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해마다 겨울이 되면 눈 덮인 화진포가 나를 부른다.
처음 화진포에 갔던 몇 년 전 겨울.....
어디가 호수이고 어디가 들판인지 구분도 못할 정도로
새하얀 눈밭으로 뒤덮여 눈 앞에 펼쳐지던 추억 속의 화진포.

동해안 최북단의 화진포는 둘레가 약 16㎞나 되는 아름다운 드넓은 석호이다.
주위에 아름드리 소나무숲이 우거지고 해당화가 붉게 피어
경관이 너무 아름다운 이곳은 사계절 관광객이 끊이지 않는데
바로 옆의 화진포 해수욕장은 바닷물이 깨끗하고 수심이 얕아
명사십리에도 비견되기도 하는 바다이다.



화진포는 김일성, 이승만, 이기붕의 별장이 있던 곳으로 또한 유명한데 호수와 바다가 한데 어우러진 이곳의 환상적인 경치를 접해보면
대한 민국 초기 남북의 최고 권력자들이 왜 이곳을 여름 휴양지로 삼았는지 절로 이해가 간다.

최근에 와서 화진포는 '가을 동화'촬영지로 더 많이 알려져 있다.
인근 속초의 청초호 부근 아바이 마을이 가을 동화의 주촬영지였는데
화진포는 어린 시절 은서(송혜교)와 준서(송승헌)가 해변에서 모래 그림을 그리면서 추억을 쌓던 장면과
드라마에서 가장 인상에 남았던 장면 - 준서가 은서를 등에 업고 해변을 거닐다 은서가 숨을 거두는
라스트씬을 촬영한 곳이어서 연인들의 사랑을 가장 많이 받는 장소가 되었다.  


화진포 바다에서 보면 언덕 위에 하얀 집이 눈에 뜨이는데 바로 '화진포의 성'이라 불리우는 김일성 별장이다.
"김일성 별장이 왜 남한에 있지...?" 하며 고개를 갸우뚱하는 분들에게 사족을 붙인다면
한국 전쟁 이전엔 이곳이 38선 이북, 즉 북한 땅이었다는 것을 기억시켜 드리고
지금도 이곳은 군사 통제 지역인지라 이 지역의 상황은 지도에서 스카이뷰로 확인할 수 없다.  
 

이 건물이 처음부터 김일성 별장이었던 것은 아닌데 일제 강점기인 1937년 일본이 중일전쟁을 일으켰을 때
비행장 부지를 마련하기 위해서 원산에 있던 외국인 휴양촌을 강제 철거키로 결정하고
원산 해변에서 해안을 따라 남으로 약 100마일 떨어진 화진포에 강제 이주시켰는데
당시 선교사였던 셔우드 홀(Sherwood Hall) 박사는 히틀러를 피해 망명해 왔던 독일 건축가 베버(H.Weber)에게
예배당으로 사용할 조그마한 별장 하나를 바다에 면한 암벽 위에 짓게 하였다. 
 

독일에서 건축학을 공부한 베버는 1938년 회색돌로 원통형 2층 건물을 현 위치에 지었는데
화진포 해안 절벽 위의 송림 속에 우아하게 자리잡은 하얀  외관으로 인해 '화진포의 성(城)'이라고 불리우기 시작했다고 한다. 

1945년 이후 이곳을 점령한 북한은 화진포의 성을 귀빈 휴양소로 운영하였는데
한국 전쟁이 일어나기 전 1948년부터 김일성의 가족들은 경관이 매우 뛰어난 화진포의 성을 여름 휴양지로 이용하였고
실제로  김일성의 처 김정숙과 김정일 형제가 이곳에서 머문 적이 있어서 지금까지 '김일성 별장'으로 더 알려져 있다.
 

화진포의 성의 계단을 오르다 보면 계단에 그 당시 흔적이 남아 있는 것을 확힌하게 된다.

계단 중간 쯤에 어린 김정일과 그의 여동생이 집 앞 계단에 앉아 사진을 찍었던 장소가 표시되어 있고
 

계단 바로 옆 축대에 그 당시 사진의 사본이 걸려져 있어 '화진포의 성'의 원래 모습과
김정일의 어린 시절 모습도 볼 수 있었는데 누군지 손톱으로 긁적거려 김정일의 얼굴을 훼손시켜 놓았다. 

계단을 한참 올라가 화진포의 성 마당에 이르니 수심이 깊지 않은 에메랄드빛 바다가 한 눈에 들어온다.
 

절벽 위에 위치한 집이라 마당은 그다지 넓지 않다. 

