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기장군 기장읍 대변리......

'대변'이라는 이름의 다소 냄새나는(?) 해안 마을은 전국적으로 유명한 기장멸치의 집산지인데요.
멸치의 성어기인 4월에는 '기장멸치축제'가 열려 최상급의 건멸치를 싸게 살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입안에서 살살 녹는 신선한 멸치회를 저렴한 가격에 먹을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혹자는 '멸치회'라고 하면 "뭐? 멸치회를 먹는다고? 그렇게 작은걸 어떻게 회로 먹냐?"
하면서 생소해 하거나 거부감을 가지곤 하는데 
물 밖으로 나오면 바로 죽어버리는 멸치는 양식을 할 수 없는 어종이라서 
해안 지방이 아니면 쉽게 맛볼 수 없기에 대중화가 힘들어 잘 알려지지 않았기 때문이에요.


하지만 "회 중에서 멸치회가 가장 맛있더라!"라고 말하는 사람이 많을 만큼 

한번이라도 먹어본 사람은 부드러운 그 맛에 반해 자꾸만 멸치회를 찾게 된답니다.





멸치의 고장 대변항 주변에는 마른멸치를 파는 노점이 운집해 있고 주변 식당은 대부분 멸치회를 팔고 있는데요.

7년전 대변항에 왔을 때 멸치회를 맛나게 먹었던 기억이 있는 장군멸치회촌으로 향했습니다.





문앞에 이르러보니 방송에 소개되었다는 안내문이 여러개 붙어 있었는데요.

MBC 아침이 좋다,  생생정보통, SBS 생방송 투데이......등 많은 매체에 소개가 되었고

이 식당의 다른 메뉴인 멸치찌개로는 백종원의 3대천왕에도 출연했다고 합니다.





많은 사인 중에서도 백종원씨의 사인이 눈에 뜨였습니다. 2016년 12월 22일에 왔다가셨네요.





자리게 앉아 메뉴판을 살펴보다가 놀라운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제가 처음 이 식당에 온것이 2011년이었는데 7년이나 지난 지금 가격이 전혀 변하지가 않았네요!



멸치회무침 소, 중, 대가 각각 20,000원, 30,000원, 40,000원이구요.

멸치찌개 쌈밥 소, 중, 대가 각각 20,000원, 30,000원, 40,000원이더군요.

7년이나 지났는데 가격이 오르지 않았다는 사실에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멸치찌개를 먹을까......잠시 망설이다가 그래도 멸치회지! 하면서 멸치회무침 소(小)를 주문했는데요.

얼마 기다리지 않아 반찬과 함께 멸치회무침이 상 위에 떡하니 올려졌습니다.



 

 

 



기본 반찬은 특별한 것이 없었는데요. 양배추, 물미역, 다시마, 양배추, 깻잎, 상추 등 쌈채소 6가지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그런데 상차림에 국이 빠졌더군요. 미역국이나 오이냉국이라도 곁들였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드는 부분이었습니다.





메인은 역시 멸치회무침입니다. 7년전과 비교해서 양도 거의 달라지지 않았네요.



 



 넓은 접시에 높다랗게 쌓아올려진 멸치회무침이 너무나 아름다운(?) 비주얼로 입맛을 자극하더군요.

굵은 멸치의 머리와 뼈를 발라내고 2등분하여 양배추채, 양파, 미나리, 당근채, 풋고추.....등을 넣고 

새콤달콤한 초고추장으로 윤기가 자르르 흐르게 무쳐냈습니다.





멸치회무침 한점을 들어서 자세히 살펴보니 멸치가 참 크기도 참 합니다. 

이 정도면 멸치가 아니고 생선이라고(?) 해도 될 정도네요......ㅋㅋ.





이젠 멸치를 이리 저리 관찰하며 사진이나 찍고 있을 때가 아니네요.
침이 바깥으로 흐르기 전에 얼른 쌈채소에 싸서 입으로 집어넣어야겠습니다.

배추속잎에 물미역을 올리고 멸치회무침 한점을 올려 조심스럽게 입으로 가져가 보았습니다.


"어......? 멸치가 어디로 갔지?" 입 안에서 멸치가 녹아서 사르르 사라졌습니다.
살이 너무 부드러워 몇번 씹을 것도 없이 다 사라져버리는 멸치회무침.
"와~~~ 진짜 신선하고 부드럽다.....그쟈~~~이 맛에 멸치회를 먹는거지~"
그 이후 상에 마주 앉은 사람들은 식사가 끝날 때까지 아무 말도 하지 않았습니다^^.



