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울산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를 돌아본 후 얼마 떨어지지 않는 곳에 천전리각석이 있다고 해서 찾아 보았다.

 

관련 포스트 : 국보 제285호 울산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를 찾아서

 

 

 

 

반구대암각화가 있는 곳에서 다시 반구대 삼거리로 나와 경주쪽으로 500m정도 가는 천전삼거리에서 우회전한 후

천전대현로를 거쳐 천전각석로로 들어서 조금 가면 천전리각석이라고 쓰인 커다란 안내판이 나타난다.

무려 '국보 제147호'인 중요한 유적이지만 주변에는 오고가는 사람 하나 찾아볼 수 없이 한적하기만 하다.

 

 

 

 

대곡천을 가로질러 놓인 나지막한 다리를 건너가니 커다란 반석 위에 할아버지 한분이 깊은 오수에 빠졌다.

의지하던 지팡이는 옆에다 걸쳐두고 깊은 잠에 빠진 할아버지.

산중 너른 반석 위에서 세상모르고 오수에 빠진 할아버지는 혹시 신선이 아닐까?

 

 

 

 

얼마 걷지 않으니 바로 눈 앞에 천전리각석이 나타난다.

너비 9.5m, 높이 약 2.7m의 인위적으로 다듬은 듯한 바윗면에 조각이 가득하다.

바위면은 앞으로 약 15도 정도 기울어졌고 햇볕이 잘 들지 않는 곳에 위치했기 때문에

자연적인 풍화로부터 비교적 잘 보존될 수 있었다고 한다.  

 

조각은 신석기시대부터 신라시대까지 여러 시대에 걸쳐 새겨졌는데

상부에는 주로 신석기 시대에서 청동기 시대에 걸쳐 이루어진 조각이 있다.

사람 형상과 함께 사슴을 포함한 짐승, 뱀과 새, 물고기 등의 형상이 있는데

새겨진 물고기 중 일부는 날이 선 지느러미가 마치 상어를 연상시키기도 하고

마름모 꼴이나 둥근 모양을 가진 기하학적 무늬도 존재한다.

 

하부의 조각은 주로 신라 초기부터 통일신라에 이르기까지 조각되었는데

선긋기로 그어진 선들과 함께, 기마행렬도, 배가 항해하는 모습, 인물 등이 새겨져 있고

그 외에 용이나 말, 사슴 등으로 추정되는 짐승의 형상도 보인다.

함께 새겨진 명문(銘文)은 약 800자 이상이 새겨져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는데 확인할 수 있는 글자는 300여 자 정도이다.

신라 법흥왕 때 새겨진 이 명문에는 법흥왕의 동생 사부지갈문왕이 을사년 천전리 계곡을 다녀갔다는 내용의 원명과

기미년 사부지갈문왕의 부인 지몰시혜가 어린 아들과 함께 찾았다는 추명으로 되어 있다고......

 

 

 

 

 

 

 

 

 

 

천전리각석이 있는 각석계곡은 울창한 숲 사이 너른 반석 위로 맑은 물이 흐르는 천혜의 쉼터이다.

 

 

 

 

맑은 물과 너른 반석, 시원한 그늘은 한여름 더위를 식히기 위한 물놀이 장소로도 더할 나위 없이 좋다. 

너른 반석 위에 소나무숲 그림자가 길게 드리울 때 쯤이면

굳이 돗자리를 깔지 않더라도  신선과 같은 오수를 즐길 수 있지 않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Zorro 2014.07.24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적인 장소에도 놀러가고 시원하게 발 담그고 놀기 좋아보이네요^^

  2. BlogIcon 라이너스™ 2014.07.24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멋진데요..
    암각화라니^^

  3.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4.07.24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낮잠을 즐기시는 할아버지의 여유로움이 부럽네요.ㅎㅎ
    갖가지 형상들이 그 오랜세월을 흘러 지금도 볼수 있다니 신기합니다.
    멋진곳 소개 감사 드려요.^^

  4. BlogIcon 릴리밸리 2014.07.24 1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물들의 형상과 기하학적 무늬가 정말 신비롭습니다.
    보존이 잘 되어 있어서 반갑네요.
    신선이 나올 것 같은 각석계곡도 만나고 갑니다.^^

  5. BlogIcon 하늬바람 2014.07.24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날 다녀오면 좋을 듯 하네요
    고운 밤 되십시오

  6. BlogIcon kangdante 2014.07.25 0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천전리 각석이 국보이군요?..
    국보임에도 관리는 웬지 소홀해 보입니다..
    세월의 무개가 전해집니다..

  7. BlogIcon 풀칠아비 2014.07.25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곳에 가서, 천전리 각석도 보고 신선 흉내도 내보고 싶어지네요. ^^

  8. BlogIcon 울릉갈매기 2014.07.25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석위에 휴식을 취하는
    저 노인분이 너무 부러운데요~ㅎㅎㅎ
    덕분에 색다른 곳을 보게되네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9. BlogIcon *저녁노을* 2014.07.25 1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해 보이는군요.

    귀한 보물..잘 보고가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10. BlogIcon 워크뷰 2014.07.25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다녀온 곳을 다시 포스팅으로 보니 반갑네요^^

  11. BlogIcon wigrang 2014.07.25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저 할아버지는 아마도 도인이 아닐까 싶네요 ^^
    이곳 암각화가 국보로 지정된 곳이었군요.
    훼손되지 않도록 잘 관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2. BlogIcon 소심한우주인 2014.07.25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사하네요. 주변 경치도 시원하고 좋네요.

  13. BlogIcon 용작가 2014.07.28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담그고 싶어지네요. ^^ ㅎㅎ

  14.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4.07.29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에 이런곳이 있내요+_+ 한적하니 정말 유유자적이라는 표현이 딱 어울리는 곳 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