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경산시 하양읍 동서오거리에 주인이 적접 수제 순대를 만드는 식당이 있다고 해서 찾아 보았다.

대구에서 경주 포항간  국도변에 위치한 순대맛집 식당의 이름은 청암순대.

 

 

 

깜빡 잊고 가게의 전경을 찍지 않은지라 가게 모습은 패스하고......9,000원 짜리 순대정식을 시켜 본다.

 

 

 

 

손님이 엄청 많은데도 불구하고 음식은 금방 나온다. 한상에 그득 차려진 순대정식.

메인 요리인 순대 1인분과 돼지 편육, 그리고 장아찌 6종에다 콩나물 장아지, 무장아찌, 소스. 된장, 양념장, 마늘, 새우젓 등이다.

 

 

 

 

김치와 깍두기는 먹고 싶은 만큼 덜어서 먹을 수 있게 준비되어 있다.

 

 

 

 

이집에서 자랑하는 효소로 담든 무장아찌와 콩나물 장아찌는 순대와 같이 먹으면 느끼함을 잡아준다고.


 

 

 

두부, 땅콩, 깻잎 등 장아찌 6종이 한 그릇에 담겨져 나오는데

순대 위에 얹어 먹으면 순대의 느끼한 맛을 중화시키는데 도움을 준다.

 

 

 

 

돼지 편육(머릿고기)은 그냥 먹으면 꼬들꼬들한데 순댓국에다 넣으면 확 풀어져서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그리고 메인 요리인 순대 1인분. 뜨거운 철판에 올려진 상태로 그대로 식탁 위에 올려진다.

모락모락 올라오는 김과 함게 순대가 지지직거리는 소리 소리가 식욕을 자극케 한다. 

 

 

 

 

다른 집 순대는 갈색인데 청암순대는 베이지색인게 특이하다. 합성착색료가 든 순대보다 색갈이 연하다.

 

 

 

 

순대 하나를 집어 빠알간 소스에 찍어서 먹어보니 오올~~ 순대가 무척 부드럽고 느끼한 맛도 별로 나지 않아서 좋다.

 

 

 

 

그리고 순대 정식에는 순대 1인분과 편육 뿐 아니라 이렇게 순댓국도 기본으로 따라나온다.

 

 

 

 

푹 고은 사골 육수에 청암순대 만의 비법으로 삶아냈다는 담백한 맛의 순댓국이다.

 

 

 

 

근데 순댓국 안에 순대며 내장 등 잡다한 고기가 정말 많이 들었다.

 

 

 

 

원래 순댓국이나 돼지국밥은 돼지 냄새가 나서 별로 안 좋아했는데 이 순댓국은 돼지 냄새가 거의 없어서 먹기가 쉬웠다.

 

 

 

 

밥 공기 하나를 뽀얀 순댓국물에다 투하해서 다 말아본다.

 

 

 

 

한창 배고 고팠던지라 순댓국에 밥을 말아 정신없이 후루룩 먹어 치웠다.

 

 

 

 

순대 1인분, 머릿고기(편육), 순댓국밥까지 다 해치우니 너무 배가 불러 머리가 빙글빙글 도는 것 같다.

순댓국밥은 7,000원이라는데 순댓국밥만 시켜서 먹어도 될 걸......순대정식을 시킨건 무리인 것 같다.

 

청암순대의 제일 마지막 코스는 한쪽에 비치된 효소 식초 음료.(먹는데 정신 팔려 사진도 못 찍었음..ㅋㅋ)

새콤하고 달콤한 효소 식초 음료는 몸에 좋을 뿐 아니라 그 맛이 일품이다.

순대국밥 먹은 후 자칫 느끼할 수 있는 위장을 산뜻하게 마무리 해주는 효소식초음료는 청암순대의 가장 큰 자랑거리인 듯......



청암순대 : 경북 경산시 하양읍 대경로 865 (053-851-0076)

 


여기에 올려드린 맛집에 대한 평가는 필자의 개인적인 견해이며 

모든 리뷰는 전혀 댓가를 받지 않고 작성되었음을 밝혀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릴리밸리 2014.10.31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대가 베이지색인게 특이하네요.
    비가오니 순댓국에 밥말아서 먹고 싶습니다.
    행복한 금요일 되세요.^^

  2.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4.10.31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산은 자주 가는곳이니, 이곳도 곧 들러볼 수 있겠네요. ^^

  3. BlogIcon 울릉갈매기 2014.10.31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곳은 저도 몇번 가본집이죠~^^
    맛집 포스팅으로 할려다가 말았는데
    루비님이 올리셨네요~ㅎㅎㅎ

    10월 마무리 잘하시구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4. BlogIcon 용작가 2014.10.31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포기할 수 없으셨던거였군요!! ㅎㅎ
    군침도는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

  5. BlogIcon 『방쌤』 2014.10.31 1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뜨끈~얼큰한 순대국 한그릇
    땡기네요~
    비가오니까 더 생각나는것 같아요~^^

  6. BlogIcon 레오 ™ 2014.10.31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씨가 썰썰해지니 뜨끈한 탕종류가 생각납니다
    추울 때 한숟갈 푹 퍼서 깍뚜기와 먹으면 캬~ 맛있죠

  7. BlogIcon 악랄가츠 2014.10.31 1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에선 도통 돼지국밥집이 없어 늘 순대국밥으로 아쉬움을 달래고 있답니다!

  8. BlogIcon 무념이 2014.11.01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순대 국밥도 순대도 정말 맛나보여요~
    소주 한잔 함께 하면 캬~ 절로 넘어가겠네요~ ㅎㅎㅎ

  9. BlogIcon pennpenn 2014.11.01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대전문집이네요
    수육도, 깍두기 김치도 맛있어 보입니다.
    11월 초하루를 힘차게 열어가세요~

  10. BlogIcon 오르딘 2014.11.01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대집 잘못가면 냄새나서 못먹는 경우가 있는데
    이집은 정말 맛있겠어요 ㅋ

  11. BlogIcon 목단 2014.11.01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대국 좋아하는데 먹음직 스럽습니다.
    기회가 되면 한번 찾아봐야 겠어요.

  12. BlogIcon 토종감자 2014.11.02 1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저 순대 완전 사랑하는데 이건 특히나 맛나 보여요. 남편이 같이 먹어주지 않아서 친구들 만날때만 먹을 수 있는데, 이 먼 곳엘 언제 가나 싶지만...정말 맛있겠어요. 츄릅

  13. BlogIcon 겨울뵤올 2014.11.02 1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첨엔 다소 빈약하게 느껴졌는데, 순대국까지 나오고, 순대도 식지않게 철판에 나오구.. 괜춘하네용~^^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