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경북 청도 읍성 바로 옆에는 특이한 돌구조물이 남아 있는데
무언가 하고 자세히 살펴보니 석빙고이다.
돌뼈다귀만 남은 석빙고는 우리나라에서 보기 힘든 형태의 유적.
우리나라의 석빙고는 현재 경주,청도를 비롯하여 창녕,안동,현풍,영산 등에 6기가 남아 있고

북한에는 해주에 1기가 보존되어 있다고 한다.




이 중 청도군 화양읍 동천리에 있는 석빙고는 지금까지 남아있는 석빙고 가운데
경주 석빙고(보물 제66호) 다음으로 큰 규모이고 쌓은 연대도 오래된 것이다. 





흙으로 다 뒤덮여 있고 입구 문만 보이는 경주 반월성 석빙고만 보아오던 내게 청도 석빙고는 신선한 충격이었다.





멀리서 보니 마치 로마 시대 유적지와도 같은 느낌을 주어서
목조 건물 일색인 우리나라 여타 문화재에 비해 무척이나 색다른 인상을 안겨 주었다.


 


석빙고의 입구 왼쪽에는 석비(石碑)가 서 있는데 앞면에는 공사에 동원된 인원수·쓰인 자료·비용 등을 기록해 놓았고

뒷면에는 비를 세운 날짜와 함께 관계된 사람들의 이름을 적어놓았다.
그 중에 '계사(癸巳)년'이라는 기록이 있어 조선 숙종 39년(1713)에 만들어진 것으로 짐작된다.





석빙고는 현재 양쪽 벽을 이어주던 반원 아치 형태의 홍예(虹霓)가 4군데 남아있을 뿐 천장은 완전히 무너져 불완전한 상태이다.





내부는 동·서로 뻗은 긴 구조로 서쪽에 출입문을 두었다.





출입구 아래 쪽에 난 계단을 따라 안으로 들어가면 경사진 바닥이 보인다.





가운데에는 물이 빠지는 길을 두고 동쪽에 구멍을 만들어 석빙고 밖의 작은 개울로 물이 빠지도록 하였다.





환기 구멍을 뚫어 놓았던 것으로 예상되지만 현재는 어디인지 찾을 수가 없다.






비록 지붕이 없고 뼈대만 앙상히 드러나 햇빛과 바람이 수시로 드나드니 석빙고로써의 기능은 상실한지 오래이지만

경주 석빙고와 달리 안이 훤히 드러다 보이고 아래로 내려가 자세히 살펴 볼 수도 있으니 좋다.





한여름에 이 석빙고로 내려서면 지상과는 확연히 다른 온도차를 느낄 수 있다고 한다.

겨울에 강에서 떠온 얼음을 여름까지 보관했다는 석빙고의 위력을 느낄 수 있는 부분이다.





초등학교 다니던 어릴적에 날씨가 많이 더우면 석빙고 안에 들어가서 더위를 피하며 놀다가 학교를 땡땡이치기도 했다며

근처 식당 아주머니께서는 석빙고에 얽힌 어릴적 추억을 신나게 말씀해주셨다.





비록 세월의 풍상으로 많이 허물어졌기는 하지만 자손들에게 잘 물려주어야 할 귀중한 우리의 문화 유산,
청도 석빙고는 보물 제 323호로 지정되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신려울 2009.06.24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학교때 수학여행을 이곳으로 갔었는데 많이 변한건지. 도통 사진을 보아도 모르겠네요..

    • BlogIcon 루비™ 2009.06.24 2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아마도...
      중학교 때 수학여행으로 가신 곳은 경주 석빙고인 듯 합니다.
      청도로는 도무지 수학여행을 가지 않거든요...^^

  2. BlogIcon 따스아리 2009.06.24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 초등학교때 경주 석빙고 가 보았던 기억이 나네요~ ^^
    정말 경주 석빙고와는 많이 다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보내시고요 ^^

    • BlogIcon 루비™ 2009.06.24 2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경주 석빙고는 홍예 위에 흙을 덮어서
      동산처럼 많들어 놓았으니 이것보다는 훨씬 원형에 가깝답니다.
      대신 이곳은 안에 들어가 볼 수 있지요.
      좋은 하루 되세요~

  3. 꽃기린 2009.06.24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해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4. BlogIcon pennpenn 2009.06.24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규모가 상당히 크군요~
    위 무지개 덮개도 인상적입니다.

