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조선시대를 그린 사극 드라마를 보면 일반 사대부의 집 사랑방 뒤편에는
어김없이 일필휘지로 써놓은 서예병풍이나 수병풍을 둘러놓은 것을 볼 수 있다.
특히 궁궐의 대전에는 어좌의 뒤에 해와 달, 그리고 다섯개의 산봉우리,
소나무 등이 그려진 '일월오봉병'이 둘러쳐져 있는게 보통인데
특이하게도 정조 치세의 드라마에서는 다른 왕들의 대전 풍경과는 사뭇 다르게

양쪽에 서가가 늘어서 있고 거기에 많은 책들이 진열되어 있을 준 아니라

책거리(책가도,冊架圖) 병풍이 떠억 버티고 있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책거리(책가도,冊架圖)란 여러 칸으로 나누어진 서가에 고동기(古銅器),도자기,꽃병과

서책,붓,벼루,연적 등 각종 문방구류를 진열한 모습을 그린 그림을 말하는데

책거리가 조선에서 본격적으로 제작되기 시작된 시기는 18세기 후반 정조 때이다.


정조가 특별히 책거리에 대하여 애정어린 관심을 보인 것은 정조의 학문 진흥 정책과 연관이 깊다.

정조는 책거리에 대하여 직접 거론할 정도로 지대한 관심을 보이고

또한 자비대령화원들의 시험 문제로 책거리를 그리게 하는 등 책거리와 관련하여

늘 책 속에서 살면서 학문에 대한 열정을 잃지 말라는 당부를 잊지 않았다.  

 
임금이 책거리에 대해 깊은 관심을 보이자 고관대작들도 그 뜻에 부응해서 
당시 귀한 분들은 앞을 다투어 집안의 벽을 책거리 병풍으로 치장했다는 기록이 있고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당시 최고의 화원인 김홍도도 책거리의 제작에 뛰어들었다.  


이처럼 임금으로부터 시작된 책거리의 관심은 당시 새로운 유행을 이끌었으나

아쉽게도 김홍도의 책거리는 고사하고 정조 당시의 책거리는 한 점도 알려지지 않는다.

지금까지 전하는 책거리는 화원 이형록과 장한종이 책거리로 이름을 떨친 19세기의 작품들이다.  

 사진의 책거리는 국립 중앙 박물관에 전시된 책거리(책가도,冊架圖)이다.

여기에 등장하는 여러 기물들은 당시 문인들이

고동기 등 진귀한 문물들을 수집하며 보고 즐겼던 취미를 보여주는데

이 책거리 그림은 화면을 가득 채운 책가에 책과 기물들을 배치하고

다섯번째 폭 상단에는 인장을 그려 작자를 밝히고자 하였다.


이 책거리는 조선 말기의 대표적인 책거리 그림 화가인 이형록(1808~ ? )의 화풍과 유사하나

인장의 글씨가 불명확하여 작자를 확인할 수는 없다.



조선 후기부터 그려졌던 우리나라의 책거리 그림은

중국 명말(明末) 청초(淸初)의 다보각경(多寶閣景) 그림에서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그림은 진귀한 골동품과 문방구류를 소재로 하여

새롭게 투시도법과 명암법을 사용하여 그렸다는 점에서 당시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였다.



조선 후기의 학문 숭상 사상을 대변해주는 책거리....

항상 책을 곁에 두고 읽고 익히기를 게을리하지 않았던 조선의 선비들을 기억하며

책거리 속에 그려진 다양한 수집품을 하나 하나 구경하는 것도 또 다른 즐거움일 듯 하다. 


올린 사진은 국립 중앙 박물관 유리 안에 있는 병풍을 찍은 것이라

사진의 상태가 고르지 못한 것을 널리 양해해 주시길 바라오며....  
  

 

책거리(冊架圖)

작자 미상

19세기 조선,비단에 채색

국립 중앙 박물관 소장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무릉도원 2009.09.23 0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거리에 그런 내력이 숨어있었군요.....귀한 병풍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2. BlogIcon 넷테나 2009.09.23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거리.. 좋은 소개감사드립니다.^^
    좋은 하루되시고요~

  3. 꽃기린 2009.09.23 0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루비님^^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4. 살구나무 2009.09.23 0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문 보수 하느라 수고하셨습니다.
    가을을 맞이하여 하신것 같은데 보기가 너무 좋습니다

  5. BlogIcon 머니야 머니야 2009.09.23 09: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의 상태가 안좋다고 하셨지만..고풍스럽고 고급스럽다는 느낌이 확확전해져 오는데요?
    좋은 사진 잘봤습니다~

    • BlogIcon 루비™ 2009.09.23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병풍도 이미 많이 낡았고 유지 속에 진열된 것이라 사진 상태 최악이지만
      그래도 흔치 않은 책거리 병풍이라 올려보았어요.

  6.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9.23 1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저런걸 책거리 라고 하는군요. 역시 사람은 배워야 한다니까요..ㅋㅋ
    예전에 저런 병풍 집에 있으면 좋겠다 생각한적이 많았는데.. 너무 고풍스럽고 좋을것 같아요.

  7.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09.23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나 책을 좋아했으면..
    병풍도 책입니다. ^^
    책거리의 본뜻 잘 알고 갑니다.

  8. BlogIcon 라이너스™ 2009.09.23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집니다^^
    고풍스러운 느낌... 왠지 임금님의 흔적이 느껴지는듯.ㅎㅎ
    점심시간이 다되어가네요. 점심 맛있게 드시구요^^

  9. BlogIcon 바람될래 2009.09.23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조 임금..
    그림도 책도 모두 좋아하셨듯해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10. BlogIcon 김천령 2009.09.23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문화가 풍성한 시대....
    잘 보고 갑니다.
    점심은 맛나게 드셨나요?

  11. BlogIcon pennpenn 2009.09.23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당히 어두침침한 곳에서
    사진을 잘 찍었습니다.

  12. BlogIcon 블루버스 2009.09.23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앙박물관에서 못본 듯합니다.
    아마 너무 넓어서 스쳐지나간 거 같은데...
    그런 뜻이 있다니 새삼 다시 보게 됩니다.^^

  13. BlogIcon 털보아찌 2009.09.23 1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거리 병풍 이야기 잘보고갑니다.
    저녁식사 맛있게 하시구요.

  14. 임현철 2009.09.23 2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우고 갑니다.

  15. BlogIcon merongrong 2009.09.23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인데요? 정말 아름다운 병풍이에요! 역사도 알수 있고 그림도 감상하고..감사합니다 ^^

  16. BlogIcon 보링보링 2009.09.24 0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너무 멋진병풍인데요~ㅎㅎ
    책거리라~내용 잘 보고가요~ㅎㅎ

  17. BlogIcon kangdante 2009.09.24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거리 병풍도 있군요..
    신기합니다!~ ^.^

  18. BlogIcon 비바리 2009.09.24 1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덕분에 역사 공부 문화공부 많이 하게 됩니다.

  19. 최연지 2010.07.10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소 국립중앙박물관에 가면 한번씩 꼭 보고 오던 그림입니다. 사진을 너무 잘 찍으셨네요.
    설명도 너무 잘 해놓으셔서 많이 배우고 갑니다.

    홈피에 사진을 가지고 가고 싶은데 괜찮을까요? 제가 찍은 것보다 너무나도 멋지게 나와 욕심이 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