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날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KBS수목 드라마 '추노' 에서는 
원손과 함께 새로운 세상을 열기를 원하는
훈련원 판관 송태하(오지호)와 언년이(이다해)가 운주사 와불이 누워있는 곳으로 오고
그들이 향하는 곳을 미루어 짐작한 이대길(장혁)과 그 패거리들도 운주사로 급한 발걸음을 재촉하는데......



그들이 지나는 천불 천탑의 신비한 가람 운주사 산자락에는 칼로 도려낸 듯한 커다란 원반형 석재가 여기저기 놓여 있어 눈길을 끈다.



누워 있는 커다란 원반형 석재는 모두 일곱개. 이 석재들을 자세히 살펴보면 북두 칠성의 배열 상태로 놓여 있다는걸 알 수 있다.



그림에서 보여주는 것처럼 이 원반형 석재들은 마치 북두칠성이 지상에 그림자를 드리운 듯한 모습인데
석재의 배열 상태와 원반 지름의 크기는 북두 칠성의 방위각이나 밝기와 매우 흡사하여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하늘에 떠 있는 수많은 별 가운데 유달리 우리의 눈에 띄는 북국성과 북두칠성.
북극성은 길 잃은 사람에게 방향을 알려주는 나침반이 되고 북두칠성은 국자와 같은 모양으로 우리에게 친근감을 주고 있다.



특히 북두칠성은 민간신앙인 '칠성 신앙'으로 우리 민초들의 삶에 더 밀착되어 있었는데
사찰에 가면 흔히 볼 수 있는 칠성각은 우리나라 사람들의 북두칠성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대변해 주기도 한다.
언뜻 보면 원반형 7층 석탑의 옥개석으로 보이기도 하는 이 원반형 석재들은 
칠성 신앙의 조형물인 북두칠성석으로 보는 관점이 더 신빙성있게 대두되고 있다. 

언제....누가...어떻게 축조한지도 모른채 '미스테리'로 남아 있는 천불 천탑의 가람 운주사...
칠성 바위 역시 누가 언제 이렇게 커다란 원반석을 칼로 자른 듯이 잘라 이곳에 갖다 놓았는지....
무엇을 하기 위해 이곳에 갖다 놓았는지......전혀 알려진 바가 없고
운주사에 대해 풀리지 않는 궁금증은 더욱 깊어져갈 뿐이다.




추노 촬영지 관련 포스트 추노의 시선을 따라 찍은 아름다운 병산서원
                                                                    추노 촬영지로 떠오르는 영주 선비촌                                      
                                 추노 촬영지 운주사의 소박하고 엉뚱한 석탑
                                     추노 촬영지 운주사 칠성바위의 미스테리
                                              추노 촬영지 하회마을 부용대의 신비한 물안개 
                           추노 촬영지 안동 하회마을 부용대
                                      추노 촬영지 운주사의 와불과 소박한 석불
                                                 추노 대길,태하,철웅,최장군 한판대결지 소수서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멀티라이프 2010.02.12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저런 둥그런 것들이 북두칠성모양으로 있다니 ㅎㅎ
    신기하네요~
    저 미스테리를 누군가 풀어주기를 기다려야 겠군요 ㅎ

  2. BlogIcon 김천령 2010.02.12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주사는 아직도 난해함이 있는 수수께끼를 안고 있는 사찰이더군요.
    잘 보고 갑니다.
    설 잘 쇠시구요.

  3. BlogIcon 달려라꼴찌 2010.02.12 1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헛....그런 미스테리가 숨어있다니...놀라운데요 ^^

  4. BlogIcon pennpenn 2010.02.12 1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걱~ 이런 미스터리는 처음 알게 되네요~

  5. BlogIcon 요달공주 2010.02.12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그렇군요..

  6. BlogIcon 김치군 2010.02.12 2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 이런 것이..ㅎㅎ..

    드라마에선 그냥 스쳐지나갔었는데요 ㅎ

  7. BlogIcon 모피우스 2010.02.12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선조들의 숨겨야만 할 중요한 이야기가 담겨져 있는 것이 아닐까요...

    그나저나... 예리함이... 대단합니다.

  8. BlogIcon 바람될래 2010.02.15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번주에 추노를 보지 못해서
    이곳 장면을 보지 못했는데요..
    이런 신비로운 돌도 있었네요..
    재방보고
    루비님이 쓰신글을 생각한다면 더 재미있을거같아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