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vN의 금요 예능 '알쓸신잡'을 보다하니 경주 '황리단길'이 소개되더군요. 

요즘 경주 여행 오는 사람들이 한번씩은 거쳐 간다는 황리단길.

사실 경주 사람들에게 '황리단길'을 아냐고 물으면 '거기가 어딘교?'하는 사람이 대부분이죠.

경주 사람들에겐 '내남 가는 길'로 통하는 이 길,

도로명으로는 포석로, 지번으로는 황남동, 또는 사정동이 분명한 이 길을 

'황리단길'이라고 부르기 시작한 것은 불과 1~2년 정도입니다.

카페, 베이커리, 맛집, 소품점, 게스트 하우스 등이 갑자기 들어서기 시작한 이곳을

'황남동의 아름다운 길'이라고 해서 '황리단길'이라고 불리운다고 하네요.


이곳은 그동안 유난히도 점집이나 무당집이 많았지요. 

두 집 건너 한 집에 높은 대나무가 서 있을 정도였으니까요.

경주역사문화지구에 속한 황남동, 사정동은 건축에 많은 제한을 두고 있기 때문에

오래 된 집을 개축을 못하고 다른 곳으로 이사가거나 그대로 버려둔 경우가 많았지요.

언제부터인가 이 길에 카페가 하나 둘 들어서고 입소문이 나서 관광객이 몰려들기 시작하더니

이제는 주말이면 한복을 입은 관광객들이 줄지어 돌아다니는 핫 플레이스가 되어 버렸어요.


저는 '사라져가는 골목' 시리즈로 매년 몇번 씩 이곳을 찾아 사진을 찍어오고 있는데

'응답하라 1988' 세트장 같던 이 동네가 올 때 마다 너무나 빠르게 변해가는 모습에 많이 놀라곤 합니다.

홍상수 감독의 영화 '생활의 발견'에서 김상경이 추상미를 무작정 따라가던 황오동 골목도 완전히 사라졌는데

경주에서 마지막 남은 이 옛 동네도 몇년 후엔 추억 속으로 사라져 버리지 않을까요?


동네의 옛 모습이 완전히 변해버리기 전에 자주 가서 기록으로 남겨 놓아야겠네요.

2017년 6월, 어제의 모습과 오늘의 모습이 여전히 공존하고 있는 경주 황리단길 사진 몇 장 올려드립니다. 




















 


Copyright 2017. 루비™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절대강자! 2017.06.28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리단길이 땅값이 거의 10배나 올랐다고 하더군요...
    젠트리피케이션이 염려되는 곳이라고....ㅠ.ㅠ.
    잘 보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흑백사진이 감성충만하네요.. 맛점하세요~~~

  2.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17.06.28 1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멋지네요~~ ^^ "황리단길" 멋진곳인듯요.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3. BlogIcon 히티틀러 2017.06.28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에는 이런 거리들을 ~리단길 이라고 붙이는게 유행인가봐요.
    경리단길, 망리단길, 황리단길ㅋㅋㅋ
    저도 알쓴신잡을 보고 저곳을 알게 되었는데, 땅값이 몇 년새 몇 십배 올랐다는 이야기 듣고 ㅎㄷㄷ 했어요.
    사진을 보니 약간 서촌 느낌도 나는 거 같아요.
    세련된 느낌의 카페며 공방, 편집샵들과 함께 오래된 길거리의 모습들이 공존하는 거 보면요.

  4. BlogIcon pennpenn 2017.06.28 14: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백사진으로 황리단길을 보니
    과거로 시계바늘을 되돌린 듯 합니다.
    수요일 오후를 잘 보내세요.

  5. BlogIcon 베짱이 2017.06.28 2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쓸신잡에 나온 황리단길이네요.

    여기 땅값이 수십만원에서 수천만원으로 올랐다는 그곳이군요.

  6. BlogIcon *저녁노을* 2017.06.29 0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억이 담긴 모습인 것 같습니다.
    흑백사진을 보니...

    잘 보고갑니다.

  7. BlogIcon kangdante 2017.06.29 0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겨움이 있는 길인데
    상업화가 되면서 값도 천정부지로 올랐다죠?..
    웬지 씁스름하기도 합니다..

  8. BlogIcon 모피우스 2017.06.29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발로 인해 점점 옛 모습을 간직한 풍경이 사라지는 것이 아쉽습니다.

    블로그가 좋은 이유는 과거와 현재를 기록하기 때문입니다.

  9. BlogIcon @파란연필@ 2017.06.29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에도 새로운 길이 소개가 되고 있나 보군요...
    흑백으로 보니 뭔가 아련한 풍경이기도 합니다~

  10. BlogIcon 여행쟁이 김군 2017.06.29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백사진으로 보니~ 뭔가 더 향토적이고 좋압입니다^^
    가보고 싶어용

  11.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7.06.29 1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백사진이라 그런가 , 느낌이 더 좋네요.
    알뜰신잡 항상 즐겨보는데 경주편은 아직 못봤는ㄷ..
    보고 , 나중에 경주가면 꼭 가봐야겠네요...

  12. BlogIcon 맛있는여행 2017.06.29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알쓸신잡보다 놀랬습니다.
    너무나도 자주 가는 경주이기에 황리단이 이렇게 변하는 줄도 모르고 있었다는게....
    흑백사진을 올려주셔서 더욱 감성적으로 느끼고 갑니다.
    좋은 날 되십시요^^

  13.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06.30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에 이런 고풍스런 거리가 있었군요..
    기회가 되면 한번 들려봐야 할것 같습니다..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14. BlogIcon *목단* 2017.06.30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리단길 토지가가 고공이라고 하던데요..ㅎㅎ
    옛 풍경을 보니 옛날 중핵교시절 대구 집 골목들 같아요..ㅋ
    루비님은 대ㅅ초 졸인가요?ㅋ

  15. BlogIcon 지후대디 2017.07.02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백으로 담은 황리단길의 모습이 인상적 입니다.
    그나저나 알쓸신잡 생각보다 재미있었습니다. 특히 경주편이 재미있더군요~
    실제 황리단길 사진을 보니 꼭 한번은 가보고 싶어 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