  5. BlogIcon *저녁노을* 2009.06.24 1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도에도 석빙고가 있었나 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암만~ 우리의 문화유산 잘 보존해야지요.ㅎㅎ

  6. BlogIcon 세미예 2009.06.24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빙고가 있었군요. 조상들의 생활의 지혜 대단하고 감탄스러울 지경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 BlogIcon 루비™ 2009.06.24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겨울에 강에서 떠서 넣어둔 얼음이
      여름까지 녹지 않았다고 하니 정말 신기하지요.
      조상의 지혜를 볼수 있는 부분이네요.

  7. BlogIcon 왕비 2009.06.24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운데 수고가 많으셔요..멋진 사진 잘 보고갑니다..
    전 딸아이가 아퍼서..심난한 하루네요..

  8.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6.24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들어가 볼수도 있는건가요? 오호 ~ +_+
    청도에도 석빙고가 있군요. 생각보다 규모가 크지는 않내요.. 어떻게 저렇게 돌을 쌓아 놓았는지 참.. 신기합니다.

  9. BlogIcon 솔이아빠 2009.06.24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저돌 떨어질까봐 못들어 갈꺼 같아요 ㅠㅠ 소심쟁이

    • BlogIcon 루비™ 2009.06.24 2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엄청나게 무거운 돌들이 하늘에 무지개 다리로 있으니...
      정말 신비로운 건축술이더군요.
      인터넷 자료를 보니 어떤 아이가 저 무지개 모양의 돌 위에 올라가서
      사진을 찍은게 나오더군요 ...ㅎㄷㄷ

  10. BlogIcon 국민한대 2009.06.24 1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때 잠깐 가본기억이 나는데.
    그때보다 좀 더 썰렁해진거같네요..

  11. BlogIcon 김천령 2009.06.24 1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부 무너졌지만 당당한 자태는 여전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12. BlogIcon blue paper 2009.06.24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해도 왠지 서늘한듯 하네요 ^^

  13. BlogIcon DuTa 2009.06.24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무척 덥네요..
    석빙고가 그리워지는 날에 딱 알맞는 글이네요..

    • BlogIcon 루비™ 2009.06.24 2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늘 주차시켜놓은 차에 탔다가
      핸들이 뜨거워 한참 동안 잘 못 잡았어요.
      정말 시원한 얼음이 그리워 지는 계절이 되었어요.

  14. BlogIcon 털보아찌 2009.06.24 1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빙고가 경주에만 있는줄 알았더니,청도에도 있군요.

  15. BlogIcon 라이너스™ 2009.06.24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도에도 석빙고가 있군요.
    대구 다녀오는 길에 청도가 늘 보이던데
    언제한번 들러봐야겠단^^

    • BlogIcon 루비™ 2009.06.24 2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청도에 생각 외로 볼 것이 많더군요.
      운강 고택, 선암 고택, 선암 서원,만화정,내시고택,석빙고,척화비,읍성...헥헥...거기다 와인 터널까지...
      작은 지역에 볼 것이 널려 있더군요.
      꼬옥 들려보시길...^^

  16. BlogIcon 짧은이야기 2009.06.25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 말로만 듣다가 이렇게 자세한 설명과 함께 보니 신기해요.

  17. BlogIcon 라오니스 2009.06.25 0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빙고가 경주에만 있는 줄 알았는데, 다른 지역에도 많이 있군요...
    더운 여름날까지 얼음을 보관하는 조상님들의 지혜에 다시한번 놀래봅니다...ㅎㅎ
    좋은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18. BlogIcon 소나기♪ 2009.06.25 1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빙고!!
    어릴적 소풍으로 가곤 했었죠. 정말 오랫만에 들어보는 단어..ㅎㅎㅎ
    정겹네요.

  19. BlogIcon 네코T 2009.06.26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청도군요 ^^

    제 고향이 대구라서 그런지 너무 정감있는 사진이네요~

    옛날 조상님들의 지혜를 엿볼수있네요!^^

  20. BlogIcon montreal florist 2010.01.19 05: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대한 돌 냉장고군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