올려드린 맛집에 대한 평가는 필자의 개인적인 견해이며

모든 리뷰는 전혀 댓가를 받지 않고 작성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2018. 루비™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원작자의 사전 허가 없이 사진이나 글을 퍼가는 행위는 저작권법에 위반됩니다.




Posted by 루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큐빅스™ 2018.03.09 14: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무침은 딱 한번 먹어봤는데
    의외로 맛있었던 기억이 나네요.
    사진보니 매콤하니 정말 맛있어 보여요^^

  3. BlogIcon 신기한별 2018.03.09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무침 잘 보고 가요

  4. BlogIcon luvholic 2018.03.09 1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무침~ 빨간 빛깔이 정말 고와요^^
    쌈 싸서 먹고싶네요~~
    멸치쌈밥은 서울에서 먹어봤는데,
    멸치회무침도 궁금합니다!

  5. BlogIcon 『방쌤』 2018.03.09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지난 주말에 다녀왔는데~
    이런 맛집을 놓쳤네요^^
    커피만 한 잔 마시고 왔는데,,, 다음에는 배도 채워야겠네요^^ㅎㅎ

  6. BlogIcon pennpenn 2018.03.09 1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홍!
    기장군에 대변리가 있군요.

    멸치회무침은 입맛 없을 때 최고의 음식입니다.
    갑자기 침이 고입니다.

    오늘은 즐거운 금요일입니다.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7. BlogIcon 영도나그네 2018.03.09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지금 한창 제철인 기장 대변에서의
    멸치회 무침은 최고의 봄의 미각을 즐길것
    같습니다..
    좋은 시간 보내신것 같구요..
    시간되면 한번 가봐야 할것 같구요..
    잘보고 갑니다..

  8. BlogIcon 차차PD 2018.03.10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 무침이라니 제겐 너무 생소한 요리네요
    맛깔나보여요
    잘보구가용
    ^^♡꾹

  9. BlogIcon H_A_N_S 2018.03.10 0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는 흔하지가 않아서 한 번도 못 먹어봤답니다. 7년간 가격 동결이라니 신기하네요ㅎㅎ.

  10. BlogIcon *목단* 2018.03.10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래전에 대변항에서 멸치회를 먹어본적 있는데요
    물겅 거려서 식감은 멸로던데..ㅎㅎ
    쫀득한 '회'라는 선입견을 버리고 먹어야 겠더라구요~

  11. BlogIcon 맛있는여행 2018.03.10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장의 멸치회무침은 너무나 유명하죠.
    낯익은 가게인데 한번도 가보진 않은 것 같습니다.
    다음에 기장가면 꼭 들러보고 싶어요. ㅎㅎ
    맛있게 보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되십시요^^

  12. BlogIcon 멜로요우 2018.03.10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한번 지나쳤던거같은데 멸치회가 유명했었나보네요 ㅋ

  13. BlogIcon 강남비율성형외과 2018.03.10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무침은 먹어본 사람만이 안다고 하죠 ㅎㅎ 다들 비릴 것 같다고 하는데
    양념을 맛있게 무치면 진짜 맛있더라구요 ㅎㅎ 역시 기장 멸치!

  14. BlogIcon *저녁노을* 2018.03.11 0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해가면 꼭 먹고오곤하는 멸치회무침입니다.

    맛나 보여요.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15. BlogIcon viewport 2018.03.12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주부께서도 왔다 가셨군요....
    밥위에 슥슥 올려 먹어도 맛있을 듯 하네요....

  16. BlogIcon kangdante 2018.03.12 0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는 아직 맛보지 못했네요
    웬지 먹음직스럽습니다..
    한점 맛보고 싶어요.. ^.^

  17. BlogIcon 베짱이 2018.03.12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멸치회무침은 생소하네요.
    먹어보고 싶네요. 오오 좋은 멸치 쓰는거같네요.

  18. BlogIcon 라오니스 2018.03.12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 봄에 가고 싶은 곳이 기장 대변항인데 ..
    제가 멸치회를 좋아하거든요 ... 이 집 착해보이는게 좋네요 ..
    올 봄 기장에서 멸치회에 소주 한 잔 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ㅎㅎ

  19. BlogIcon 디프_ 2018.03.13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부산 다녀왔는데ㅜㅜ 비도 너무오고 바람도 너무 불고...
    맛난것도 너무 못 먹고 왔어요..

  20. BlogIcon Deborah 2018.03.17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느라 바빠서 아무말도 못했나 봅니다. 맛난 요리네요.

  21. BlogIcon 라지영 2018.03.21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가게 되면 한번 방문해 봐야겠습니다 !!



티스토리 툴바