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리나라 국보 1호는 숭례문, 보물 1호는 흥인지문. 그러면 사적1호는?

국보 1호나 보물1호를 모르는 사람은 별로 없겠지만 사적 1호에 와서는 누구나 대답이 막힐 듯 한데

역사상 중대한 시설이나 그 자취를 이르는 사적(史) 1호는 바로 경주 남산자락에 위치한 포석정지(鮑石亭址)이다.


 

경주 톨게이트를 통해 고속도로를 빠져나와 오릉네거리에서 우회전하여 삼릉쪽으로 가다보면

왼쪽에 포석정지가 나타나는데 제법 너른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면 바로 포석정지 입구에 다다를 수 있다.

포석정지 바로 옆으로는 남산으로 오르는 등산로도 자리잡고 있어서 등산객들이 자주 이용하는 곳.

 

 

입구문을 통하여 경내로 들어서면 바로 우거진 나무 아래 자리잡고 있는 포석정을 만날 수 있다.

 

 

포석정은 의외로 그 규모가 별로 크지 않다. 양 옆에 서 있는 고목들이 훨씬 더 웅장해 보일 정도로 조촐한 규모이다.

현재 정자는 남아 있지 않고 풍류를 즐기던 물길만이 남아 있다.

 

 

 다듬은 화강석으로 만들어진 22m의 물길은 전체적인 형태가 전복 껍질 둘레와 같은 모습을 하고 있는데

 높낮이의 차를 5.9cm정도로 두어 서서히 흘러가면서 속도가 완만해지도록 되어 있다.

 

 

좌우로 꺾어지거나 굽이치게 한 구조에서 나타나는 물길은 오묘하게 뱅뱅 돌며 흐르게 되는데

물의 양이나 띄우는 잔의 형태, 잔 속에 담긴 술의 양에 따라 잔이 흐르는 시간이 일정하지 않다고 하니

 

그 특이한 형태의 시설은 세계에서 그 예를 볼 수 없는 그야말로 신라인의 독창적인 작품이라고 할 수 있겠다.

 

 

 원래는 남산 계곡에서 물이 흘러 내려오는 곳에 돌거북이 있었고

그 입으로 물이 나오도록 되어 있었다고 하지만 지금은 남아 있지 않다.

 

 

 

여고시절 역사 시간에 포석정에  대해서 설명하시던 역사선생님께서는

통일신라 말기 제55대 경애왕이 이곳에서 군신들을 모아놓고 술잔을 돌리며 흥청망청 연회를 벌이다가

후백제의 견훤에게 잡혀 자결하고 왕비를 비롯한 궁녀들은 견훤의 노리개가 되었다는 얘기를 해주셨다.

이후 마지막 왕인 경순왕이 세워짐으로 신라는 결국 패망에 이르게 되었다고 말하며

한나라의 왕이 나라를 돌보지 않고 흥청망청 포석정에서 흥청망청 술잔치를 벌렸기 때문에

통일신라는 망할 수 밖에 없었다며 한탄 섞인 이야기를 해주셨던 걸로 기억이 된다.

 

포석정지의 옛 모습(경주 신문)

 

하지만 지금까지도 포석정이 정확하게 언제 어떤 연유로 마련되었으며

 그 주된 용도는 무엇인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고 있다.

다만 포석정 터에 남아있는 포석이 유상곡수연을 하던 유적이라고 한 해석이 설득력을 얻고 있는데

(유상곡수연(流觴曲水宴): 서기 353년 중국의 명필 왕희지가 명사들과 함께 개울물에 목욕하고

모임의 뜻을 하늘에 알리는 의식을 한 후 물 위에 술잔을 띄워 술잔이 자기 앞에 오는 동안 

시를 읊지 못하면 벌로 술 3잔을 마시게 했다는 데서 유래함.)

 

지난 1998년 5월 포석정 지역에서 '砲石(포석)'이라고 새겨진 신라기와편이 출토되어

이를 화랑세기에 나타나는 '포석사(鮑石詞)' 즉 '신주를 모시는 사당'으로 해석하는 견해가 발표되었다.

즉, 이곳이 국가의 안녕을 기원하고 귀족들의 혼례를 거행한 성스럽고도 경건한 장소였다는 해석이다.

