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군대 다녀오고 복직해서 직장 생활 잘 하고 있는 후배에게서 전화가 왔다.
곧 결혼 한다고...그동안 잘 대해 주신 것 감사하다고 그러며 한 턱 쏜단다.
좋아하는 후배의 결혼 소식에 나도 덩달아 기분이 좋아져서 날을 잡고 약속 장소에 나갔다.
첨성대에서 최부잣집 가는 길 오른편에 자리잡은 양지 식당. 

 식당에 도착해서 식당의 외관을 본 나는 약간 어이가 없었다.
이런 넘이 있나....
나는 그 친구가 군대 잘 다녀오라고 거창한 곳에서 밥도 사주었는데
이런 허름하기 짝이 없는 곳으로 하늘같은(!)  선배를 부르다니....
여자들이란 밥맛보다 분위기가 최고인데....
남자들이란 역시 뭘 몰라도 한참 모르는구나...
이렇게 생각하며 식당의 문을 밀고 들어섰다. 

내부는 그나마 조금 나았는데 식당의 방문 위에는 불국사, 반월성....등 유적지의 이름이 그대로 붙어 있었고
경주 유적지의 사진 작품들과 토속적인 실내 장식품들이 여기저기에 널려 있었다.
메뉴는 손칼국수와 콩나물밥인데 후배 말로는 콩나물밥이 아주 맛나단다. 

기다리면서 먼저 나온 시원한 물김치를 숟가락으로 한 숟갈 떠먹어보니 상큼한 맛이 온 몸에 전해진다. 

 

이윽고 나온 콩나물밥...색감이 너무 먹음직스럽다.
당근,미나리,팽이버섯,김채....색색의 잘 썰어진 야채가 콩나물밥 위에 곁들여져 있었다.
특이한 것은 쌈장이이었는데 보통의 비빔밥 쌈장처럼 고추장이 아니고
붉은 고추를 잘게 다져서 갖은 양념으로 되직하게 버무린 양념장이었다. 

식욕을 돋구는 고명들의 아름다운 색감에 반한 우리는 양념장을 넣고 마구 마구 비벼대었다. 

 잘 비벼진 콩나물밥.
콩나물 위에 곁들인 야채가 다 생채이어서 신선할 뿐 아니라
고추장이 아닌 특유의 고추 다데기로 비빈 것이라서 맛이 정말 상큼하다.

 배 부르게 먹고 즐겁게 얘기도 나눈 후 기분좋게 식당 문을 나선 나.
허름한 식당으로 날 불러낸 후배 녀석을 너그러운 맘으로 용서해 주기로 하고
단골집 목록에 이 식당을 슬그머니 끼워 넣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테리우스원 2009.05.20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콩나물 비빔밥
    풍성하고 맛나게 대접한 음식 잘먹고 가오며
    즐러운 시간으로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 BlogIcon 루비™ 2009.05.20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러 저리 슥슥 비벼서 한 입에 쏘옥 넣으면
      한끼로는 왕의 밥상 못지 않을 것 같더군요.

      사랑합니다~! 님도 행복하세요~

  3. BlogIcon Channy™ 2009.05.20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이는군요!!! ^^

  4. BlogIcon 한량이 2009.05.20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격도 저렴하고.. 무엇보다도 색깔이 너무 이쁘네요..

    시원하게 동치미 한잔하고 싶습니다.^^

  5. BlogIcon Yujin Hwang 2009.05.20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정말 이렇게 이뻐도 되나...바로 연습들어가야겠어요^^

    • BlogIcon 루비™ 2009.05.20 16: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노랑,빨강,초록,하양,검정...
      오색이 잘 어울려서 구미를 돋구구요.
      무엇보다 양념장에 모든 비밀이 들어있는 것 같아요!

