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중국인들은
'하늘에는 천당이 있고
땅에는 소주와 항주가 있다(有天堂下有蘇杭)' 라는 말로 항주를 묘사한다.
마르코폴로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시라고 극찬한 항주.

중국 북부 지역에 비해 상해, 소주, 항주를 비롯한
중국 남부 지역은 날씨가 온화하여 사람이 살기에도 좋을 뿐 아니라
주민들의 생활도 비교적 윤택하여 도로 주변의 농가들도 하나같이 규모가 크고 번듯하다.
거기다 항주의 자랑인 서호 주변에는 부호들의 별장과
리조트, 골프장과 공원, 아름다운 숲으로 둘러싸여 있어
너무나 여유롭고 부유한 도시 풍경에 여기가 과연 중국인가...하는 착각이 들기도 한다.



중국 내에는 '서호'라고 불리우는 호수가 약 800 여개가 있다고 한다.
그 중에서도 항주 사람들이 가장 자랑스럽게 여기는 호수  '서호(西湖)'는 도시 서쪽에 자리잡고 있어서 붙여진 이름인데 
'항주에 서호가 없다면 항주를 갈 이유가 없다.' 할 정도로 서호의 아름다움이 주는 비중은 굉장히 크다.


서호는 유명한 미인 '서시(西施)'를 기념하는 의미로 '서자호(西子湖)'라고도 불리운다.
춘추 전국 말기 월나라 여인인 서시는 어느 날 강변에 서 있었는데 맑고 투명한 강물이 그녀의 아름다운 모습을 비추니
수중의 물고기가 수영하는 것을 잊고 천천히 강바닥으로 가라앉았기 때문에 침어(浸魚)라는 칭호를 얻게 되었다고 한다.
오왕 부차에게 패한 월왕 구천은 보복을 위해 당대 최고의 미인 서시에게 예능을 가르쳐 호색가인 오왕 부차에게  바쳤는데 
부차는 구천의 계략대로 서시의 미모에 빠져 정치를 돌보지 않게 되었고 마침내 월나라에게 패망하고 만다.
서시는 중국 역사상 양귀비, 왕소군, 초선과 더불어 중국 4대 미인으로 손꼽힌다.


서호의 아름다움을 느끼려면 선착장에서 중국풍이 물씬 풍기는 유람선을 타고 호수를 한 바퀴 돌아볼 수 있다.


둘레 15km, 면적이 6.3㎢ 에 이르는 방대한 호수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조수로 인한 토사가 점차 쌓이면서  완전한 호수의 형태를 갖추게 되었다.


호수는 백제,소제라는 두개의 제방에 의해 외호, 악호, 서리호, 남호, 북리호의 5개의 호수로 나뉘는데
 백제는 당나라때 지사로 부임한 시인 백거이가 축조했으며, 소제는 송나라 시인 소동파가 축조했다고 한다.


서호의 아름다움을 압축적으로 보여주는 것에는 소제춘효, 단교잔설, 뇌봉석조....등 '서호 10경'이 있는데 


서호 10경은 비단 장소의 아름다움만 말하는 것이 아니라 계절과 하루의 특정 시기, 주변의 풍치가 조화를 이루었을 때를 말하므로  
서호에서 살지 않는 이상 그 진수를 제대로 맛보기란 어렵다고 한다.


유람선을 타고 서호를 돌아보는 방법 외에 '뇌봉탑'에서 서호를 조망하는 방법도 있다.

뇌봉탑은 북송 때인 975년 오월(吳越)의 왕 전홍숙이 사랑하는 황비 황씨가 아들을 낳은 것을 경축하기 위하여 세웠다고 하여
황비탑이라 불렀으며 건립 당시 성의 서관 밖에 있다 하여 서관전탑이라 부르기도 하였다.
이 탑은 서호의 10경 가운데 으뜸으로 꼽히는 뇌봉석조(雷峰夕照)로 더욱 유명해졌는데
이는 석양 무렵 호수 맞은편에서 바라본 뇌봉탑의 신비로운 경관을 이름이다. 
뇌봉탑에는 백사의 전설이 전해오는데 이는 유명한 경극의 희곡인 '백사전(白蛇傳)'의 토대가 되었다.


원래 뇌봉탑은 벽돌과 목재를 병용한 전목탑으로서 탑신은 벽돌로 축조하였고, 탑 처마와 평좌, 회랑과 난간 등은 목조였다.
 이후 명나라 가정제 때 왜구의 침략으로 불에 타서 탑신만 남게 되는데 
사람들이 병을 치료하거나 도굴을 목적으로 탑을 훼손하여 1924년 9월에 완전히 붕괴되어 버렸다.



이후 80 년 가까이 유적지로만 남아 있다가 2002년 10월에 이르러 완전히 복원하였는데 
전체 높이가 71.67m인 새 뇌봉탑은 기초 부위를 보존하고 8각형과 5층으로 원탑의 형태를 재현하기는 하였으나
 관광객들의 편의를 위하여 탑체에 엘리베이터와 에스컬레이터 등 현대식 시설을 갖추는 등
엄밀한 의미에서 복원이라고 하기 어렵고 다만 1
층에 원탑의 잔재가 그대로 남아 있을 뿐이다.



