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라스베가스 여행을 마치고 LA로 돌아오는 길에 칼리코 은광촌을 들리게 되었다.
칼리코는 한 때 은광촌으로 1881년부터 많은 양의 은과 붕사를 생산하던 곳이었으나
그 후 수지가 맞지 않아 1907년에 폐광이 된 곳이다.


 폐광 후 사람의 발길이 끊어셔 거의 유령의 도시가 되다시피 한 이 곳은
 1951년 Walter Knott란 사람의 개발로 다시 살아나게 되었다.
 폐허가 되어 방치되었던 이곳을 옛 모습 그대로 복구하기 시작한 것이다.
 당시에 있던 관리 사무소,우체국, 술집,극장등 당시 건물이 그대로 재현되었는데 
 이를 보기 위해 많은 미국인들이 모여들고 있어 지금은 당시보다 더 수입이 많은 마을이다.
 이른바 미국판 민속촌이라고 할 수 있는 곳.   

 칼리코 입구에 들어서니 썰렁하기 이를 데 없다.
광산촌이라 그런지 모든 집들이 다 판자집 수준이다.
우리 나라 민속촌은 여기 비하면 아주 아기자기한 편..... 

 입구에서 주차요원이 카우보이의 차림으로 우리를 맞이하였다.
가죽 카우보이 모자에 가슴에 탄창까지 두른 모습이 포스가 넘친다.
 카메라를 들이대니 멋진 모습으로 포즈를 잡아주었다.

 

 집들은 다 어설픈 서부 개척시대의 목조 건물이라 초라하기 이를데 없고
나무와 진흙으로 대충 얼기설기해서 만든 집이 대부분이다. 


 술집 앞이었던가......지붕 위의 남녀 조각상이 이채로웠다. 

 목조 건물이 많은 은광촌인지라 소방서의 역할은 더욱 귀중했을 듯....

 술통이 놓여있는 술집앞에서는 육두 문자를 섞어 쓰면서 총잽이가 걸어나올 것 같았다. 

 술집 앞에 놓인 오르간 앞에 앉은 할아버지가 포스터의 민요를 연주하며 흥얼거리고 있었다. 

식사와 음료를 파는 카페는 이 마을에서 제법 고급으로 보인다. 

 메인 스트리트라고 해봐야 썰렁하기 이를 데 없다. 

 은을 채취하던 당시의 도구들이 재현되어 있는데 암석을 부수어서 물과 함께 흘러보내어서 은을 채취한다고 한다.

 아이들이 사금 채취 방법을 이용하여 열심히 은을 찾아보고 있는 모습이 보였는데
아직도 이런 방법으로 채취하면 소량의 은을 얻을 수 있는 것 같았다.
사금 채취업자 또한 폐광에서 방금 걸어나온 것 같은 차림이다. 

 광도에서 광석을 실어나르던 웨건도 길 가운데 전시되어 있고....

 그 당시에 타던 마차에는 많은 사람을 태워 닳은 세월의 흔적이 역력하다. 

 

 칼리코는 정말 어설픈 민속촌이었지만 미국 사람은 너무나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보존하고 있었다.
짦은 역사를 가지고 있는 그들인지라 우리 같으면 소흘히 여길 유적이나 유물도 아주 귀하게 보존하는데
반만년의 역사를 가졌다고 자랑하는 우리는 재개발이라는 미명하에  
우리의 살아온 흔적을 너무나 쉽게 밀어버리는 것을 본다.

자랑스러운 것이든 자랑스럽지 못한 것이든
우리가 살아온 흔적은 너무나 귀중한 것인데도 불구하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솔이아빠 2009.06.10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우보이 아저씨 너무 멋져요. ^^; 사진도 너무 좋구요. 좋은하루되세요.

  2. BlogIcon pennpenn 2009.06.10 0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3년전 그 모습 그대로네요~
    잘 보고 갑니다.

  3. BlogIcon 테리우스원 2009.06.10 1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색적인 풍경이 아름답군요
    오늘도 즐거우시고 평화로우시길

    행복하세요! 사랑합니다!!

  4. BlogIcon 따스아리 2009.06.10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런 풍경 너무 좋습니다. 제가 동경하는 풍경인데 ㅎㅎ
    너무 가보고 싶어지네요~
    오늘 하루도 잘 보내시고요~

    • BlogIcon 루비™ 2009.06.11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런 풍경 좋아하시는구나..
      광활한 서부를 말타고 달리는 건 저도 무지 동경하는 건데
      실제로 해보면 금방 힘들어 포기하겠지요?

