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A에는 영화 스튜디오가 많이 있지만 그 중 가장 규모가 크고 인기있는 곳은
당연히 유니버셜 스튜디오(Universal Studio Hollywood)이다.



세계 최대의 영화 스튜디오 답게 약 170만 라는 광대한 부지에 설립된 이 곳은
트램 투어와 스튜디오 센터, 엔터테인먼트 센터 등으로 나누어져있으며

스튜디오 옆에는 1950년대 풍의 쇼핑 센터와 유니버셜 시티워크도 있다.
 

 

입구에 들어가면 바로 엔터테인먼트 센터와 레스토랑 , 쇼핑숍들이 있는데
그 중 가장 인기있는 '워터월드(water world)'를 관람하기로 했다.
남편이 몇 년전에 와서 보고는 재미있다고 자랑하던 것이 기억나서였지만
케빈 코스트너 주연의 영화에서 보았던 세트장이 무척 궁금하기도 했기 때문이었다.

 영화는 별로 흥행도 못했다는데 워터 월드 공연장은 이곳에서 가장 인기가 있다.
공연장은 반원으로 된 관객석과 물속에 담겨있는 폐선 그리고 그 앞의 바다(?)로  되어있었는데
앞에 앉아서 자세히 보려고 하니 남편이 뒤로 가자고 한다.
앞에 앉으면 워터 스쿠터가 일부러 튕기는 물살에 옷을 다 버리기 일쑤라나...... 


내용은 워터 월드와 같았고 영화보다 희극적인 요소가 더 첨가된 것이 특징이었다.

악당들의 배가 폐선으로 다가오면 워터 스쿠터를 탄 악당과 선당(?)의 추격전이 벌어진다.
이 때 워터 스쿠터들이 회전하거나 갑자기 정지하면서 관객석으로 물을 튀기기도 하는데
어떤 악당들은 객석으로 올라와 양동이에 물을 퍼가지고 관객들의 머리에 들어붓고는
큰 소리로 껄껄대고 웃으며 관객들을 조롱한다.
앞 자리에 앉으면 완전히 물에 빠진 새앙쥐 꼴이 되는데
객들은 새앙쥐꼴이 되어가지고도 뭐가 그리 좋은지 재밌다고 깔깔거리고 난리다. 

 

악당들이 주인공을 죽이기 위해 거꾸로 매달기도 하는데
주인공이 위기를 모면하고 악당을 무찌르는 건 헐리우드영화의 정석이므로 결말은 안 봐도 비디오다....^^

 크라이막스.....불지르고, 폭탄 터뜨리고, 불꽃이 올라가고 완전 난리다^^
아주 재미있으니 혹시 가실 기회가 되시면 빠뜨리지 말고 보시길.....

어린이들이 제일 좋아하는 슈렉과 피요나 공주의 집도 있다.  

거대한 세트장을 돌아보기 위해 엔터테인먼트 센터를 지나 긴 에스컬레이터를 탄 뒤 다시 4량으로 편성된 트램에 타면
이 때부터 영화의 세트나 무대 뒤를 40여 분간 돌아보게 되는데 마술과 같은 영화의 세계로 흠뻑 빠져들게 되는데
뉴욕의 브로드웨이나 멕시코 풍의 무대, 서부 영화의 세트,킹콩과 죠스의 세트,
대홍수나 대지진 등의 생생한 영화 세트를 지나 보게 된다.

우리가 많이 보아서 알고 있던 영화의 세트가 알고보면
약간 시시한 세트에서 촬영됐다는 걸 보면
영화의 포장이 얼마나 과장된것인가도 느낄수가 있었다.

 영화 '콰이강의 다리'의 세트 옆을 지나가게 되면

 갑자기 콰이강의 다리가 무너졌다가 트램이 지나가고 나면 다시 원상복귀된다. 

 대홍수 영화를 찍은 세트장에선  상류에서 갑자기 엄청난 양의 물이 밀려와서 마을을 휩쓸었다가는 금방 물이 마른다.
그리고 다음 트램이 오면 또 엄청난 홍수가 마을을 휩쓴다. 

한낮의 정적이 흐르는 서부 영화의 세트장에서는 어디선가 쌍권총잽이가 나타날 것만 같다.

 '백투더 퓨처'에 나왔던 세트장을 기억하는 분도 있으시리라...
  

노틀담의 곱추의 세트장도 있다.  파리에서 찍은 줄 알았더니......ㅋ 

 

동화의 세계같은 세트장. 본적이 없는 영화라서 영화 제목은 패쓰~~!

  

로마시대를 배경으로 한 영화 세트장 등....세트장이 끝없이 이어진다. 

재난 영화의 세트장에서는 바로 눈앞에서 불이 나고 끄는 현장을 보여 주기도 한다.
 