역사적 의미는 깊은 곳이나 완전히 신식탑이라고 할 수 있는 뇌봉탑에 비싼 입장료를 내고 올라가는 이유는 단 한가지이다.


뇌봉탑 제일 위 전망대에서는 근처에 위치한 공원과 리조트, 식당가들이 한눈에 보이고
서호를 둘러싸고 있는 산들과 호수 가운데 떠 있는 소영주, 호심정, 완공돈 등 3개의 섬도 손에 잡을 듯 조망할 수 있다.


소동파는 맑은 날이나 흐린 날이나 다 아름답다 했고 위원은 비 오는 날도 좋지만 눈 오는 날이 더 좋다고 했다.
안개가 끼었을 때나 달 밝은 밤, 또는 일출 때의 서호가 가장 아름답다고 하지만
맑고 화창한 겨울 한낮에 뇌봉탑에 올라 서호를 바라보아도 이 또한 좋은 것을....
심호흡 한번 하고 잠시 서시가 되어 춘추전국시대로 시간 이동을 해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0.03.16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장면이 아주 익숙한데요 ㅎㅎ;
    풍경이 참 멋진데요^^

  3. BlogIcon 제이슨 2010.03.16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호.. 말로만 들었던 곳인데...
    주변의 현대식 건물이 약간 거슬리기는 하지만..
    서동파가 노래했던 곳이라니 함 가보고 싶네요~

  4.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0.03.16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로만 듣던곳을 루비님의 멋진사진으로 보게되네요.
    고맙게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5. BlogIcon 피아랑 2010.03.16 1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경치가 좋네요. 루비님은 풍경사진을 너무 잘 찍으시는것 같아요.

  6. BlogIcon 꽁보리밥 2010.03.16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 아직도 못가봣지만 다음에 갈 기회가 되면
    소개하신 소주와 항주 꼭 들러봐야겠어요.
    백두산도 가야되는데...ㅎㅎ

  7. BlogIcon 굿모닝 Mr.J 2010.03.16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5년 중국 배낭여행 막바지에 보았던 항주 서호가 떠오르게 하는 포스트네용~~

  8. BlogIcon 저녁노을 2010.03.16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을이두 아직 못 가봤어요.ㅎㅎ

    잘 보고 갑니다.

  9. BlogIcon 이바구™ 2010.03.16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름답네요.
    덕분에 눈이 시원해 졌습니다.

  10. BlogIcon 아미누리 2010.03.16 14: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릅답네요~! 서호...

  11. BlogIcon 레오 ™ 2010.03.16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수를 만들 때 ..저 동네 근처에 살았다면 끌려가서 삽질로 얼룩진 인생을 살지 않았을까 ..상상해봄니다

  12.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0.03.16 14: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 역시 대륙은 대륙.. 호수인데.. 바다 같아요..
    중국에 대한 선입견들이 좀 있었는데 덕분에 조금씩 좋아 지고 있다는...ㅋ

  13. BlogIcon blue paper 2010.03.16 1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이 안가본 곳은 어디인가 ^^
    서호 너무 멋진데요~
    꼭 가보고 싶어요 ㅋ

  14. BlogIcon pennpenn 2010.03.16 1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의 자연경치와 인공시설물은 한 마디로 끝내줘요~
    구경 잘 했습니다.

  15. BlogIcon 팰콘스케치 2010.03.16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시 너무 이뻐요~!
    중국을 홀린만하네요~~!

  16. BlogIcon 악랄가츠 2010.03.16 1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주는 무협지에 자주 등장하는 곳이라,
    항상 가보고 싶다고 생각하였는데,
    정작 아직 가보지 못하였네요! ㅎㅎㅎ
    근데 무협지에서는 항상 마교풍으로 나오는데 ㅎㅎ
    실제는 전혀 딴판이네요! >.<

  17. BlogIcon 김천령 2010.03.16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연 서호이군요.
    잘 보고 갑니다.

  18. BlogIcon 비바리 2010.03.16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서호풍경 보면..눈물나요.
    울언니...
    가슴한쪽 도려내는 수술받고
    2년차 되던 5월...
    함께 갔던 중국여행길..
    난생처음 해외여행이라며..엄청 행복해 했죠....

    배 타기 전...저기 버드나무 아래서 둘이 함께 찍은 사진
    아직도 저는 버리지 못하고 가지고 있답니다..

  19. BlogIcon G팡이 2010.03.17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중국은 뭘해도 크긴 크구나~
    여기도 가봐야 되는디...
    소개해 주셔서 고마워요~
    잘 보고 가요~

  20. 어신려울 2010.03.17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멋진 여행을 하셨군요..
    사진으로 보는데도 중국 현지에 있는것처럼 느껴지네요..

  21. BlogIcon mami5 2010.03.18 1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멋진 구경 잘 하고 갑니다..
    꼭 함께 보는 느낌에 넘 좋으네요..^^
    루비님 편안한 시간이되시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