  5.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6.10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국인 들이 우리나라에 와서 보고 가장 놀라는것 중에 하나가 .. 옛것이 거의 보존이 안된 서울의 모습 이랍니다.. ㅎㅎ
    있는것도 밀어 버리고..
    참 한가롭지만.. 멋진 관광이 될수 있을것 같은데요?^^
    저런 방법으로 은도.. 채취가 가능 하군요. 처음 알았습니다.

    • BlogIcon 루비™ 2009.06.11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국은 나라의 역사가 짧은지라
      우리가 보면 별것 아니게 생각되는 유적도 잘 보존하더군요.
      우린 천년 넘은 유물,유적도 대충 관리하는데...

  6. BlogIcon 라오니스 2009.06.10 1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부영화가 생각나는군요... 총도 좀 쏴주고...팡팡..^^
    마지막 한마디가 팍 와서 꽂히네요...
    우리들이 허물고 부수고 새것만 좋아하는 것은 아닌지 생각해봅니다...

    • BlogIcon 루비™ 2009.06.11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새것을 좋아하다보니
      건강에 좋은 황토집들을 다 부수어 아파트를 짓고
      그 이후에 황토 찜질방으로 다시 건강을 찾으러 가는 헤프닝이....

  7. BlogIcon 라이너스™ 2009.06.10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곳이네요.
    마지막말 완전공감입니다
    우리나라도 각성했으면 하는 바램이^^

    • BlogIcon 루비™ 2009.06.11 0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재개발이라는 미명하에 우리의 살아온 흔적을 일시에 밀어버리는 정책만은 펴지 않았으면 합니다.

  8. BlogIcon 대한민국 황대장 2009.06.10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찍으로 가기에는 제격인것 같네요
    처음에 두번째 사진보고 카우보이 주차원이 인형인지 알았다는 ;;;

  9. BlogIcon 솔소리 2009.06.10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야의 무법자가 튀어 나올 것 같은 그런 풍경?!
    사람사는 곳 어디든지 추억과 과거는 있는가 봅니다.
    잘보고 가요!!

  10.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6.10 2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옛날 영화에서 보던 모습들이네요 ~ ㅋㅋㅋㅋㅋㅋ

    따라다라다 ~ ~ 왕왕왕 ~ ~

  11. BlogIcon mami5 2009.06.10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의 한장면 같아요~~^^*
    즐감이네요..
    루비님 편안한 시간이되세요..^^

  12. BlogIcon 김치군 2009.06.10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서.. 쌍권총 들고 돌아다녀도

    될 거 같은 느낌인데요 ㅎㅎ

  13. BlogIcon 미자라지 2009.06.11 04: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참 서부영화 많이 봤던 때가 있었는데...
    그때가 생각나게 하네요..^^

  14. 흠ㅋ 2009.06.15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재 이민생활하구 있는데요ㅋ여기가본지가 딱 일년이 되었네요,,엄마가 여길 너무 좋아하셨죠ㅋ뭐랄까,,고요함과 적막함의 조화랄까..미국사람들에게는 중요한 의미를 뜻하기도 하죠;;스스로 개척해나간다는 선조들의 가치관이랄까;;누구에게도 의존하지않는 개척정신은 미국문화의 뿌리에서 부터 파생되었구요..식민지 시대 영국의 지배에 벗어나는 것부터 유래되어, 이러한 문화가 유럽과는 구분짓는 '독특한' American culture가 만들어졌지요;참..이 곳 칼리코는 개척시대 경저젝 희망(?)으로 상징화되었다고 들은 기억나는데 확실하진 않네요ㅋ암튼, 좋은 정보잘 보고 갑니다ㅎ

    • BlogIcon 루비™ 2009.06.16 16: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국에 사신다구요...반갑습니다.
      우리가 보기엔 별로인 것 같이 보이는데
      미국인들은 그토록 중요한 의미를 갖는군요.
      그런 점을 우리도 본받았으면 합니다.

  15. BlogIcon Bacon™ 2009.06.24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에 이런 곳들이 참 많은 것 같아요. @_@
    저도 이번에 몇 곳 들렸다는..;;
    나중에 포스팅하고 트랙백 좀 달아야겠습니다..;;

  16. BlogIcon Bacon™ 2009.07.06 1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번에 말씀드렸던 포스팅 올리고 트랙백 달았습니다. @_@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