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울 한가운데 위치하고 있으면서도 타임머신을 타고 70년대로 돌아간 듯한 곳, 계동길.
지난 여름, 계동길을 걷다가 세월의 흔적이 진하게 느껴지는 2층 양옥집을 만났다.

붉은 벽돌로 견고하게 지어진 2층 양옥집의 이름은 '최소아과'





요즘 보기 힘들게 검은 글자를 반듯하게 새겨넣은 하얀 너무 간판.

마치 60년대 시골 읍내 병원같은 분위기를 풍기는 집이다.





오래 된 병원이라 간판만 남아 있을 뿐이거니 생각했는데 웬걸......
80세 할아버지 의사선생님께서 진료하는 병원이란다.





진료과목은 내과와 소아과.
내부가 궁금하여 병원 문을 살짝 밀고 들어가 본다.
1930~40년대에 지어졌다는 집은 2층으로 올라가는 좁은 계단이며 창틀, 마루바닥들이 모두 세월의 흔적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문을 열고 살펴보니 진료실이라고 쓰여진 1층 현관 앞에 가지런히 놓여진 슬리퍼들.

진료받는 사람들의 기척이 느껴지지는 않지만 지금도 진료를 하고 있는 병원이 분명하다.
현관에서 머뭇거리고 있자니 문 소리를 듣고 간호사 한분이 나와 어떻게 왔느냐고 묻는다.
"저.....내부를 한번 구경할 수는 없나요?" 했더니 죄송하다는 말을 하면서 살며시 문을 닫는다.

맘 같아서는 할아버지 의사 선생님을 만나 인사드리고 대화라도 나누어 보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하고 돌아서면서
대부분의 병원이 현대화되어 내부 인테리어를 화사하게 꾸미고 무한경쟁을 하고 있는 요즈음.
연세 많은 할아버지 의사선생님께서 진료하는 오래된 병원에 찾아오는 사람들이 있을까......하는 걱정을 해보았다.





그런데 얼마전에 이 건물이 매물로 나왔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었다.

북촌마을에 소아과 진료를 받을 아이들이 많지 않아서 병원 운영에 지장을 받았던 것일까?
아니면 할아버지 의사선생님이 이제 더 이상 진료를 하지 못할만큼 기력이 쇠하신 것일까?


오랜 세월 그자리를 지켜온 많은 건물들이 개발, 또는 신축이라는 미명 하에 헐려

식당이 되고, 카페가 되고, 휴대폰 가게가 되는 요즈음
그동안 수많은 아이들의 건강을 담당했던 이 유서깊은 소아과 병원이 없어진다면 너무나 서운할 것 같다.
혹시 할아버지 의사선생님께서 진료를 그만 두고 이 병원이 또 다른 주인을 만나더라도
세월의 흔적을 고스란히 지니고 있는 저 건물을 밀어버리고 새로운 신식 건물을 짓는 미련한 짓은 하지 않았으면 좋으련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07.06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이런곳이 있었네요. 매물로 나왔다니 안타까운 소식이군요.
    정감있는 모습이 잘 보존되었으면 좋겠습니다.^^

  3. BlogIcon 유리동물원 2011.07.06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포에도 저런곳이 있더라구요. ^^

  4. BlogIcon 시골버스 2011.07.06 1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월의흔적을 볼수있는
    골목안 의원 입니다,

  5. BlogIcon 풀칠아비 2011.07.06 1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월의 흔적을 담은 건물이 사라진다면 무지 아쉬울 것 같습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6. BlogIcon 큐빅스™ 2011.07.06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존되었으면 하는데
    돈이라면 무엇이든 하는 세상이라 ㅡ,ㅡ
    그만 두시다니 좀 안타깝네요..

  7. BlogIcon PLUSTWO 2011.07.06 1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층창문으로 들어오는 햇살이 참 눈부시게 따뜻할거 같은데....
    세월의 흐름을 이기지 못하고 매물로 나왔다니...이곳에 추억을 간직한 분들에겐 안타까운 소식이네요...
    루비님 오늘도 멋진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8. BlogIcon 용작가 2011.07.06 14: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할아버지 의사선생님을 못뵙고 나온게 못내 아쉬웠겠습니다...
    저도 루비님의 생각에 공감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9. BlogIcon 내영아 2011.07.06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적 외할머니따라 병원에 다니던 기억이 납니다. ㅎㅎㅎ
    그나저나 전 개인적으로 수리보수정도는 추천할만하지만 리모델링안했으면 좋겠네염ㅋ

  10. BlogIcon 원영­­ 2011.07.06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것이 꼭 좋은 것은 아닌데요..
    낡았지만, 우리의 것이 사라져 가는 세상도 여전히 아쉽습니다.
    원장님 얼굴 한 번 뵜음 좋겠네요.. 어떤 분이신지..

  11. 2011.07.06 1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2. BlogIcon Linetour 2011.07.06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동길 최소아과 안타까운 소식입니다.
    잘 보존되어 다른 기능을 부여받아 현재의 삶을 함께하는 건물로 탄생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13. BlogIcon 미디어리뷰 2011.07.07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느낌 너무 좋은 곳이네요...
    저도 흑석동에 있는 아주 오래돼보이는 병원에 급하게 간적이 있는데
    완전 할아버지가 주사 한방 놔주셨는데 바로 좋아졌어요
    역시 연륜이 대단하구나라고 생각했습니다 ^^

  14. BlogIcon 오세완 2011.07.07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래되고 정감어린 병원입니다.
    예전엔 저런 병원이 많았었는데...
    대형 병원에 밀려 없어지는게 안타깝습니다.....

    우리 친구 아버님도 저 근처 어디에
    홍치과라는 병원을 하셨었는데
    너무 비슷 하군요.

    장마철 루비님 건강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일이 많으시길 바랍니다~~~

  15. BlogIcon 라떼향기 2011.07.07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비님 많이 안타까우셨겠네요..
    정말 요즘 병원과는 뭔가 많이 달라 보이네요..
    저기 가면 병원이라도 정이 느껴질것 같은 분위기입니다..

  16. BlogIcon 주영이아빠 2011.07.08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이런곳이 많이 보존 됐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대구에도 제가 가끔 가던 내과가 있었는데 마찬가지로 이런 동네 의원이었지요.
    한국전쟁에도 참전하셨다던데 몇년전에 결국 문닫고 지금은 사라졌네요.
    저기 문앞 계단에 앉아서 쉬었다 가고 싶습니다. ㅎㅎ

  17. 칼스버그 2011.07.08 17: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가 매물로 나왔군요...
    계동의 명물중 하나인데 이 자리도 곧 사라질 것만 같네요...
    간호사분께서 루비님을 몰라뵙고 ..
    헐~~~

  18. BlogIcon 석천 2011.07.08 2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엔 정소아과~서울엔 최소아과군요~^^

  19. BlogIcon 목단 2011.07.09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향마을 이름하고 똑같넹...ㅎㅎ
    소박함이 물씬 묻어나는군요.
    서울에 까지 달려가는 포스팅 정신..
    감탄~~~^^

  20. BlogIcon 비바리 2011.07.10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에 정소아과도 한번 가보고 싶었는데
    서울에도 이런 곳이 있군요.

  21. 아름다워 2016.01.31 1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우리나라병원들 인테리어에 꾸미는것에만 열중하고 의사나 간호사들은 하나같이 연예인급외모의 의료진들만 널려있으니 ㅡㅡ;;;; 차라리 저같으면 저렇게 시설낡은 병원에서 진료받고 싶어지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