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비틀즈와 함께 영국을 대표하는 아티스트로 손꼽히는 ‘킹스 싱어즈’가 한국에 왔다!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내한 공연을 오면 대부분 서울에서만 공연하고 돌아가는 경우가 많아 지방거주자들은 좋은 공연을 보기 힘든 경우가 많은데 이번에 내한한 킹스 싱어즈는 대구에서도 공연 일정이 있다기에 공연장인 대구 수성 아트피아 홈페이지에 얼른 접속해 보았다.
그런데 공연 소식을 너무 늦게 접한지라 이미 선택할 수 있는 좌석이 몇개 남지 않았다. 거의 제일 마지막으로 티켓 예매를 끝내고 가슴 두근거리며 기다리기를 며칠. 8시에 시작되는 공연에 늦지 않기 위해 서둘러 퇴근을 하고 경주- 대구간 고속도로를 이용해서 수성 아트피아로 향했다.


  
캠브리지대학 킹스칼리지 출신으로 구성된 6인조 남성 아카펠라 중창단인 ‘킹스 싱어즈(The King's Singers)’는
교회 합창곡에서 무반주 양식을 일컫던 '아카펠라(a cappella)'를 대중들이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장르로 발전시킨 전설적인 아티스트이다.

이미지출처 : http://www.kingssingers.com/

1968년에 결성되어 43년간 명성을 이어온 킹스 싱어즈는 클래식을 근간으로 팝, 재즈, 포크, 민속 음악을 비롯해
이 시대를 대표하는 유명한 현대 작곡가들이 헌정한 음악까지
모든 장르의 음악을 전혀 새로운 음악으로 재탄생시켜 들려주고 있는데
그들의 탁월한 음악성과 넘치는 유머와 재치로 인해 클래식 팬은 물론이고 세대를 아우르는 포용력을 가진 독보적인 그룹으로 평가받고 있다.
 


"팝 역사에 비틀즈가 있다면 아카펠라(a cappella) 역사에는 킹스 싱어즈가 있다."
런던 타임즈는 킹스 싱어즈를 최고의 보컬 그룹으로 칭하기도 했는데 필자 또한
앨범 ‘The Beatles connection'에서 수록된 이들의 노래를 처음 듣는 순간 바로 킹스 싱어즈의 골수팬이 되어버렸다.
  
 


1968년에 결성된 ‘킹스 싱어즈’는 그동안 20명의 단원들이 그룹의 전통을 지켜왔는데
현재의 멤버는 데이비드 헐리(카운터테너), 폴 피닉스(테너), 티모시 웨인 라이트(카운터테너),
필립 로슨(바리톤), 크리스토퍼 개비터스(바리톤), 조나단 하워드(베이스)이다.
1990년에 킹스 싱어즈에 합류하여 지금까지 22년 동안 그룹의 카운터테너로 활동하고 있는 데이비드 헐리로부터
2010년에 킹스싱어즈에 합류한 광고회사원 출신의 새내기 조나단 하워드까지.....
멤버들의 나이나 경력도 천차만별이지만 완벽한 화음과 넘치는 재치는 43년간 변함없이 전통을 이어오고 있다.

 
현재까지 발매된 음반만 해도 100 여장에 이르는 킹스 싱어즈는
같은 공연장에서 다시 공연할 경우 같은 프로그램으로 공연하지 않는 것으로 유명한데
대구 수성아트피아 공연의 프로그램을 보면 서울 예술의 전당 공연과도 연주 곡목이 많이 다른 것을 볼 수 있다.
 

대구 공연에서는 1부에는 클래식한 크리스마스 캐롤을 을, 2부에서는 Ob-la-di Ob-la-da, Penny lane, Yesterday 같이
잘 알려진 팝과 아메리칸 캐롤을 적절히 선보여 객석에 앉은 청중들에게 유쾌함과 재미를 더해주었다.

프로그램이 다 끝나고 우뢰와 같은 앵콜 요청에 다시 무대로 등장한 킹스 싱어즈는 제이슨 므라즈의 'I'm Yours' 를 불렀는데
익숙한 전주가 나오자마자 청중들은 너무나 좋아한 나머지 아카펠라 공연에 신나게 박수 장단을 치는 웃지 못할 실수를 저지르기도 했다.
'I'm Yours'를 부른 후 다시 나온 이들은 마지막 앵콜곡으로 우리 가요 '마법의 성'을 불러 많은 청중의 환호와 함께 기립박수를 받았다.
알고 보니 킹스 싱어즈는 1996년에 ‘마법의 성’을 완벽한 하모니로 녹음, 발매한 적이 있어 한국팬에게 더욱 친근함을 주었다고 한다.

 


모든 공연을 다 마치고 행복한 마음으로 연주장을 나서니 로비 한가운데 싸인 데스크가 마련되어 있고
멤버 전원이 준비된 데스크 앞으로 등장하고 있다.
3일 안산, 4일 서울, 5일 대구......하루도 쉬지 않고 투어 공연으로 달려온 이들이 피곤함도 마다 않고 팬 싸인 이벤트까지 준비한 것이다.


운집한 팬들이 카메라와 스마트폰을 들이대자 전직 변호사였던 바리톤 크리스토퍼 개비터스는
우스꽝스러운 표정과 함께 오랫동안 쌍V를 그리며 포즈를 취해주어 둘러선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주었다.
각자 킹스 싱어즈에 합류한 시간도 다르고 하던 일도 나이도 다르지만
자연스러운 유머와 넘치는 재치는 역시 킹스 싱어즈! 라는 감탄을 아끼지 않게 한다.


