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전주 한옥 마을에서 오목대, 경기전, 전동 성당을 둘러보고 길을 건너면
네거리 건너편에 자리잡고 있는 큰 문루가 눈에 들어온다.

지난번 화재로 불타버린 숭례문과 거의 같은 형태의 특징을 보이고 있는 이 문루는
전주의 상징이라고도 할 수 있는 풍남문(豊南門)이다.

원래 도성이나 읍성, 산성 등은 의례히 성문이 있기 마련이고
그 위에 문루를 세우는 것은 중요한 형식이자 관례로 되어 있는데 

조선시대 관찰사의 소재지였던 전주에도 시가지를 둘러싼 성곽이 초기부터 있었으며
그 성곽에는 동서남북에 각각 문이 있었는데 
풍남문은 전주 4대문 가운데 남쪽 문으로
고려 공양왕 원년(1388년)에 전라 관찰사 최유경이 전주부성과 함께 창건했다고 한다. 

거의 이백여년간 이어져 내려오던 남문은 선조 30년(1597) 정유재란 때에 파괴되었는데
이후 영조 10년인 1734년에 성곽과 성문을 다시 지으면서 이름을 명견루라 불렀다.

영조 43년인 1767년에는 전주성내를 모조리 휩쓰는 화재가 일어나게 되는데
이 정해년 대화(丁亥年 大火)로 인해 명견루도 다시 불타 버리는 불운을 겪게 된다.
화재가 휩쓴 그 이듬해 전라관찰사 홍락인은 불타버린 명견루를 다시 중건했는데 
종전처럼 3층루가 아닌 현재와 같은 2층루로 수축했고 이때부터 '풍남문'이라 불리기 시작했다.

대한제국의 국운이 기울던 1905년, 조선통감부는 폐성령을 내리게 되는데 
전주부성 4대문 중 3대문이 동시에 철거되는 수난을 겪는 와중에도 풍남문은 철거의 위기를 모면하게 된다.

이 풍남문은 조선 후기의 문루(門樓) 형식이 비교적 잘 보존되어 있는데
누대는 너비는 동서 23.6m, 남북 10.6m이며 높이는 17.2m에 이른다.

문루는 2층의 팔작(八作)지붕인데 하층은 정면, 측면이 모두 3칸이고 상층의 정면은 3칸이나 측면은 1칸이다.
평면상에서 볼 때 1층 건물 너비에 비해 2층 너비가 갑자기 줄어들어 좁아 보이는 것은
1층 안쪽에 있는 기둥을 그대로 2층까지 올려 모서리기둥으로 사용하였기 때문이다.


풍남문의 누대를 겸한 석문은 성벽을 따라 안쪽으로 내밀게 구형을 쌓고,
이 석축 중앙에 통로를 뚫고 통로 내외면에 무지개 끝 석물을 쌓아 윗면에 문루를 설치하였다.
1980년에는 종각과 포루, 풍남문 바깥쪽 출성인 옹성을 복원하여 현재의 모습을 찾았다.


풍남문은 한국 최초의 순교자 윤지충과 권상연 그리고 호남의 사도 유항검과
초대 전주 지방 교회의 지도급 인물들이 처형된 곳이기도 한데
옛 문루 건축 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되는 문화재인 전주 풍남문은 1963년 1월 21일 보물 제 308호로 지정되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풀칠아비 2010.06.09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사연을 안고 있는 풍남문이네요.
    한번 가보고 싶네요.
    왠지 뭔가 얘기 해줄 것 같은 그런 느낌이 드네요.

  3. 꽃기린 2010.06.09 1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낮과 밤이 아름답습니다.
    구경 잘 하고 갈께요.

  4. BlogIcon 바람될래 2010.06.09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는 부산 오늘은 전주..^^
    어딜가나 그곳에 유명한곳 찾아서 올려주시네요..

  5. BlogIcon ★안다★ 2010.06.09 1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 전주 몊번 갔었는데 저는 왜 못봤죠?
    이런 바보 같은... 하고 루비님의 멋진 사진을 보며 반성해봅니다ㅜ.ㅜ
    다음에 전주 갈때는 꼭 들려서 봐야겠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6.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0.06.09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남문이라~ 전주의 보물이자 자랑거리군요~ 멋진 사진 잘 보고 갑니다

  7. BlogIcon 큐빅스 2010.06.09 1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생활은 광주에서 했는데 전주에서 교육받고 군대 제대하고
    군대후배와 비빕밥 한그릇 먹고 온것만 기억하는데
    전주도 볼 것이 많군요.^^

  8.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0.06.09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덕분에 참 많이 배웁니다.
    감사드려요...^^

  9. BlogIcon yo~andy 2010.06.09 15: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교지네요!

  10. BlogIcon 무아지경 2010.06.09 15: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속에서 묵묵히 자리해 온 그 당당함이 자랑스럽군요~
    잘 보존되길 바랍니다.

  11.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0.06.09 1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주에도 이런 곳이 있었군요. 흡사 남대문 같은..
    전 항상 전주와 진주를 헷갈리는데.. 오늘도 그랬다는..ㅋ

  12. 화랑 2010.06.09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제가 풍남문에 갔었어요 ㅋㅋ 풍남문때문이 아니라 남부시장 가면서 봤죠 ㅋㅋ
    문화재를 깊게 보시는 님의 태도를 저도 많이 배워야 할 듯 합니다..

  13.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6.09 2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주에 이렇게 웅장한 성문이 있는줄 몰랐네요.
    웅장하기도 하고 화려하기까지 한듯 합니다.

  14. BlogIcon @파란연필@ 2010.06.09 2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주에 성이 있다는 얘기는 처음 들었는데.. 그것두 호남 제일성이라니...
    전주는 가끔씩 찾기는 했는데.... 미처 몰랐어요.. 나중에 다시 갈 기회가 있으면 둘러봐야겠네요...

  15. BlogIcon BlueRoad 2010.06.10 0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저기 좋은 곳, 멋진 곳.. 다니시네요..^^

  16. BlogIcon 여행사진가 김기환 2010.06.10 0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주에도 이런 멋진 문이 있었군요.
    역시, 양반의 고장답습니다.
    갑자기 비빔밥이 땡깁니다.

  17. BlogIcon 블루버스 2010.06.10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주에 이런 곳이 있었네요.
    매달 가면서도 한번도 못봤습니다.
    이번 주에 가면 가보자고 해봐야겠습니다.^^;

  18. BlogIcon ppsyg 2010.06.11 1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풍남문이 정말 멋지네요. 호남제일문이라.. 이름에서도 당당함이 느껴집니다ㅎㅎ

  19. BlogIcon ㅛㅛ 2010.08.14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

  20. BlogIcon doctor games 2011.05.01 1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저기 좋은 곳, 멋진 곳.. 다니시네요..^^

  21. BlogIcon payday loans 2011.05.24 0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주문을 지난 풍경이 저렇군요. 저는 자전거 여행중에 뒷길로 다녀왔던터라 정문으로 못 가봤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