이 건물은 전쟁 중 훼손되어 1964년 재건축하였는데 외관은 처음과 변함이 없으나
실내는 현재 안보 전시관으로 사용되고 있어서 원래의 모습을 찾을 길이 없는게 매우 유감이다.
  전시관 벽에는 한국 전쟁에 대한 여러 가지 자료가 있었는데 대부분 건성건성 다 지나치고
건축물의 유래...김일성 정권의 수립 과정...등이 있으나 자세히 읽어보는 사람은 별로 없다.

다만 그 당시 방의 모습을 재현한 소품들만이 눈에 띌 뿐인데... 


그 당시 의복과 제니스 라디오에 눈길이 가고.....
 

천정에 달려 있던 램프도 방문객의 시선을 잡는다. 

2층 전시실의 원형 방에 이르면 모두 다 "와아~~~"하고 탄성을 지르게 되는데 창문을 통해 바다 풍경이 그대로 보이기 때문이다. 


'절경'이라는건 바로 이런 경치를 두고 말하는게 아닐까?
창문을 열고 바다로 뛰어내리고 싶은 충동이 드는 곳이다.

 계단을 통해 3층으로 올라가면 옥상으로 연결이 된다. 


옥상 전망대에 올라서면 화진포 호수와 화진포 바다가 한눈에 다 들어오고 망원경으로 자세히 살펴 볼 수도 있다.


건물의 벽 사이로 내다 보고 싶은데 두께가 있어서 쉽지가 않아 벤치 위에서 바다를 바라 보았다. 

화진포성 위에서 내려다 보니 왼쪽의 호수와 오른쪽의 바다가 한눈에 다 들어온다.
호수의 하늘빛 고요함과 대비되는 황홀한 에메랄드빛 바다색은 오랫동안 자리를 떠나지 못하게 하는데
 이 해변의 모래는 조개 껍질과 바위가 오랫 동안 부서져 만들어진
모나즈 성분으로 되어 있어 밟으면 바삭바삭 소리가 나고 개미가 살지 못 하는 모래라고 한다. 

앞에는 화진포 바다.....뒤에는 석호인 화진포 호수.....그 가운데 화진포 콘도가 자리잡고 있는데 이 콘도는 군인 시설이라고 한다.
'좌청룡 우백호'라는 건 이럴 때 쓰는 말이 아닐까? 
 

 오랫동안 한 자리에서 꼼짝않고 슈팅 자세를 잡고 서 있는 아저씨 발견.
아마 바다 한 가운데 섬 '금구도'를 찍는 듯 한데....
박격포 만한 엄청난 망원 렌즈와 무지 비싼 삼각대에 기가 죽은 필자는 몇 장 찍고 얼른 내려 왔다....^^ 

내려오면서 보니 앞 바다에 외롭게 떠 있는 섬 금구도가 눈에 선명하게 들어 온다.
거북이 형상의 금구도는 광개토대왕릉이라고 한다.
 

고구려 연대기에 따르면 광개토대왕 3년(394년) 8월경 화진포의 거북섬에 왕릉 축조를 시작했으며
광개토대왕 18년 8월에 화진포의 수릉 축조 현장을 대왕이 직접 방문하기도 했던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그후 광개토대왕이 서거한 이듬해인 장수왕 3년(414년) 9월 29일 화진포 거북섬에 광개토대왕의 시신을 안장했는데
이곳에 수비대가 왕릉을 지키고 있었고 신라의 군사와 수비대의 잦은 분쟁이 있었다고 하며
문자명왕 2년에는 이곳에서 광개토대왕의 망제를 지냈다는 기록이 있다.

현재 남아 있는 거북섬 성은 2중 구조로 되어 있는데 섬의 정상부인 약 45m 높이의 고지를 중심에 두고
해안선의 자연 지형을 따라 화강암을 이용하여 석축으로 축조하고
성벽 상단은 삭토하여 환도를 개설한 흔적이 200여m 가량 뚜렷이 남아 있으며
산정 부근의 와편과 주초석의 잔해는 사당으로 추정하고 있다.
섬 북쪽의 암석 저지대는 석축 보호벽과 방파성이 약 60m, 높이 170~230m, 3개 구간에 남아 있다.
앞으로 고성군에서는 문화재 전문가의 고증을 통해 원형 복원할 계획으로 있다고 한다.


자신의 유해를 화장하여 동해안에 안장하면 용이 되어 동해안으로 침입하는 왜구를 막을 것이라고 했던 문무왕처럼
광개토대왕도 자신의 숙원이던 남하 정책을 펼치기 위해서 이곳에다 자신의 무덤을 쓰게 한 것일까...?
눈 앞에 서 있는 조그만 섬 금구도가 광개토왕릉이라는 사실을 알고 다시 한번 섬을 바라보니
감포 앞 바다에 서서 문무대왕 수중릉을 바라 볼 때와 같은 격한 감격이 가슴 속에서부터 물밀 듯 밀려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김윤희 2010.01.13 16: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적인 가치가 있는 곳을 다녀오셨네요.
    광개토 대왕릉이 동해에 있다는 걸 정말 첨 알았습니다.
    멋진 글 잘 보고 갑니다.
    화진포성 창문이 정말 멋집니다.

