌즈를 줌으로 당겨 자세히 보니 헉...울란바타르 산중턱에 있는 건물의 반이 게르다.



판자로 울타리를 친 구역 안에 게르가 한두채 씩 자리잡고 있다.



자이승 전망대의 남쪽에는 이렇게 게르 집단촌이 보인다. 게스트 하우스나 캠프촌이 아닐까...추측을 해 본다.



손기노-카이르칸 지역의 주택들. 2층 양옥과 게르가 한 동네에 섞여 있다.



게르는 초원에 가야 볼 수 있으리라고 생각한건 완전 오산. 아파트 앞에 게르가 있다.



이렇게 관공서 앞 마당에도 버젓히 게르가 있고



공터만 있으면 어디든지 게르가 빠지지 않는다.



달동네의 앞의 게르...



가게 앞에도 게르가 버티고 있는데 게르 앞에 간판이 있는 걸로 보아 상점의 용도로 쓰이는 듯 하다.



때로는 옥상 위에 이렇게 버젓이 올라앉아 게스트 하우스로 쓰이기도 한다.



다운 타운의 고급 아파트 앞에도 게르가 버티고 있는데 시내 한가운데 위치한 이런 게르는 대부분 영업용인 경우가 많다고 한다.



심지어는 게르 갤러리도 있는데 엄청나게 규모가 큰 게르 갤러리의 안에는 수준 높은 미술작품으로 가득 차 있다.



게르의 모양과 게르를 둘러싼 울타리는 어느 지역을 가도 비슷한 모습이다.



시골 동네에 자리잡은 게르나...



민가가 별로 없는 길가에 자리잡은 게르나 다 판자로 담을 둘렀다.



담장은 판자로 , 대문은 함석으로 된 곳이 많이 보인다.



때로는 이렇게 컬러풀하게 담을 장식한 집도 보인다.



물론 초원 한가운데서 사는 유목민들에게야 구역을 정하는 담이야 필요조차 필요가 없겠지만
도시 변두리에 사는 주민들의 게르 주변은 담을 판자로 둘러친 모습들을 쉽게 볼 수가 있다.



울란바타르의 휴양지구인 나이람달로 가는 길목에도 별장들과 게르가 섞여 있다.
몽골 사람들은 조금만 살만 하면 누구나 별장을 가지고 있는데 부자들은 여름 별장, 겨울 별장도 따로 있다고 한다.



테를지 국립 공원에서 본 풍경. 웅장한 산 아래 게르가 멋진 조화를 이룬다.



나이람달 캠프장의 게르. 몽골에도 이렇게 멋진 숲이 있고 이런 곳에는 맑은 물이 졸졸 흘러가는 개울도 있다.



이런 게르에서 하룻밤을 보내면 별도.... 달도....은하수도 고스란히 게르 위로 쏟아진다.



몽골에는  울란바타르와 테를지 단 2곳에 골프장이 있다는데.......골프장의 게스트 하우스도 게르다.



부족의 깃발이 나부끼는 이렇게 멋진 게르 안에서는 당장이라도 칭기즈칸이 칼을 차고 나올 것 같지 않은가...



하지만 게르라면 역시 이렇게 초원의 하얀 구름을 머리에 이고 있어야 제격이다.
파아란 하늘과 눈부신 초원의 푸르름 속에 있는 게르의 하얀 색은 초원의 아름다움을 더욱 돋보이게 해 준다.



게르 앞에 이렇게 양떼들이 풀을 뜯고 있는 모습은 몽골의 초원  어디를 가든 쉽게 볼 수 있는 풍경이다.



오후 햇살이 길게 드리우는 초원의 게르 주변 풍경들은 몽골을 떠나온 여행자의 마음에 언제까지나 남아 있을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모과 2009.08.31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목민이라서 그런지 정말 광활하고 속이 시원하게 트였습니다.
    시가지는 마치 우리나라의 소도시 같이 정겹습니다.
    잘 봤습니다.

  3. BlogIcon 자유인 2009.08.31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게 바로 소통이 아닐까요? ㅎㅎㅎ
    앉아서 이렇게 세상을 볼 수 있으니 말입니다.
    사진, 글 잘 봤습니다.^^

  4. BlogIcon 마속 2009.08.31 1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 . 정말 같이 있네요. . . ㅎㅎㅎ
    신기합니다. -.-;

  5. BlogIcon leedam 2009.08.31 16: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함께 공유를 하고있는건가요? 보기 좋습니다. ^^

  6.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8.31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홍 ~ 몽골도 아파트가 있군요 !!!!