 

나라의 운명이 풍전등화와 같은 처지에 놓여 있는데 포석정에 군신들을 불러놓고

왕이 술 마시고 유상곡수연을 즐겼다는 것은 사실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어렵고

나라의 안위를 위한 제사를 지내다 참변을 당했다는 해석이 오히려 설득력을 지닌다. .

신라를 밟고 세워진 고려인의 역사관으로 써진 삼국사기의 기록은 지금 재해석되고 있는 중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온누리49 2013.11.14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보니 포성정지 다녀온지도 꽤 되었습니다
    이 가을에 다시 보려고 했는데
    답사 일정이 갑자기 바뀌는 바람에 또 물 건너갔네요..ㅎ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좋은 날 되시고요^^

  2. BlogIcon kangdante 2013.11.14 0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호는 무엇이든 의미가 크죠?..
    사적 1호가 경주 포석정지군요?..
    경주의 자랑입니다.. ^^

  3. BlogIcon 금정산 2013.11.14 0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초등학교 수학여행에 보고 40년만에 차음 보는 것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루비님

  4.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3.11.14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풍이 아름다울때 꼭 가보려고 했었는데
    또 못가고 말았네요.ㅎㅎ
    상세한 안내, 감사 합니다.^^

  5. BlogIcon 복돌이 2013.11.14 1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윗사진의 파란색과 노란색 너무 좋네요~~
    한 30여년전에 가봤던 기억이 가물가물 하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6. BlogIcon 아톰양 2013.11.14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적 1호라.정말 모르고 있었네요.
    포석정지 기억해두어야겠어요. :-]

  7. BlogIcon 주리니 2013.11.14 1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 과학관에서 포석정에 관한 코너가 따로 있더라구요.
    거기서 메시지 적으면 물가로 띄워져 흐르던데...아 그랬군요? 아직 정리하지 않아서 자세히는 몰랐는데...

  8. BlogIcon Hansik's Drink 2013.11.14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곳 잘 둘러보고 갑니다 ^^
    의미있는 오늘이 되세요~

  9. BlogIcon 둥이 아빠 2013.11.14 14: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과학 다큐(?)에서 포석정을 과학적으로 분석을 했는데요.. 술으 둥둥 떠오르는 구조라고 하더라구요...

  10. BlogIcon S매니저 2013.11.14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안가본지도 참 오래된거 같은데~
    참 좋은 곳이에요~

  11. BlogIcon +요롱이+ 2013.11.14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 곳 너무 잘 둘러보구 갑니다^^

  12. BlogIcon 용작가 2013.11.14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석정에 대해 어렴풋이 알고 있었는데,
    루비님 덕분에 오늘 잘 배웠습니다. ^^

  13. BlogIcon 소심한우주인 2013.11.15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적 1호가 이것이었군요.
    몰랐던 것을 잘 배웠습니다.^^

  14.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3.11.15 2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군요. 포석정, 다시 명명백백, 그 쓰임새가 밝혀지면 좋겠는데요~ 그런날도 오겠죠?ㅎㅎ

  15. BlogIcon 라오니스 2013.11.17 2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는 이긴자의 이야기라고 하니 ..
    선생님의 그 이야기는 진실이 아닐 것 같습니다.. ㅎㅎ
    포석정 가보고 싶네요 .. ^^

  16. BlogIcon 울릉갈매기 2013.11.18 19: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있을때
    우째 한번도 가보지 못했나 몰라요~ㅎㅎㅎ
    게으름이 이럴때 나타나는것 같아요~^^

  17. BlogIcon moreworld™ 2013.11.18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불국사를 다녀왔어요.
    초등학교 수학여행으로 다녀온 뒤 제대로 둘러본 건 처음인 것 같은데 완전히 반해버렸답니다.
    어젠 일 때문에 가게 되었는데 조만간 시간내어서 석굴암이랑 다시 한번 둘러봐야겠단 생각을 했어요.
    참으로 멋진 것들, 그간 너무 일상적이라 잊고 있었던 것 같아요. ^^

  18. BlogIcon Eden 2013.12.19 0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경주 이야기는 루비님이 최고인듯..
    포석정이 사적1호라는 것과 단순히 술먹고 놀던 곳이 아니라는 새로운 내용을 오늘 배우고 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