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부산 여행에서 빠뜨리지 않아야할 재미는 바로 자갈치 시장 구경.
국제 시장, PIFF광장 맞은편에 위치하고 있는 자갈치 시장은
1945년 광복 후부터 형성되기 시작한 국내 최대의 수산물 시장이다.

현대화된 자갈치 시장 건물과 함께 자갈치 공판장과 인근 작은 가게들을 돌아보다 보면
자갈치 생선 값이 우리 동네에 비해서 너무나 싸다는 것이 새삼 실감나고
시장을 돌아보다 즉석에서 잡아 그자리에서 맛보는 회는 신선하기 그지없다.





자갈치 시장 근처 횟집에서는 이렇게 횟감을 고르면 즉석에서 회를 떠주는데 도시락으로 싸갈 수도 있고
2층에 위치한 식당에서 메운탕과 함께 먹고갈 수도 있다.
이곳에서는 광어, 우럭 한도시락에 1,5000원 정도이고 잡어, 밀치, 모듬 도시락은 10,000원이면 오케이다.
식사로는 한치 물회가 7,000원, 회정식이 10,000이길래 회정식을 주문하고 2층으로 올라가본다.


 


앉아서 얼마 기다리지 않으면 회정식 한상이 금새 식탁 위에 차려진다.




땅콩, 옥수수, 당근 등이 주전부리로 나오고......




새콤 달콤한 소스가 뿌려진 양배추 샐러드.




담백한 맛의 콩나물, 참나물, 물미역의 삼색 나물.




마늘쫑 무침, 새송이 무침......등 베풀어진 기본 반찬들은 대부분 맛도 깔끔하다.





그리고 이렇게 네가지 종류의 회가 개인적으로 접시에 담겨져 나온다.
회를 놓여지는 것을 처음 보았을 때엔 '에이.....이렇게 조금......?'이런 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그런데 이 회는 보통의 회처럼 커다란 접시에 한꺼번에 담겨져 나와
여러 사람이 함께 먹는 것이 아니고 1인분씩 개인접시에 담겨져 나오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횟집에서 회를 주문했을 때 한접시에 50,000원~ 70,000원이 보통인걸 생각하면
1만원 짜리 회정식에 곁들여진 회치고는 그다지 적은 양은 아니라고 생각이 된다.
 





같이 나온 밥도 제법 양이 많다.




회도 중요하지만 빠뜨리면 섭섭한 것은 바로 매운탕이다.





보기엔 별것 아닌 매운탕인데 한 숟가락 떠서 먹어보니 정말 얼큰하고 시원하다.
숟가락을 넣어 휘저어 보니 회를 뜨고 남은 고기 머리와 뼈다귀들이 들어있다.
역시 매운탕에는 고기 머리가 들어가야 국물이 시원해지는가 보다.


 


회의 양이 적은 것 같이 생각이 되었지만 먹어보니 의외로 배가 부르다.
자갈치 시장에서 맛본 만원짜리 회정식.
커다란 접시에 화려하게 담겨진 비싼 회가 부담스러운 분들에게 가볍게 권해 드리고 싶은 부산의 명물 음식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pennpenn 2011.07.04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만원에 이 정도의 정식이라면 대박이네요~
    월요일 오후를 편안하게 보내세요~

  3. BlogIcon 유리동물원 2011.07.04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이곳 가봐야겠군요. ^^

  4. BlogIcon 바닐라로맨스 2011.07.04 2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을 참좋아해서 부선으로 여행을 많이가는데 자갈치시장은 아쉽게 못갔네요... 이번 여름엔 꼭가야겠습니다!ㅎ

  5. BlogIcon 꽃집아가씨 2011.07.04 2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곳 많이 좋아합니다.
    만원에 행복이라는 말은
    여기에 쓰는거 같아요^^

  6. BlogIcon 옥이(김진옥) 2011.07.04 2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원에..너무 행복합니다~~
    요즘 회가 너무 좋아요...
    즐거운 밤 보내세요~~

  7. BlogIcon 장화신은 메이나 2011.07.05 0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이런 데가 있었군요~
    전 뭘 몰랐던 서울 관광객이어서 광안리 근처 횟집가서 비싸게 주고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그것보다 훨씬 싸고 알차네요!
    기억해두었다가 부산여행가면 꼭 들러서 먹어야겠어요ㅎㅎ

  8. BlogIcon 큐빅스™ 2011.07.05 05: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원에 저런 푸짐한 회정식을 먹을 수 있나요??
    요즘 밥값이 오른것 같은데
    조금만 더 보태면 푸짐하게 만족할 만한
    식사 가능하겠네요^^

  9.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1.07.05 07: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 가까운곳에 저런곳이 있는줄 모르고...ㅎㅎ
    이웃블로거님 전시회 한다는데 거기 들렀다 저기 가서 회정식~
    코스좋지요?ㅎㅎㅎㅎ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10. BlogIcon 금정산 2011.07.05 0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옆 동내에 왔네요. 자갈치 아주 맛난 곳이 많은 곳이지요.
    ㅎㅎ 그런데 오늘 블러그 3군데 들렀는데 모두 음식이 나오네요...
    고갈비, 칼국수, 이번에는 회정식까지...3군데 들러 먹었는데 배는 안부르고 말입니다.
    즐거운 화요일 보내세요...

  11. BlogIcon 신기한별 2011.07.05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갈치시장의 회정식은 처음보는군요
    잘 보고 갑니다~

  12. 칼스버그 2011.07.05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밥상이 만원이면 일년내내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ㅎ
    회도 한사람에게 저 양이면 푸짐한 양으로 보이는걸요.
    곁가지 반찬도 다양하고...
    매운탕의 매력.....요거 하나만으로도 밥 한그릇 뚝딱인데...
    점심시간이 다가와서인지 완전 허기지네요.....
    오늘도 햇살이 살짝 비추는 하루이죠..
    행복한 화요일 되세요.....^^

  13. BlogIcon 풀칠아비 2011.07.05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원짜리 회정식 먹기위해서라도 자갈치 시장 가봐야겠습니다.
    이번 여름에는 부산 한번 가보고 싶네요.
    ^^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14. BlogIcon PLUSTWO 2011.07.05 1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도 안돼요...이게 정말 만원짜리 정식인가요....?
    회에 매운탕에... 행복한 밥상입니다..^^

  15. BlogIcon 김천령 2011.07.05 14: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정말 푸짐하군요.쩝~~~

  16. 타바스코 2011.07.05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정말 군침이 돕니다. 회는 얼마를 먹어도 늘 부족하지만
    만원짜리 밥상 안에 있기엔 충분해 보이는데요?
    너무 맛있겠다...ㅠㅠ 한번 꼭 가보고 싶네요. 포스팅 감사합니다.

  17. BlogIcon 바람될래 2011.07.06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여름휴가를 부산으로 생각하고있는데..
    음~~~
    부산은 갈곳도 많고
    먹거리도 다양한거같아요

  18. BlogIcon 목단 2011.07.09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갈치 시장의 푸짐한 인심을 보는듯 합니다.
    비오는 날 회를 안먹는다던데
    비내리는 주말에 거하게 한접시 하고 싶네요~~

  19. 2012.02.10 0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 2012.02.23 01: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광주노씨 2012.03.15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 만원 이면 대박 입니다,,,,,,,가보고싶다......꿀꺽,,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