  6. BlogIcon 왕비 2009.05.20 16: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벼먹음 맛있겠어요..컴이느려 힘드네요..오늘은ㅜ

  7. BlogIcon 탐진강 2009.05.20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저는 저녁을 된장찌게에 밥 비벼 먹었습니다.

  8. BlogIcon mami5 2009.05.20 2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렴한 비빔밥인지라 웰빙이네요..
    전 개인적으로 비빔밥을 무척 좋아라 하는지라 침이 넘어갑니다...^^*

  9. BlogIcon 털보아찌 2009.05.20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그릇 비벼서 퍼먹고 싶네요.

  10. BlogIcon ◀joon.k▶ 2009.05.21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정말 맛깔스럽네요.
    비빔밥류를 무척 좋아하는 저로선..참기 힘든 유혹입니다^^

  11. BlogIcon 산위의 풍경 2009.05.21 06: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가서 식사에 성공한적이 거의 없는데.....맛있게 드셨다니 다행이군요.
    아삭함이 일품이었겠습니다. ^^

    • BlogIcon 루비™ 2009.05.21 1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경주가 음식이 특색이 없잖아요.
      겨우 내세운다는게 쌈밥 정도...
      여긴 관광객 위주의 식당이 아니라서
      경주분 아닌 분들은 잘 모르시더군요.

      상큼한 맛...의 비빔밥이라 할까요?

  12. 비바리 2009.05.21 0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에 경주가면 들려봐야겟군요
    제가 자주 가는 곳인지라 찾기도 쉬울듯 합니다
    지금 안압지 부근에 연잎들이 올라왔나요?

    • BlogIcon 루비™ 2009.05.21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릉원에서 최부잣집 가는 길, 사마소 바로 전에 위치했어요.
      네비에 식당 이름을 찍으면 바로 인도할 듯...

      안압지 연밭에는 이제 연잎이 몇개 정도...
      아직 마니 썰렁합니다.

  13. 꽃기린 2009.05.21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부터 고문이세요^^
    침이 ~~~입맛 다시는 중요...

  14. BlogIcon 솔이아빠 2009.05.21 1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부터 테러네요. ㅠㅠ

  15. BlogIcon DuTa 2009.05.21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빔밥...꿀꺽...
    후배님...눈치도 없이..
    아무리 맛있어도...
    분위기 있고..맛도 좋은 곳으로 모시지..ㅎㅎㅎ
    그래도 맛있게 먹으셨다니..
    2차는 분위기 좋은 곳으로 모시고 갔겠지요..??
    재밌게 읽고 갑니다...

    • BlogIcon 루비™ 2009.05.21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왜 아니겠어요..
      머슴애들이란...ㅋㅋ

      하늘 같은 여자 선배에게 한턱 내면서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에라도 데리고 가야지...ㅋㅋ
      근데 맛은 아주 좋았기 때문에 용서해 줌...^^

  16. 목단 2009.05.21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위기가 워째서 그런데유? 내가 보이 좋기만 하구만도..
    진정한 분위기가 뭔주를 잘 알고 그러낭??
    늙은 아줌들이 주름살 감추려고 은은한 불빛 래스토랑들을 찾던데..ㅋㅋ

  17. 투덜투덜 2009.06.28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블로그보고 두군데나 다녀왔습니다(풀향기,손칼국수) ....^____^점심을 두끼나~~~

  18. BlogIcon Kay~ 2009.08.11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이 글을 분명히 봤는데.. ㅎㅎ
    댓글은 없네요! 요상.. 그러고 보니..
    우연의 일치로 이 식당에 제가 간것이군요! ㅎㅎ

  19. 김미연 2009.12.28 1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너무 실감나요 어떤 카메라를 사용 하는지 자세히 알 수 있을까요?^^

  20. 화랑 2010.05.05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여기 많이 봤는데... 그렇게 맛있는 곳이라니... 몰랐군요...
    꼭 한번 가봐야 할듯

  21. 박기현 2010.06.04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아주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꼭 이번 일요일에는 찾아가봐야 겠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