  3. widow7 2010.01.13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년전 가을에 가봤는데, 요즘 도심에서는 볼 수 없는 제비들이 남하하려고 전기줄에 잔뜩 앉아있던 게 기억이 납니다.....여기는 제비가 살 만한 데구나 싶었지요......언제나 저길 또 구경가보나.....

  4. BlogIcon 털보아찌 2010.01.13 1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진포 배경이 너무 멋지네요.
    김일성 별장이 있는것을 처음 알았네요. 아하!

  5. BlogIcon 탐진강 2010.01.13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진포 꼭 가보고 싶어지는군요.
    참 아름다운 해변과 정경입니다.

  6. BlogIcon 제이슨 2010.01.13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화진포 멋진 곳이네요.
    김일성 별장도 구경하고 싶네요.
    아무래도 이번 주말이라도 가봐야 겠습니다. ^^

  7. BlogIcon 해피아름드리 2010.01.13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가본 곳이라 더 정감이 가네요..
    겨울에 가셨나봐요^^....

  8. BlogIcon 따따와 철따구니 2010.01.13 2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래전에 가본 적이 있는데 광개토대왕릉이란 건 몰랐네요 ㅎㅎ

  9. 2010.01.13 23: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우리밀맘마 2010.01.14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진포 정말 멋지네요.
    정말 가보고 싶어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

  11. BlogIcon Mr.번뜩맨 2010.01.14 0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화진포 말그대로 장관이군요. ^ ^
    저런 곳에서 하룻밤 묶는다면 얼마나 좋을 까 싶습니다. 나중에 한번 가봐??ㅋ

  12. BlogIcon 바람될래 2010.01.14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원도 가셔도 이곳을 못갔네요..
    항상 한곳을 빼놓고 온다니간요..ㅡㅡ ^^
    또 가야겟는데요..ㅎㅎ

  13. BlogIcon 안녕!프란체스카 2010.01.14 1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바다 색깔이 저렇게 이뻤던가요?
    우리나라가 정말로 아름답다는것을 새삼 느끼네요^^

  14. BlogIcon 라오니스 2010.01.14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0년전에 멋모르고 가봤던 기억이 나는군요...
    근처에 이승만 별장도.. 어렴풋이 떠오릅니다...
    광개토왕릉 이야기는 처음 듣는데요.. 오~
    놀라운 이야기.. 잘 듣게 됩니다... ㅎㅎ

  15. BlogIcon Kay~ 2010.01.14 2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로만 듣던 화진포~~
    정말 멋지네요!
    특히 앞호수 뒤바다..
    정말 특이한 곳이네요!
    사진을 잘 찍어 올려주셔서 사진으로도 마치 다녀온듯한 느낌이네요!

  16. BlogIcon 오지코리아 2010.01.15 0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아주 좋습니다.화진포 구경 잘 하고 갑니다^^

  17. BlogIcon mami5 2010.01.15 2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저런곳도 있었군요`
    멋진 곳이긴하네요.
    파란바다물이 시원스럽습니다..^^

  18. BlogIcon casablanca 2010.01.19 0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장의 위치를 아주 건축학적으로 잘 위치 시켰네요,
    천혜의 절경을 한눈에 내려 다 볼수 있도록 설계가 잘 된듯 하군요.
    정 말 경치가 장관입니다.^^

  19. 박광근 2010.01.20 14: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저 화진포 해수욕장에서 6년간 인명구조를 했습니다...
    항상 인터넷 상에 올라온 화진포의 개인 블로그를 자주 보는데...
    루비의 정원처럼 정확하게 화진포의 글을 올린겨우는 처음 입니다...
    모든 사람들에게 외곡되지 않고 좋은 정보 올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20. 오호라 2010.01.28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지 멋지네요. 물빛도 황홀하고... 성처럼 생긴 멋진 건물도. 광개토대왕릉이 화진포에 있었군요..

    오늘 몰랐던 사실 많이보고 가네요. 화진포도 여행 계획지에 꼭 넣어두어야겠습니다.

  21. 김수철 2011.06.23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대진 사는데 화진포가 背景이 이리 좋은지 미쳐 모랐네유 金龜도요 광개토대왕릉이 맞습니다 2009년 음력 9월 29일날 제1회 추모제를 단체장님들 모시고 지냈 습니다 많은 觀심 부탁 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