트램 투어를 마치고 죠스가 있는 곳에서 놀이기구 배를 타고 한바퀴 돌았는데
제일 마지막에 어두운 터널을 한참 지나더니 갑자기 배가 낭떠러지로 뚝 떨어진다.
예상치 못한데다가 얼마나 급강하하던지 모두다 으악~! 소리를 내며 떨어졌는데 그 와중에도 뒤에서 뭔가 '딱!'하는 소리가 들렸다.
정신을 차리고 보니 남편의 플라스틱 썬캡이 바람에 날아가서 바로 뒤에 앉은 코쟁이 남자의 높은 코를 정통으로 때린 것이다.
그 플라스틱 썬캡은 매우 딱딱한 재질로 되어있었는데 그것이 날아가서 정통으로 코를 맞췄으니 얼마나 아팠을까......

그 남자는 "Oh~No~~"를 연발하며 코를 싸쥐고 아프다고 난리였다.
남편은 미안해서 어쩔 줄 몰라해서 대신 사과에 사과를 거듭하였다.
덥다고 야구 모자를 안 쓰려고 우기는 남편 얼굴이 탈까봐 달래고 달래서 새로 썬캡을 사주었는데
산지 하루 만에 그렇게 유니버셜 스튜디오의 놀이기구 물 속으로 날려버렸다.
그것도 미국 아저씨의 코를 깨먹고.....ㅠㅠ
여러분도 놀이기구 탈 때는 꼬옥 모자는 벗어두고 타시길....^^

 

다시 긴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와서 이번엔 '백 투더 퓨쳐 라이드'를 경험하기로 했다.
줄을 서서 들어가서 내부에 들어가 다시 8명 씩 나누어서 줄을 서서 기다렸다. 

기다리는 중에 옆에 있는 어린 아이들의 행동을 관찰 할 수 있었는데
20분 이상 서서 기다리는데 아이들이 전혀 떠들지도 않고 옆이나 앞의 애를 건드리지 않으며
자기 혼자 발을 비비적거리거나 손을 만지작거리며 기다리고 있는 것이었다.
남은 아랑곳하지 않고 떠들어대고 잠시도 못 참고 앞의 애들을 집적거리는 우리 나라 애들의 줄서 있는 모습과는
아주 대조를 이루는 점이었고 이런 점에서는 미국의 엄한 질서 교육을 본받아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백투더 퓨쳐는 8인승의 데로라인을 타고 5분간의 시뮬레이션 시스템을 체험하는 형태인데
불이 꺼지면 눈 앞에 나타나는 과거와 미래의 화면 속으로 모두가 들어가게 된다.
모형차가 화면의 상황에 맞게 앞 뒤 좌우로 움직이고 흔들려서
꼭 영화 속에  들어가서 함께 차를 타고 날아다니는 것 같은 체험을 하게 된다.
스피드와 스릴 만점이며 돔형의 스크린은 음향 효과 또한 박진감이 넘쳐서
불이 꺼지고 차에서 내리면 모두 다 미래에서 돌아온 듯 손에 땀이 흥건하다.
 

 멀리 보이는 스튜디오 센터들에서는 쉬지 않고 많은 영화들이 제작되고 있고 
엔터테인먼트 센터 등에는 하루에 다 돌아볼 수 없는 여러가지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함께 제공해 주는데
LA에 가는 사람이라면 빠뜨리지 않고 가보아야 할 꿈이 현실이 되는 놀이 동산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세담 2009.05.21 0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종풀루로 난리 법석이지만~~~
    유니버설세트 매력은 그냥 공상속으로...^^*
    루비님의 포스팅은
    보석답게 언제나 빛이 나는 군요^^*

    • BlogIcon 루비™ 2009.05.21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진으로 돌아보는 건
      아무리 강력한 신종 플루라도 전혀 침투를 못하니
      안심 놓고 천천히 돌아보세요~~
      너무나 멋진 곳이지만
      담아온 사진의 양이 적어서 소개가 미흠합니다.

  2. BlogIcon 광제(파르르)  2009.05.21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자리에 서면
    영화속의 감동과...
    그대로 밀려올듯합니다..
    정말 실감날듯...ㅎ
    멋진하루 되세요^^

    • BlogIcon 루비™ 2009.05.21 15: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화에서 보던 세트가 눈 앞에 펼쳐지니 엄청 감개무량했었어요.
      생각보다는 세트들이 너무나 간략하다는데 놀람..
      행복한 오후 시간 되세요~

  3. BlogIcon 라이너스™ 2009.05.21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멋진곳입니다.
    저도 한번 꼭 가보고싶네요.ㅎㅎ
    좋은 하루되세요~

