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메리칸 드림의 최고 집약지이며 지금도 끊임없이 영화가 촬영되는 곳, 헐리우드.
헐리우드는 영화 팬들 뿐에게만 아니라 여행객들에게도 또한 사랑받는 곳이다.  

헐리우드의 상징 '맨즈 차이니즈 극장(Mann's Chinse Theater)'은
1927년에 극장왕 시드 그로맨(Sid Grauman)에 의해 세워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영화관이다. 
중국의 사원풍의 건물에 탑, 사자, 용으로 장식한 이 극장은
1927년 그라우만스 차이니스 극장(Grauman's Chinese Theater)이라는 이름으로 탄생하였다가
1973년에 테드 만(Ted Mann)이 극장을 샀기 때문에 맨스 차이니스 극장으로 다시 이름이 붙여졌다.


이곳은 한달에 2번 정도 Premier를 개최하는데 이날은 할리우드 블러버드(Hollywood Blvd)를 막고
많은 유명인사가 리무진을 타고 레드카펫 위를 걸어 극장으로 들어가기 때문에 많은 스타를 볼 수 있다.
내부의 스크린과 음향효과 역시 최상급이고 관람석이 편할 뿐 아니라 화장실이 매우 화려하다는데.... 난...안 들어갔을 뿐이고...^^



극장 앞에 있는 스타들의 손 모양과 발 모양은 1927년 5월 17일 노마 탤머지와 메리 피크포드, 더글러스 페어 뱅크스 시니어를 초대해
정식 행사를 가진 것이 처음 시작으로 지금은 200명 가까운 명 배우들의 자취가 남아있어
할리우드에서 관광객이 가장 먼저 찾아 기념 사진을 찍는 관광명소이다.



도널드 덕의 핸드 프린팅.....아니 풋 프린팅이구나.....^^ 

맨즈 차이니즈 극장 앞에 운집해 있는 관광객들을 위해서 멋진 분장을 한 남자가 나타나 사진의 모델이 된다. 

특이한 분장으로 모두의 시선을 모았는데 잘 다져진 몸매와 쭉 뻗은 다리는 마사이를 연상케 했다. 

여자 어린이에게 다가가 말을 걸자 무섭게 생긴 모습에 놀라 겁에 질린 어린 여자애는 울음을 터뜨리고 말았다.



맨즈 차이니즈 극장을 중심으로 한 헐리우드 블루버드의 보도를 '스타의 거리(Walk of Fame)'라고 하는데
이곳엔 영화 스타, TV 스타, 유명 뮤지션들의 이름이 새겨진 별 모양의 브론즈 2500 여개가 거의 5km에 달하는 보도에 깔려 있다.
브론즈판에 새겨진 각종 마크는 활동 분야를 나타내는데 촬영기는 영화, TV 세트는 TV,레코드는 음악,마이크는 라디오를 상징한다고.
 
발 바로 아래에 있던 로빈 윌리엄즈의 브론즈를 보니 후크,미세스 다웃파이어, 쥬만지, 패치 아담스,
바이센테니얼 맨, 박물관이 살아있다...등에서 개성만점인 연기를 펼치던 그의 웃는 모습이 떠오르는 듯 했다.

빌리 그래함 목사님의 브론즈도 있는 걸 보니 연예계 유명 인사의 브론즈만 스타의 거리에 있는 것은 아닌가 보다. 



스타의 거리 바닥에 새겨진 추억의 스타 이름을 하나 하나 찾아 보며 걷다 보면 여기저기서 거리 공연들이 이어진다.
이곳 스타의 거리에서 자기들만의 추억을 만들거나 스타가 되고 싶은 꿈을 가진 사람들의 퍼포먼스가 벌어지고 있는 것이다.

스타가 되고 싶은 사람....스타를 만나고 싶은 사람들의 꿈이 이루어지는 곳, 헐리우드...
한민관이 여기 와서 "스타가 되고 싶으면 연락해~!" 하면서 명함을 뿌린다면......
그 명함... 금새 동이 나지 않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dook 2009.05.22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엘에이 살다보니 저도 간혹 들리는데, 평상시에 기대를 너무 많이하고 가면 실망하기 딱이죠. 할리웃 코닥극장의 진 면모는 오스카 시상식에 들어납니다. 구경꾼들이 어마어마하게 몰려서 레드카펫을 지나가는 연예인의 모습을 직접 보지는 못했지만, 시상식 몇시간전에 들려봤답니다. 그때는 구경꾼의 열기만으로도 들뜨게되지요. ㅋㅋ

    • BlogIcon 루비™ 2009.05.22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엘에이 사시는군요.
      오스카 시상식에서 레드 카펫을 밟는 연예인들의 모습을
      멀리서라도 보게 된다면
      와우~ 정말 대단하겠는데요?

  2. BlogIcon DuTa 2009.05.22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스차이니스 극장은 중국인이 건축 한건가요..??

    미국은 자연적 볼거리도 볼거리지만
    볼거리를 창조하고 개척하는게 뛰어난가봐요..
    다른나라에서는 생각하지 못하는 미국만의 문화를 창조하는게..
    아마 다양한 인종의 다양한 생각과
    억압되지 않는 자유로운 사상의 결과로 보이기도하고요..

    헐리우드에 가면 "내일을 향해 쏴라"의 로보트 레드포드를 볼수있을까요...
    제일 보고 싶은..미국 배우인데...
    멋진 주말 보내세요..

    • BlogIcon 루비™ 2009.05.22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극장왕 시드 그로맨이 맨처음 건축했다는데
      건축가가 중국인인지는 아는 바가 없네요.

      로버트 레드포드...
      정말 좋아하는 배우인데
      이제 너무 나이가 들어서 보기가 안습이더군요...^^

  3. BlogIcon pennpenn 2009.05.22 1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곳에 사인이 새겨지는 사람들이 부럽습니다.

  4. BlogIcon 털보아찌 2009.05.22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리우드거리 정말 재미있지요.
    무서운 캐릭터들에게 팁으로 1달러주고 같이 사진을 찍기도 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