    게르도 신기해요 ~ 처음 봤어요 !

    • BlogIcon 루비™ 2009.08.31 1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몽골 가면 게르 완전 많이 본답니다.그리고
      몽골의 강남인 자이승 전망대 앞동네엔 백평이 넘는 고급 아파트가 즐비하더군요.

  7. BlogIcon 라오니스 2009.08.31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르는 하나의 주거공간이기 이전에
    몽골사람들의 생활양식인것 같더군요...ㅎㅎ
    안에서 자보니 생각보다 따뜻했던 기억이 납니다...^^
    귀한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루비™ 2009.08.31 1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목을 하면서 늘 옮겨 살아야 하는 그들에게는
      가장 현명한 주거 방식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라오니스님의 몽골 이야기는..??

  8. BlogIcon 악랄가츠 2009.08.31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몽골인들은 광활한 자연과 함께 살고 있군요~! ㅎㅎㅎ
    게르.. 아주 편리하고 이동성좋은 다목적 주거공간이군요~! ㅎㅎㅎ

    • BlogIcon 루비™ 2009.09.01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도 가도 끝없는 초원..
      고비를 안 가보았지만 울란바타르 바로 인근에도 초원이 펼쳐져 있다는 사실...
      게르도 정말 편리한 집이더군요~

  9. 2009.09.01 00: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루비™ 2009.09.01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눈이 저절로 좋아질 것 같은 자연이더군요.
      저런데서 살면 저절로 호연지기가 길러질테지요?
      행복한 9월 맞이하시길 바라며..

  10. BlogIcon 보링보링 2009.09.01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게르가 정말 다양하게 사용되는군요~아웅 몽골도 가보고싶어지네요~ㅎㅎ

  11. BlogIcon mark 2009.09.01 0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소에 몽고를 한번 가봐야겠다고 생각했는데 더욱 가보고 싶게 하고있습니다.

  12. BlogIcon 왕비 2009.09.01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한것들이 아주 많네요..
    천막집 우리나라에도 들려올것같은데요..잘 보고갑니다..

  13. BlogIcon 김천령 2009.09.01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하늘빛이 좋습니다.
    역시 초원......

    • BlogIcon 루비™ 2009.09.01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 있는 내내 흐린 날이 많았고
      그다지 하늘이 좋지 않았는데도 불구하고 저 정도더군요.
      다른 분들 사진 보니 완전 눈이 부시던데요.

  14. BlogIcon 소나기♪ 2009.09.01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신기하네요. 아파트촌에 있는 게르라..
    유목민의 상징이 아파트옆에 있으니 재미있네요.ㅎㅎ
    그리고 몽골의 초원은 정말 예술입니다.

  15. BlogIcon 36.5˚C 몽상가 2009.09.02 2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독특한 문화입니다. 수천년을 내려온 풍습이 쉬이 사라지지는 않겠죠. ^^

  16. haha 2009.09.17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락" "타락" (말젖 발효시켜 만든 술 또는 죽 비슷한 것) 등등의 말이 쓰여 있는걸로 봐서 가게 앞 게르는 상점이 맞는 듯...
    아 전 몽고 사람 아닙니다. ㅋㅋㅋ

    그나저나 몽고, 터키등 여행을 많이 하시는 듯....좋겠당...

  17. haha 2009.09.18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몽고말 아무것도 몰라용...다만 대학교때 러시아어를 조금 배운 관계로 키릴문자를 읽을 수 있을 뿐이죠...키릴문자는 배우기 별로 안 어려워요...

  18. 사람 2010.05.18 1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 근데 이것이 진짜 모습 아니거든요 한국에 있는 모든 거 몽골에 있어

  19. 사람 2010.05.18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 나라 얼마나 아름다운지 모르지? 가 봐도 몰라 ㅋㅋㅋㅋㅋ

  20. BlogIcon ㅋㅋㅋ 2010.05.31 1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디서 쓰레기 같은 곳을 찍고 와서 몽골이레. 근데 한옥 일본 정통 집이죠 ??

  21. BlogIcon 박종민 2014.06.10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르 관련 이미지좀 얻어갈께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