  4. BlogIcon 왕비2 2009.05.21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퓨터를 새로 깔았어요..생생 이제 잘돌아갑니다..하하
    어젠 돌아버리는줄 알았어요..글 하나 올리는데 4시간 반걸렸어요..
    한번 클릭해서 여는데 5분걸렷거든요..스트레스 엄청 받았는뎅..ㅠ
    암튼 잘보고가요..좋은하루보내세요

    • BlogIcon 루비™ 2009.05.21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컴터 잘 안 되면 완전 졸도 직전이죠..ㅎ
      이제 쌩쌩 잘 돌아간다니...축하드리구요.
      멋진 요리도 더 자주 볼 수 있겠네요~

  5. BlogIcon pennpenn 2009.05.21 1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3년전 다녀온 기억이 새롭습니다

  6. BlogIcon 솔이아빠 2009.05.21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멋지다... 저 이런거 너무 좋아라하는데....ㅋㅋㅋ

  7. BlogIcon 민시오™ 2009.05.21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니버설 세트 정말 대단합니다.
    스릴만점이겠어요.. 그나저나 그 외국인 아저씨.. 우찌 (덕분에 전 웃었습니다^^)

  8. BlogIcon 퍼포먼스킴v 2009.05.21 1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처음 썼던 카피가 "꿈이 현실이 되는 공간"이었는데^^
    그래서 놀러왔습니다~
    유니버셜 스튜디오 꼭 한 번 가보고 싶습니다. 입이 떡!!벌어지는건 아닌지..ㅎㅎㅎ
    참, 참고로 제가 생각했던 꿈이 현실이 되는 공간 픽사스튜디오였답니당^0^

    • BlogIcon 루비™ 2009.05.21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꿈이 현실이 되는 공간...
      바로 영화가 아닐까요?
      유니버셜 스튜디오...
      테마 놀이 공원이라 더 신나던걸요.
      님도 꿈이 현실이 되는 날이 빨리 오길 바래요~

  9.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5.21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 ~ 정말 가보고 싶은 곳인데 ^^ 너무 재밌으셨겠어요 ~ ㅋ

  10. BlogIcon 산위의 풍경 2009.05.22 0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아이가 일본의 유니버셜 스튜디오를 다녀와서는 일본에 다시 가고 싶다는겁니다.
    미국의 유니버셜 스튜디오는 또 어떤곳일까 궁금증이 생깁니다.

  11. BlogIcon Yujin Hwang 2009.05.22 0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니버셜 스튜디오를 자세히도 보시고 오셨군요.
    저는 저곳을 가봤지만 루비님처럼 재미있게 사진도 못찍고...건성으로 보고만 와서..ㅋ
    암튼 대단한 여행가 루비님이십니다!!

    • BlogIcon 루비™ 2009.05.22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국에 사시는 유진님이 설명하시면 더 자세히 소개해 주실텐데...
      저야 촌여자가 어쩌다가 미국에 갔더니 어리둥절해서 어쩔 줄을 몰랐지요~

  12. BlogIcon 도꾸리 2009.05.22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나중에 하루가 크면 꼭 데려갈려구요~
    미국까지는 힘들고 가까운 오사카 유니버셜 스튜디오로요~

    아웅~
    부럽습니다~

  13. 2009.05.22 08: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DuTa 2009.05.22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콰이어강의 다리..태국에서 촬영한줄 알았는데..아니었군요..
    워터월드는 캐빈코스터너를 빗더미에 올려놓은 영화였죠..
    외국 어린이 줄서기 문화..부럽네요..
    7살 짜리 꼬마는 집에서나 밖에서는 얼마나 분주한지..
    잠잘때와 밥 먹을때 빼고 하루 종일 떠들고..장난치고..
    유니버셜스튜디오 구경 잘했어요...

    • BlogIcon 루비™ 2009.05.22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물가물한 영화의 장면을 생각해보면
      장소가 태국인 것 같던데...
      아마 일부는 세트에서 일부는 현지에서 촬영했겠지요?

      미국 아이들...
      그렇게 조용할 수 있다는 건
      가정과 학교에서의 꾸준한 교육의 결과라고 생각되어요.

  15. BlogIcon 소나기♪ 2009.05.22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백투더 퓨처 저곳 기억에 납니다.
    아마 2편즈음에 등장한 곳이 아닌가 생각드네요.ㅎㅎ

  16. BlogIcon mami5 2009.05.22 2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가지 세트장을 보니 넘넘 재미가 있네요..
    실제로 보면 별것 아닌 것 같은데 엄청나게 보이니 ㅋㅋ
    정말 신기합니다..^^*

    루비님 휴일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요..^^*

    • BlogIcon 루비™ 2009.05.22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니버셜 스튜디오는 참 대단하게 넓더군요.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다 구비해 둔 놀이동산이더군요.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