싸인 데스크에 멤버 6명이 앉자 순식간에 싸인을 받으려는 줄이 더욱 길게 늘어서고
기다리는 줄은 계단을 거슬러 올라가 2층 로비까지 이어졌다.
 


43년 동안 100 장이 넘는 음반을 발매한 킹스 싱어즈.
이날 로비에는 새로 발매된 CD와 DVD도 판매되고 있어 많은 사람들이 CD를 사서 싸인을 받았는데
멤버들은 CD나 DVD는 물론 프로그램의 사진 옆에까지 일일이 다 싸인을 하는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한 시간 정도 진행된 팬 싸인 이벤트 동안 멤버들은 시종일관 웃음을 잃지 않고 한사람 한 사람에게 인사를 건네고 악수를 할 뿐 아니라
프로그램과 CD에 하나 하나 정성스런 싸인을 해주곤 해서 둘러선 팬들은 '정말 매너 좋다'며 감동하곤 했다.


필자도  40분을 줄 서서 기다린 끝에 프로그램과 CD에 싸인을 받을 수 있었다!
오랫동안 음반으로만 들어오던 킹스 싱어즈의 환상적인 공연을 Live로 즐겼을 뿐만 아니라
예상치 않은 멤버 전원의 싸인까지 받게 되다니....!


사람들이 떠나고 조용해진 수성 아트피아를 나서니 시계는 이미 11시를 향해 달려가고 있었다.
칠흙같이 어두운 고속도로를 밤늦게 운전해 돌아오는데도 피로함이 전혀 느껴지지 않았던 너무나 행복한 밤이었다.

    
   


공연 사진과 영상은 찍을 수 없었으므로 팬 싸인 이벤트 현장 영상을 올려드립니다.
아울러 유튜브에서 퍼온 공연 영상도 함께 올려드리니 즐감하시기 바라며......



The King's Singers - 푸른 옷소매(Greensleeves)
 


The King's Singers - 아 목동아(Danny Boy)


The King's Singers -  Blackbird(Beatles)



The King's Singers - 세빌리아의 이발사 서곡(Overture The Barber Of Seville)



The King's Singers - 북치는 소년(The Little Drummer Boy)



The King's Singers - 오 거룩한 밤(O Holy Night)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1.12.09 0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몰랐는데 유명한 가수이군요.
    아카펠라 하면 젊은이들만 하는줄 알았거든요.
    연세가 있어 보이긴 해도.ㅋㅋ
    목소리들은 너무 좋겠네요. 아름다운 아카펠라~

  3. BlogIcon 여강여호 2011.12.09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가장 아름다운 음악을 꼽으라면
    아카펠라...
    어떤 악기보다도 아름다운 ....

  4. BlogIcon *꽃집아가씨* 2011.12.09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좋으셨겠어요^^ 이렇게 공연도 보시고..^^
    거기다가 싸인이 있는 cd까지^^

  5.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12.09 1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열정이 정말 대단하세요.^^
    공연 영상도 아주 즐감했습니다.^^

  6. 어신려울 2011.12.09 1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국을 대표하는 사람들이라면
    예매표는 벌써 매진되었겠군요.

  7. BlogIcon 안달레 2011.12.09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국신사들처럼 보이기도하네요. 멋진공연기대합니다.
    즐거운주말 보내세요

  8. BlogIcon 자 운 영 2011.12.09 15: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카펠라는 늘 들을적마다 신비한 언어 같습니다 ^
    화음이 압권이죠^^ 다들 보이스 칼라가 매력적 이네요^^

  9. BlogIcon may 2011.12.09 1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으로 보고 들으니 더욱 좋군요~
    아카펠라를 넘 좋아하는데 실제 공연은 환상적이었겠어요^^*

  10. BlogIcon Linetour 2011.12.09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 잘 봤습니다. 천상의 목소리 입니다..

  11. BlogIcon 굴뚝 토끼 2011.12.09 1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악뿐만 아니라 팬서비스에서도 보여주는 여유와 유머가 대단하네요.
    멋진 그룹입니다.^^

  12. BlogIcon 금정산 2011.12.09 17: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공연을 대구까지가서 보고 오셨군요.
    대단허십니다.
    엄청 춥습니다 따뜻한 주말 되세요.

  13. BlogIcon 온누리49 2011.12.09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카펠라의 공연은 늘 신비롭죠
    잘 감상하고 갑니다
    축하 고맙습니다. 덕분입니다^^

  14. BlogIcon 별내림 2011.12.09 2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카펠라잘 보고갑니다^넘좋아요~~

  15. BlogIcon 모피우스 2011.12.09 2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아름다운 선율을 듣고 오셨군요. 덕분에 잘 감상하게 되어 감사합니다.

  16. 2011.12.10 04: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BlogIcon pennpenn 2011.12.10 0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까지 원정가셔서 사인까지 받으시고 열정이 대단합니다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18. BlogIcon 주리니 2011.12.10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열정적이십니다.
    게다가 이리 싸인 받을 정도면... ㅋㅋㅋ

    저도 멋진 아카펠라를 들으면 마음이 편안해져 좋던데...
    덕분에 즐감했습니다.

  19. BlogIcon 맛돌이 2011.12.10 1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부럽네요.
    좋으셨겠어요.

  20. BlogIcon 미스터브랜드 2011.12.10 17: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대단한 공연을 보셨네요.
    평생에 한 번 있을까 말까한 추억을 남기셨네요.^^

  21. BlogIcon 워크뷰 2011.12.12 0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을 다시 하나씩 보았습니다
    공연장의 감동이 지금 모니터 너머로 날아 오는군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